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제2의 수도 완성을 위한 개헌 공약화 각 당에 건의

김환일 기자 | 기사입력 2024/02/08 [13:22]

세종시, 제2의 수도 완성을 위한 개헌 공약화 각 당에 건의

김환일 기자 | 입력 : 2024/02/08 [13:22]

▲ 세종시청사 전경(브레이크뉴스 강민식 기자)     ©강민식 기자

세종시가 오는 4월 10일 총선을 앞두고 제2의 수도 완성을 위한 개헌 등 26개 지역공약화 과제를 각 당 세종시당에 건의했다고 8일 밝혔다.

 

그동안 세종시는 공직자들을 대상으로 세종시 미래 10년을 준비하는 26개 지역공약화 혁신 발전과제를 선정했다.

 

발전과제는 총선 이후 대한민국 대개조와 지방시대 실현을 위해 세종시가 국가정책의 테스트베드이자 제2의 수도로서 명실상부한 지위를 확보하는 데 꼭 필요한 핵심 과제 위주로 담았다.

 

분야별로 ‘대한민국 행정수도 세종 완성을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 3건, ‘행정수도 세종에 걸맞은 인프라 구축’ 분야 6건, ‘문화·관광 및 신산업 육성을 통한 자족기능 확충’ 분야 12건, ‘사통발달 대한민국 교통의 중심도시 도약’ 5건이다.

 

‘대한민국 행정수도 세종 완성을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 분야에는 행정수도 완성을 위한 개헌 ,세종시법 전부 개정 ,단층제 특수성을 반영한 보통교부세 제도 개선이 포함됐다.

 

‘행정수도 세종에 걸맞은 인프라 구축’ 분야에서는 국회세종의사당 및 대통령 제2집무실 조속 건립 ,세종지방법원 설치 ,지방시대 종합타운 건립 ,세종 디지털미디어센터 조속 건립 등 총 6개 사업을 제안한다.

 

‘문화·관광 및 신산업 육성을 통한 자족기능 확충’ 분야로는 한글문화수도 세종 도약 ,양자산업 중심 기회발전특구 지정 ,국제정원도시박람회 성공 개최 ,세종 퀀텀빌리지 조성 ,중입자 가속기 암치료센터 건립 ,비단강 금빛 프로젝트 투자 유치 등 총 12개 사업이 담겼다.

 

‘사통발달 대한민국 교통의 중심도시 도약’ 분야는 KTX 세종역 설치 완수 ,충청권 광역철도 건립사업 조속 추진 ,첫마을 IC 신설 ,도심항공교통(UAM) 도입 및 버티포트(복합환승센터) 유치 등 총 5개 사업이다.

 

최민호 세종시장은 “제2의 수도로서 세종시를 완성할 핵심과제들이 총선 공약에 반영되고 국회의원들의 관심과 지원 속에 사업이 구체화되기를 바라는 39만 세종시민의 뜻을 모았다”며 “각 정당에서 세종시민의 염원인 26개 과제를 총선 공약에 반영해 주실 것을 건의드린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 City proposes to each party to make a constitutional amendment pledge to complete the second capital city

 

Sejong City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proposed 26 regional pledge tasks to each party, Sejong City Party, including constitutional amendments to complete the second capital ahead of the general election on April 10.

 

Meanwhile, Sejong City has selected 26 regional commitment innovative development tasks for public officials to prepare Sejong City for the next 10 years.

 

The development tasks focus on the core tasks that are essential for Sejong City to secure its status as a test bed for national policies and the second capital in order to reorganize the Republic of Korea and realize a local era after the general election.

 

By field, there are 3 cases in the field of 'Preparing an institutional foundation for the completion of Sejong, the administrative capital of the Republic of Korea', 6 cases in the field of 'Establishment of infrastructure suitable for Sejong, the administrative capital', 12 cases in the field of 'Expanding self-sufficiency through fostering culture, tourism and new industries', and 'Development of civil service.' These are the 5 cases of ‘Leaping forward as Korea’s transportation hub city’.

 

The field of ‘establishing an institutional foundation for the completion of Sejong, the administrative capital of the Republic of Korea’ included constitutional amendments to complete the administrative capital, revision of all Sejong City laws, and improvement of the ordinary grant tax system reflecting the special characteristics of the single-tier system.

 

In the field of ‘building infrastructure suitable for the administrative capital of Sejong’, a total of six projects are proposed, including the rapid construction of the Sejong National Assembly Building and the President’s 2nd Oval Office, the establishment of the Sejong District Court, the construction of a comprehensive town for the local era, and the rapid construction of the Sejong Digital Media Center.

 

The field of 'expanding self-sufficiency through fostering culture, tourism and new industries' includes making Sejong the Korean culture capital, designation as a special opportunity development zone centered on the quantum industry, successful hosting of the International Garden City Expo, creation of Sejong Quantum Village, construction of a heavy ion accelerator cancer treatment center, and silk. A total of 12 projects are included, including investment attraction for the Kang Geumbit Project.

 

The field of 'development of transportation and leap forward as the center of transportation in Korea' includes a total of 5 areas, including the completion of the installation of KTX Sejong Station, the rapid promotion of the Chungcheong region metropolitan railway construction project, the establishment of Cheotmaeul IC, the introduction of urban air transportation (UAM), and the attraction of Vertiport (multimodal transfer center). It's a dog business.

 

Sejong Mayor Choi Min-ho said, “We have gathered the will of 390,000 Sejong citizens who hope that the core tasks that will complete Sejong City as the second capital are reflected in the general election pledges and that the project is materialized with the interest and support of National Assembly members.” He added, “Sejong citizens from each political party “I suggest that the 26 tasks desired by the government be reflected in the general election pledge,”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