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취약계층에 친환경 보일러 설치 지원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07 [10:31]

대전시, 취약계층에 친환경 보일러 설치 지원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07 [10:31]

▲ 대전시청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취약계층에 친환경 보일러 설치 지원에 나선다.

 

대전시에 따르면 대기오염 저감효과가 크고 에너지 효율이 높은 친환경 보일러 보급을 통한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2월 13일부터 가정용 친환경 보일러 설치지원 사업에 착수한다. 

 

지원 대상은 2024년에 설치된 보일러이며, 저소득층과 차상위계층 등 에너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가정용 1581대를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2024년에는 수급권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 등을 포함한 저소득층‧취약계층 외에도 기본 중위소득 70% 이하인 다자녀(2자녀  이상)가구, 사회복지시설까지 지원 대상을 확대하여 에너지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강화했다. 

 

지원 금액은 친환경 보일러의 신규 설치 및 노후 가정용 보일러를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 시 대당 60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며, 임차인이 지원 대상일 때도 주택소유주가 임대차 계약서 및 지원 대상 증빙서류 등을 갖추어 신청하면 동일하게 60만 원이 지원된다.

 

신청 기간은 올해 12월 6일까지다.

 

정해교 환경녹지국장은 “친환경 보일러 설치 지원 사업은 대기 개선 효과뿐만 아니라 에너지 효율이 높은 보일러 설치로 연료비 절감 효과도 크다”라며 “취약계층 세입자가 거주하는 주택도 혜택받을 수 있으므로 임대인의 관심이 절실히 요구된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supports installation of eco-friendly boilers in vulnerable groups

 

Daejeon City will begin supporting the installation of eco-friendly boilers for vulnerable groups.

 

According to Daejeon City, a project to support the installation of eco-friendly home boilers will begin on February 13 to improve the air environment by distributing eco-friendly boilers that have a significant air pollution reduction effect and are highly energy efficient.

 

The target of support is boilers installed in 2024, and 1,581 household units are planned to be provided to energy vulnerable groups such as low-income and second-income families.

 

In particular, in 2024, in addition to low-income and vulnerable groups including recipients, the next-lowest class, and single-parent families, the target of support will be expanded to include multi-child households (two or more children) earning less than 70% of the basic median income and social welfare facilities to provide support to the energy vulnerable. strengthened.

 

The support amount is scheduled to be 600,000 won per unit for new installation of eco-friendly boilers and replacement of old household boilers with eco-friendly boilers. Even if a tenant is eligible for support, the same amount will be provided if the homeowner applies with a rental agreement and supporting documents. 600,000 won is provided.

 

The application period is until December 6th of this year.

 

Jeong Hae-kyo, Director of the Environment and Greenery Bureau, said, “The eco-friendly boiler installation support project not only has an air quality improvement effect, but also has a significant fuel cost savings effect through the installation of highly energy-efficient boilers,” adding, “Houses occupied by vulnerable tenants can also benefit, so landlords’ attention is urgently needed.” “It will happen,”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