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홍규 예비후보, 고령자 선한 영향력 확산 ‘일자리 제공,복지확대’ 공약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19 [13:38]

양홍규 예비후보, 고령자 선한 영향력 확산 ‘일자리 제공,복지확대’ 공약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19 [13:38]

▲ 양홍규 예비후보  © 양홍규 사무소


국민의힘 대전 서구(을) 양홍규 예비후보가 ‘고령자의 선한영향력 확산을 위한 사회참여 등 일자리제공 및 복지확대’ 공약을 약속했다.

 

19일 보도자료를 낸 양 예비후보는 65세 이상 고령자인구 비율이 20%에 육박함에 따라 고령자의 사회활동을 확대하는 법안개정이 시급한 시대적 과제라고 말하고, 우선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으로 60세 이상 직원을 채용한 기업에게 기존 고용증가율에 따른 법인세 감면 혜택에서 고용인원 수에 따른 감면으로 개선하여 60세 이상 직원 채용 기업의 혜택을 확대”하고,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에 관한 법률 개정으로 노인일자리 주관부서를 보건복지부에서 고용노동부로 이관하여 노사발전재단 등 산하기관을 활용한 고령자 일자리 제공, 재취업 지원 등을 확대토록 개선할 것”이라고 공약했다.

 

이어 “기존 정부의 고령자친화기업 지원제도에서 인증제도로 개선하여, 인증업체에 대한 정기근로감독 면제 등을 추가, 양질의 노인 일자리 확대를 위한 기업의 고령자친화 직무개발에 자발적인 노력을 확대토록 유도하여 고령자 일자리 확대의 기반을 공고히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홍규 예비후보는 또 지역에서는 ”선한 영향력 확산을 위해 지역축제 시 시니어 감시단, 기 공약한 문화창작발전소 시설운영, 자살·폐업 등 시대적 문제해결을 위한 경험있는 시니어 상담사 등을 확대하여, 지역사회에 이바지하는 일자리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양홍규 예비후보는 실행계획으로 ”고령층 대상 복지는 건강진단 2년 1회에서 매년시행, 노인대학 방학 시 1인 노인가정을 대상으로 식사제공 등 시설운영하고, 기 공약한 대전학사를 활용한 노인대학과정 운영 및 나들이시설로 활용하여, 지역 고령층의 복지를 향상시킬 것”이라고 제시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liminary candidate Yang Hong-gyu pledges to spread the good influence of the elderly, ‘providing jobs and expanding welfare’

 

People Power Party Daejeon Seo-gu (eul) preliminary candidate Yang Hong-gyu promised to ‘provide jobs and expand welfare, including social participation to spread the good influence of the elderly.’

 

Yang, a prospective candidate who issued a press release on the 19th, said that as the proportion of the population aged 65 or older approaches 20%, revising the law to expand the social activities of the elderly is an urgent task of the times. “For companies that employ people, the benefits of corporate tax reduction based on the existing employment growth rate have been improved to a reduction based on the number of employees, thereby expanding the benefits of companies hiring employees over 60 years of age,” and “The revision of the Act on Support for Senior Jobs and Social Activities will increase the number of jobs for the elderly.” He pledged, “By transferring the department in charge from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to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we will improve the provision of jobs and re-employment support for the elderly by utilizing affili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Labor-Management Development Foundation.”

 

He continued, “We have improved the existing government’s senior-friendly company support system to a certification system, added exemption from regular labor supervision for certified companies, and encouraged companies to expand their voluntary efforts to develop senior-friendly jobs to expand quality jobs for the elderly. “We will solidify the foundation for expanding jobs for the elderly,” he emphasized.

 

Preliminary candidate Yang Hong-gyu also said, “In order to spread good influence, we will contribute to the local community by expanding the senior surveillance team at local festivals, operating facilities at the already pledged cultural creation power plant, and experienced senior counselors to solve contemporary problems such as suicide and business closure.” “We will expand the number of jobs available,” he said.

 

Preliminary candidate Yang Hong-gyu's action plan is, "Welfare for the elderly will be provided every year with health examinations once every two years, we will operate facilities such as providing meals to single-person elderly families during vacation at the senior college, and we will open a senior college using Daejeon Dormitory, which we have already pledged to do." “By using it as a course operation and outing facility, we will improve the welfare of local seniors.”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