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전SAT 프로젝트 추진...2026년 위성 발사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13 [14:21]

대전시, 대전SAT 프로젝트 추진...2026년 위성 발사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13 [14:21]

▲ 대전시청사 여름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오는 2026년 대전 기업이 제작한 위성을 우주로 쏘아 올리기 위해 발걸음을 제촉하고 나섰다.

 

이를 위해 대전시는 13일부터 내달 13일까지 지역 우주기업의 초소형 위성 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우주 시장 진출을 위한 헤리티지(우주 검증 이력) 확보를 위한 ‘대전SAT(위성) 프로젝트’ 수행 컨소시엄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컨소시엄 모집을 위해 대전시는 오는 19일 대전테크노파크 어울림프라자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대전SAT(위성) 프로젝트는 위성시스템 제작과 운영이 가능한 지역 우주기업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해서 2026년까지 초소형 큐브위성(6U급)을 개발하고 발사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된다. 

 

대전시는 지역 우주기업의 시장 진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자유 공모 형태로 위성의 임무 등을 컨소시엄이 제안하는 방식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제출된 연구개발계획서에 따라 기술성, 사업성, 수행 능력 등에 대한 전문가 평가를 거쳐 최종 지원 과제를 선정할 방침이다. 

 

선정된 컨소시엄에는 초소형 큐브위성 개발, 환경시험, 발사 및 초기 운용 등 우주 검증을 뒷받침하며 단계별 평가를 통해 3년간 최대 24억 원 규모의 사업비를 지원한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대전SAT(위성) 프로젝트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위성 제작․발사․관제가 모두 가능한 도시인 대전에서 민간 기업이 주도해서 추진하는 데 그 의미가 크다”라면서 “성공적 사업 추진으로 대전이 미래 우주 경제를 선도하는 핵심 도시 역할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promotes Daejeon SAT project...satellite launch in 2026

 

Daejeon City has taken steps to launch a satellite manufactured by a Daejeon company into space in 2026.

 

To this end, Daejeon City announced that from the 13th to the 13th of next month, it will recruit a consortium to carry out the 'Daejeon SAT (Satellite) Project' to strengthen the micro-satellite development capabilities of local space companies and secure heritage (space verification history) to enter the space market. .

 

To recruit a consortium, Daejeon City plans to hold a business information session at Daejeon Techno Park Oullim Plaza on the 19th.

 

The Daejeon SAT (satellite) project is being promoted with the goal of developing and launching an ultra-small cube satellite (6U class) by 2026 by forming a consortium of local space companies capable of producing and operating satellite systems.

 

Daejeon City plans to proceed with the consortium's proposal for satellite missions in the form of a free contest to provide practical help to local space companies in entering the market, and will undergo expert evaluation on technology, business feasibility, performance capabilities, etc. according to the submitted research and development plan. We plan to select the final support project.

 

The selected consortium will support space verification, including development of ultra-small cube satellites, environmental testing, launch, and initial operation, and will be supported with a project cost of up to 2.4 billion won over three years through step-by-step evaluation.

 

Daejeon Mayor Lee Jang-woo said, “The Daejeon SAT (satellite) project is significant in that it is being promoted by a private company in Daejeon, the only city in Korea where satellite production, launch, and control are all possible.” He added, “The successful implementation of the project will help Daejeon have a brighter future.” “We will serve as a core city leading the space economy,”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