대전테크노파크, ‘인권존중 문화 정착 노력’ 인권경영위원 위촉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7 [15:48]

대전테크노파크, ‘인권존중 문화 정착 노력’ 인권경영위원 위촉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27 [15:48]

▲ 제2기 인권경영위원회 위촉식 기념촬영  © 대전테크노파크


대전테크노파크가 27일 오전 대전 중구 디스테이션에서 제2기 인권경영위원을 신규 위촉하고 올해 첫 인권경영위원회 정기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인권경영위원회는 대전TP의 인권경영 계획 및 추진사항 점검, 인권영향평가 등 인권경영 전반에 대한 심의 및 자문을 하는 최고 의결기구다.

 

앞서 대전TP는 2019년부터 자체적으로 인권경영위원회를 구성해 운영하고 있으며, 기관운영 평가인 인권영향평가 도입 이후 2년 연속 1등급을 달성한 바 있다.

 

올해 첫 정기회는 외부위원 신규 위촉과 함께 2019년 인권경영 도입 이후 추진 경과 ,지난해 주요 실적 보고 ,2024년도 인권경영 추진계획에 대한 심의를 진행했다.

 

정기회에 앞서 진행된 위촉식에서는 인권경영 전문성 확보와 다양성 강화 차원에서 법조계, 노동계, 산업계 등 각 전문위원 4명을 제2기 위원으로 위촉했다. 

 

이에 따라 2기 위원회는 태평양 노무법인의 박범정 노무사를 위원장으로 하고, 전앤문 법률사무소 문선혜 변호사, ㈜성진테크윈 이계광 대표이사, 용운종합사회복지관 박신숙 부장 등 4명의 외부위원과 윤경식 대전TP 운영지원실장 등 3명의 내부위원이 활동한다.

 

김우연 대전TP 원장은 “기관의 인권침해 예방과 인권경영체계 내재화를 위해서는 인권경영위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모든 이해관계자 내 인권존중 문화가 정착되고 인권경영을 선도하는 대전TP가 될 수 있도록 인권경영위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Techno Park appoints human rights management committee members for ‘efforts to establish a culture of respect for human rights’

 

Daejeon Techno Park announced on the morning of the 27th that it appointed the second Human Rights Management Committee member and held the first regular meeting of the Human Rights Management Committee this year at D Station, Jung-gu, Daejeon.

 

The Human Rights Management Committee is the highest decision-making body that reviews and advises on overall human rights management, including inspection of Daejeon TP's human rights management plan and progress, and human rights impact assessment.

 

Previously, Daejeon TP has formed and operated its own human rights management committee since 2019, and has achieved grade 1 for two consecutive years since the introduction of the human rights impact assessment, which is an evaluation of institutional operations.

 

The first regular meeting of the year included appointment of new external members, deliberation on progress since the introduction of human rights management in 2019, major performance reports from last year, and human rights management implementation plan for 2024.

 

At the appointment ceremony held prior to the regular meeting, four expert committee members from the legal, labor, and industrial circles were appointed as the second committee members in order to secure expertise in human rights management and strengthen diversity.

 

Accordingly, the 2nd committee will be chaired by labor attorney Beom-jeong Park of Pacific Labor Law Firm, with four external members including Seon-hye Moon, attorney at Jeon & Moon Law Firm, Gye-gwang Lee, CEO of Sungjin Techwin Co., Ltd., and Shin-sook Park, Director of Yongun Community Welfare Center, and Gyeong-sik Yoon, head of Daejeon TP's Operation Support Department. Three internal committee members are active.

 

Director Kim Woo-yeon of Daejeon TP said, “The role of the Human Rights Management Committee is important to prevent human rights violations by institutions and internalize the human rights management system.” He added, “We will help establish a culture of respect for human rights among all stakeholders and help Daejeon TP become a leader in human rights management.” “We will do our best together with the Human Rights Management Committee,”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