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사우디아라비아 경제교류 협력 기반구축

글로벌 스마트 미래 전략 수도 조성 목표, 중동 국가와의 교류 확대

김환일 기자 | 기사입력 2024/02/20 [15:47]

세종시-사우디아라비아 경제교류 협력 기반구축

글로벌 스마트 미래 전략 수도 조성 목표, 중동 국가와의 교류 확대

김환일 기자 | 입력 : 2024/02/20 [15:47]

 

▲ 최민호 세종시장(오른쪽)사미 알사드한(Sami M. Alsadhan)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사진=세종시]  © 김환일


최민호 세종시장은 20일 시청 세종실에서 사미 알사드한(Sami M. Alsadhan)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와 만나 
사우디아라비아 간 우호증진과 경제, 지능형도시 분야 협력 강화 등을 논의했다.

 

이날 세종시는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의 세종시 방문은 이번이 첫 번째로 글로벌 스마트 미래 전략 수도 조성을 위한 협력과 교류의 첫발을 뗐다고 언급하며  의미를 부여했다.

 

우리나라와 사우디아라비아는 지난 2022년 11월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 겸 총리의 공식 방한을 시작으로 지난해 10월 윤석열 대통령이 사우디 국빈 방문을 하는 등 협력관계를 발전시켜 왔다.

 

이 자리에서 최 시장은 사미 알사드한 대사에게 지능형도시, 정원관광, 한글문화를 중심으로 끊임없는 혁신과 도전을 거듭하고 있는 미래전략수도 세종시의 도시미래상을 설명했다.

 

또 탈석유·첨단기술·친환경 부문을 포함한 ‘사우디 비전 2030’과 관련해 세종시와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앞서 사우디아라비아 정부는 2016년 석유 의존도를 낮추고 보건, 인프라, 관광 분야 등의 육성을 통한 경제 다각화로 국가 성장을 이루겠다는 ‘사우디 비전 2030’을 발표했다.

 

현재는 새로운 미래를 구현하는 비전을 실행하기 위해 면적 2만 6,500㎢, 총사업비 671조 원, 100% 재생에너지로 운용 가능한 세계 최대 규모의 지능형도시 ‘네옴(NEOM)’ 건설을 진행하고 있다.

 

최민호 시장은 “세종시는 지능형도시(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조성사업과 함께 세종스마트 국가산업단지 조성사업을 추진 중”이라며 “사우디아라비아 정부와 지능형도시 분야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사미 알사드한 대사는 “한국과 사우디 간 체결한 ‘한-사우디 비전 2030 협력각서’와 지난해 10월 윤 대통령의 방문에 따라 43년 만에 이뤄진 공동성명은 양 국가가 중요한 경제 동반자라는 것을 의미한다”라며 “사우디와 세종시가 미래 지향적 지능형도시 조성을 추구한다는 점에 착안해 앞으로 사우디와 세종시 간 교류가 활발하게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Establishing a foundation for economic exchange and cooperation between Sejong City and Saudi Arabia

Goal of creating a global smart future strategic capital, expanding exchanges with Middle Eastern countries]

  

Sejong Mayor Choi Min-ho met with Saudi Arabian Ambassador to Korea Sami M. Alsadhan at the Sejong Office at City Hall on the 20th and discussed promoting friendship between Saudi Arabia and strengthening cooperation in the economic and intelligent city fields.

 

On this day, Sejong City gave significance to the Saudi Arabian Ambassador to Korea's visit to Sejong City, noting that this was the first step toward cooperation and exchange to create a global smart future strategic capital.

 

Korea and Saudi Arabia have developed a cooperative relationship, starting with Saudi Crown Prince and Prime Minister Mohammed bin Salman's official visit to Korea in November 2022, and President Yoon Seok-yeol's state visit to Saudi Arabia in October last year.

 

At this event, Mayor Choi explained to Ambassador Sami Al-Sadhan the urban future of Sejong City, the future strategic capital that is continuously innovating and taking on challenges centered on intelligent cities, garden tourism, and Korean language culture.

 

He also discussed ways to cooperate with Sejong City in relation to ‘Saudi Vision 2030’, which includes phase-out of oil, advanced technology, and eco-friendly sectors.

 

Previously, the Saudi Arabian government announced ‘Saudi Vision 2030’ in 2016, which aims to achieve national growth by reducing dependence on oil and diversifying the economy by fostering the health, infrastructure, and tourism sectors.

 

Currently, in order to implement the vision of realizing a new future, the construction of ‘NEOM’, the world's largest intelligent city with an area of 26,500㎢, a total project cost of 671 trillion won, and capable of operating with 100% renewable energy, is underway.

 

Mayor Choi Min-ho said, “Sejong City is pursuing the Sejong Smart National Industrial Complex construction project along with the intelligent city (smart city) national pilot city construction project,” and added, “I hope we will continue to cooperate with the Saudi Arabian government in various fields, including the intelligent city field.” “I hope,” he said.

 

Ambassador Sami Al-Sadhan said, “The ‘Korea-Saudi Arabia Vision 2030 Memorandum of Cooperation’ signed between Korea and Saudi Arabia and the joint statement made for the first time in 43 years following President Yoon’s visit in October last year mean that the two countries are important economic partners. “He responded, “Based on the fact that Saudi Arabia and Sejong City are pursuing the creation of a future-oriented intelligent city, we hope that exchanges between Saudi Arabia and Sejong City will be active in the future.”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