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영유아 쏠림 지역에 어린이집 인가 기준 완화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3 [09:49]

아산시, 영유아 쏠림 지역에 어린이집 인가 기준 완화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23 [09:49]

▲ 어린이집 자료사진  © 아산시


충남 아산시가 영유아 쏠림 현상이 발생하고 있는 일부 신도시 지역에 대한 어린이집 인가 기준을 완화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아산시는 영유아 감소 및 지역 간 수급 불균형 등 변화된 보육 여건을 반영한 ‘2024 어린이집 수급 계획’을 확정했다. 

 

아산시는 최근 시 보육정책위원회 심의를 거쳐 확정된 ‘2024년 어린이집 수급 계획’을 시청 홈페이지에 공고, 3월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아산 지역은 전체 영유아 수가 지속해서 감소하는 가운데, 탕정·배방의 일부 신도시 지역 영유아 쏠림현상으로 어린이집 입소 대기가 길어지는 등 시민들의 불편이 제기돼 왔다.

 

시는 이를 해결해 보육의 질적 향상과 어린이집의 효율적 운영을 도모하고자, 신도시 지역 어린이집 인가 제한 기준을 일부 완화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탕정·배방 일부 지역의 영유아 쏠림에 따른 보육 수요 대비 공급 부족 해결을 위해 배방택지개발지구 내 오피스텔 1000세대 이상 단지에 신규 인가가 가능해지게 했다.

 

또한 신규 공동주택 가정어린이집의 경우 300세대당 1개소 인가 제한을, 탕정면 3공구(한들물빛도시) 가정어린이집에 한해 신규가 아니어도 200세대당 1개소로 확대하고, 탕정면 3공구로 소재지를 변경하는 경우 동일 읍·면·동이 아니어도 가능하게 했다.

 

이번 보육정책위원회에서 결정된 내용은 오는 3월부터 2025년 2월까지 적용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san City relaxes daycare licensing standards in areas with a high concentration of infants and toddlers

 

Asan City, South Chungcheong Province, announced that it will relax the standards for daycare licensing in some new urban areas where infants and toddlers are concentrated.

 

To this end, Asan City has finalized the ‘2024 Daycare Supply and Demand Plan’ that reflects changed childcare conditions, such as the decrease in infants and toddlers and the supply and demand imbalance between regions.

 

Asan City recently announced that the ‘2024 Daycare Supply and Demand Plan’, which was finalized through deliberation by the city’s Childcare Policy Committee, will be implemented from March on the city hall website.

 

While the overall number of infants and toddlers continues to decrease in the Asan region, inconveniences have been raised among citizens, such as longer waits for admission to daycare centers due to the concentration of infants in some new towns such as Tangjeong and Baebang.

 

In order to resolve this issue and improve the quality of childcare and promote efficient operation of daycare centers, the city partially relaxed the standards for licensing of daycare centers in new urban areas.

 

The main content is that in order to solve the shortage of supply compared to the demand for childcare due to the concentration of infants and toddlers in some areas of Tangjeong and Baebang, new approvals were made possible for officetel complexes with more than 1,000 households in the Baebang residential land development district.

 

In addition, in the case of new apartment home daycare centers, the authorization limit of 1 place per 300 households has been expanded to 1 place per 200 households only for home daycare centers in Tangjeong-myeon District 3 (Handulmulbit City) even if they are not new, and the same applies when the location is changed to Tangjeong-myeon Zone 3. It was made possible even if it was not an eup, myeon, or dong.

 

The decisions made by the Childcare Policy Committee will be applied from March to February 202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