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청장 예비후보, 박정현 최고위원 사퇴•불출마 선언 촉구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19 [15:11]

대전 중구청장 예비후보, 박정현 최고위원 사퇴•불출마 선언 촉구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19 [15:11]

▲ 대전중구청장 재선거에 도전한 예비후보들이 대전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정치부 기자단

 

오는 4월 10일 총선과 함께 실시하는 대전 중구청장 재선거에 도전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중구청장 재선거 예비후보 6인이 전략공천설을 놓고 박정현 최고위원의 사퇴 및 총선 불출마를 촉구하며 전략공천설에 대한 책임의 화살을 박 최고위원으로 돌렸다.

 

19일 오전 대전시의회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한 강철승·권중순·김경훈·이광문·전병용·조성칠 예비후보는 "당대표에게 지역 민심을 전달못하고 어떤 입장 표명도 하지 않는 박정현 최고위원은 책임을 져야한다"고며 이같이 최고위원 사퇴를 촉구했다.

 

기자회견에서 이들은 "얼마전 4·10총선과 함께 치르는 대전 중구청장 재선거와 관련 전략공천 움직임에 대해 우리 민주당원들은 반대의 입장을 밝히면서 강력하게 공정한 경선을 주장했다"며 "대전 중구 재선거에 있어 전략공천은 중구 총선뿐만 아니라 대전지역 전 지역구의 ‘필패로 가는 지름길’"이라고 중앙당을 향해 경고했다.

 

황운하 의원이 예비후보들의 입장을 지지한 것에 대해 "대전시당위원장인 황 의원의 공정한 경선 주장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면서도 "해결책을 제시하지 못하는 박정현 최고위원은 직을 사퇴하고 총선에 불출마하기 바란다"고 촐선 불출마를 요구했다.

 

기자회견에 나선 6명의 중구청장 예비후조들은 또 지난 지방선거 사례를 들며 "6.1지방선거에서 5명의 예비후보를 중도에 하차시키고 전략공천을 진행한 서구청장 선거 때문에 진보진영이 우세했던 대전 서구가 보수진영으로 넘어간 실패사례를 다시 또 반복해서는 안된다"며 "자랑스런 민주당의 경선시스템에 의해 공정하게 진행된다면 우리 예비후보들은 단, 한 명도 빠짐없이 원팀이 돼 4.10총선과 대전중구청장 재선거에서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헌신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liminary candidate for Daejeon Jung-gu Office calls for Supreme Council member Park Jeong-hyun to resign and declare not to run for office

 

The six preliminary candidates for the Jung-gu Office of the Daejeon Jung-gu Office, who are running for re-election in conjunction with the general election on April 10,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are taking responsibility for the strategic nomination rumor by calling on Supreme Council member Park Jung-hyun to resign and not run in the general election. was attributed to Supreme Commissioner Park.

 

Preliminary candidates Kang Cheol-seung, Kwon Jung-soon, Kim Gyeong-hoon, Lee Gwang-moon, Jeon Byeong-yong, and Cho Seong-chil held a press conference at the press room of the Daejeon City Council on the morning of the 19th, saying, "Supreme member Park Jeong-hyun, who failed to convey the local public sentiment to the party leader and did not express any position, should be held accountable." In this way, the resignation of the Supreme Council was called for.

 

At the press conference, they said, "Our Democratic Party members expressed their opposition to the movement to make strategic nominations related to the Daejeon Jung-gu Office re-election held along with the April 10 general elections, and strongly insisted on a fair primary." They added, "For the Daejeon Jung-gu re-election, strategic nominations are not He warned the Central Party that this is a “shortcut to certain defeat,” not only in the Jung-gu general election but also in all constituencies in the Daejeon region.

 

Regarding Rep. Hwang Un-ha's support of the positions of prospective candidates, he said, "We sincerely welcome Daejeon City Party Chairman Rep. Hwang's argument for a fair primary," but added, "We hope that Supreme Council member Park Jung-hyun, who cannot present a solution, will resign from his position and not run in the general election." He requested that he not run for office.

 

The six candidates for the Jung-gu mayor's position at the press conference also cited examples from the past local elections and said, "Due to the election for the mayor of Seo-gu, where five preliminary candidates dropped out in the June 1 local election and strategic nominations were made, Daejeon's Seo-gu, where the progressive camp was dominant, became a conservative camp." “We must not repeat the failure that occurred again,” he said. “If the process is conducted fairly through the Democratic Party’s proud primary system, all of our prospective candidates will become one team, without exception, for the Democratic Party’s victory in the April 10 general election and Daejeon Jung-gu Office re-election.” “I promise to be dedicated,”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