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철민 예비후보 “ 깨끗하고 멋진 경선으로 하나된 민주당 만들 것 ”

장, 동구를 충청 메가시티 중심으로 만드는 2 호 ·3 호 공약 발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08 [08:57]

장철민 예비후보 “ 깨끗하고 멋진 경선으로 하나된 민주당 만들 것 ”

장, 동구를 충청 메가시티 중심으로 만드는 2 호 ·3 호 공약 발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08 [08:57]

▲ 장철민 국회의원 공약발표  © 장철민


오는 4월 총선에서 재선도전에 나선 더불어민주당 장철민 예비후보 ( 대전 동구 국회의원 ) 가 지난 7일 선거사무소에서 2차 공약을 발표했다.

 

공약 발표에 앞서 장 후보은 “ 깨끗하게 경선을 치르고 하나 된 민주당으로 압도적 승리 를 거두겠다 ” 고 말하며 “ 본선을 철저하게 준비하기 위해 동구의 비전과 발전을 확산하는 계기 로 삼겠다 ” 고 당내 경선에 대한 입장을 표명했다 .

 

장철민 후보는 이날 "충청 메가시티의 핵심은 거점산업 육성과 광역교통망이라는 것"을 강조 하며 "1 호 공약인 ‘ 대전역 - 세총청사 - 공주 GTX 노선 신설 ’ 과 오늘 발표한 공약들을 연계해 동구를 충청 메가시티의 중심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

 

장철민 후보의 2 호 공약은 ‘ 도시융합특구 2 단계 사업 추진 ’ 이다 . 

 

장 후보는 “ 동구를 제 2 의 판교로 만들기 위해 판암동에 도심융합특구 2 단계 사업을 추진하겠다 ” 며 “ 대전이 가진 잠재력을 극대화시킬 수 있는 동구만의 경제 동력을 만들겠다 ” 고 발표했다 .

 

장철민 후보는 “ 장철민이 시작하고 , 장철민이 만들어 온 도심융합특구 를 제대로 완성 시키겠다 ” 며 “ 지난 4 년 , 도심융합특구 선정부터 제정법 통과 , 실시계획 예산 확보까지 성공적인 도심융합특구의 완성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 ” 고 부연 설명했다 .

 

그는 성공적인 도심융합특구의 완성을 위해 대전 - 옥천 광역철도 정차역을 세천역에서 식장산역으로 변경하는 방안도 내놓았다 . 이에 대해서는 “ 국가철도계획망에 포함되어 추진되는 사업이므로 미래지향적으로 제대로 지어야 된다 ” 고 추진배경을 설명하며 “ 47 년 동안 여객열차가 통과하지 않은 세천역 대신 식장산역을 신설하여 도시철도 2 호선과 광역철도 환승역으로 만들겠다 ” 고 선언했다 .

 

식장산역 ( 도시철도 광역철도 환승역 ) 은 도심융합특구 2 단계 사업 추진과 함께 경부선 라인의 인구 유입은 물론 동구권 주민들의 교통편의를 극대화시킬 것으로 전망 된다 .

 

장 후보는 “ 동구에서 살고 , 동구에서 성장할 수 있는 경제성장 모멘텀을 만들고 싶다 ” 고 포부를 밝히며 “1 호 공약인 대전역 - 세종청사 - 공주 GTX 신설과 식장산역의 신설로 동구의 교통 편의성을 극대화 하고 , 도심융합특구 2 단계 사업 추진으로 대전 동구의 미래 비전을 더욱 구체화 시키겠다 ” 고 말했다.

 

한편 장철민 예비후보는 본선 경쟁을 위한 후보자가 되기 위해 황인호 전 동구청장과 경선을 해야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liminary candidate Jang Cheol-min: “We will create a unified Democratic Party through a clean and wonderful primary.”

 

Jang announces the 2nd and 3rd pledges to make Dong-gu the center of Chungcheong mega city

 

Jang Cheol-min, a prospective candidate for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Daejeon Dong-gu National Assembly member), who is running for re-election in the general election in April, announced his second pledge at the election office on the 7th.

 

Before announcing his pledge, Candidate Jang said, “I will hold a clean primary and achieve an overwhelming victory as a unified Democratic Party,” and said, “I will use this as an opportunity to spread the vision and development of Dong-gu in order to thoroughly prepare for the general election.” expressed .

 

Candidate Cheol-min Jang emphasized that “the core of Chungcheong Mega City is the development of key industries and the metropolitan transportation network,” and added, “By linking the first pledge ‘Daejeon Station – Sejong Complex – Gongju GTX Line’ and the pledges announced today, we will build Dong-gu.” “We will make it the center of Chungcheong megacity,” he said.

 

Candidate Cheol-min Jang’s second pledge is to ‘promote the second phase of the urban convergence special zone project.’

 

Candidate Jang announced, “We will promote the second phase of the special urban convergence zone project in Panam-dong to make Dong-gu into the second Pangyo,” and “We will create an economic engine unique to Dong-gu that can maximize Daejeon’s potential.”

 

Candidate Cheol-min Jang said, “I will properly complete the special urban convergence zone that Jang Cheol-min started and has created.” He added, “Over the past four years, I have done my best to successfully complete the special urban convergence zone, from selecting the special urban convergence zone to passing legislation and securing the implementation plan budget. “It is done,” he explained further.

 

He also proposed a plan to change the stop station of the Daejeon-Okcheon metropolitan railway from Secheon Station to Sikjangsan Station to successfully complete the special urban convergence zone. Regarding this, he explained the background of the promotion by saying, “It is a project being promoted as part of the national railway planning network, so it must be built properly with a future orientation,” and “Sikjangsan Station will be newly established in place of Secheon Station, where passenger trains have not passed through for 47 years, so that it can be used with Urban Railway Line 2. “We will make it a metropolitan railway transfer station,” he declared.

 

Sikjangsan Station (urban railway metropolitan railway transfer station) is expected to maximize the transportation convenience of residents in the Eastern European region as well as the influx of population on the Gyeongbu Line along with the promotion of the second phase of the urban convergence special zone project.

 

Candidate Jang expressed his ambition, saying, “I want to live in Dong-gu and create economic growth momentum that can grow in Dong-gu,” and added, “Maximize transportation convenience in Dong-gu by building the No. 1 pledge: Daejeon Station - Sejong Complex - Gongju GTX and Sikjangsan Station. He said, “We will further concretize Daejeon Dong-gu’s future vision by promoting the second phase of the urban convergence special zone project.”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