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침수 위험 11개 지하차도에 진입 차단시설 설치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07 [10:51]

대전시, 침수 위험 11개 지하차도에 진입 차단시설 설치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07 [10:51]

▲ 만년2지하차도 진입차단시설 시험작동  © 대전시


대전시가 침수 위험이 높은 11개 지하차도에 진입 차단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대전시는 침수 위험도에 따라 2027년까지 전체 지하차도 46개소 중 자연배수형 7개소를 제외한 39개소에 진입 차단시설을 설치할 계획으로, 과거 침수 이력이 있는 한밭지하차도 등 5개소는 이미 설치·운영 중이다.

 

대전시는 올해 하천 인접 11개 지하차도(▲홍도 ▲대전역 ▲삼천 ▲중촌 ▲문예 ▲오량 ▲갑천 ▲도마 ▲계룡로 ▲엑스포 ▲대동)에 차단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지하차도 진입 차단시설 설치 의무화를 주요 제도개선 과제로 선정하여 금년 내 관련 예규를 개정할 예정으로, 대전시는 이에 대한 선제 대응으로 국비 등 외부 재원 확보를 지속 추진하여 특별교부세 45억 원과 재난관리기금 27억 원을 포함한 총 72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박도현 대전시 교통건설국장은“지하차도 침수는 인명피해 발생 등 대형 참사로 이어질 수 있어 사고 예방에 더욱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차단시설 설치 사업을 신속히 추진하여 안전한 교통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installs access blocking facilities in 11 underpasses at risk of flooding

 

Daejeon City plans to install access blocking facilities in 11 underpasses with a high risk of flooding.

 

Depending on the risk of flooding, Daejeon City plans to install access blocking facilities at 39 of the 46 underpasses, excluding the 7 naturally drained ones, by 2027. Five places, including the Hanbat underpass, which has a history of flooding in the past, are already installed and operating. .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plans to install blocking facilities in 11 underpasses adjacent to rivers this year (▲Hongdo ▲Daejeon Station ▲Samcheon ▲Jungchon ▲Munye ▲Oryang ▲Gapcheon ▲Doma ▲Gyeryong-ro ▲Expo ▲Daedong).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has selected the mandatory installation of underpass access blocking facilities as a major institutional improvement task and plans to revise related regulations within this year. In response to this, Daejeon City will continue to secure external resources such as national funds as a preemptive response, and will raise KRW 4.5 billion in special grant tax and A total of 7.2 billion won in project expenses was secured, including 2.7 billion won in disaster management funds.

 

Park Do-hyeon, head of Daejeon City's Transportation Construction Bureau, said, “Flooding of underpasses can lead to large-scale disasters, including casualties, so we are making extra efforts to prevent accidents,” adding, “We are continuously working to create a safe traffic environment by quickly promoting the project to install blocking facilities.” “I will do it,”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