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갑 전 중구청장, 제22대 총선 예비후록 등록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06 [17:22]

박용갑 전 중구청장, 제22대 총선 예비후록 등록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06 [17:22]

▲ 박용갑 전 중구청장 예비후보 등록   © 박용갑 사무소


박용갑 전 중구청장이 6일 제22대 국회의원선거 도전을 위해 예비후보 등록을 했다고 전했다.

 

사실상 더불어민주당 대전 중구 후보 선출을 위한 당내 경선에 뛰어든 박 전 청장은 이날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1981년부터 지금까지 40여 년 오직 중구에서만 정치에 몸담아 온 중구의 토박이로서 누구보다도 중구에 대해 잘 알고 있는 것도 저의 자랑이자 재산이다"고 강조했다.

 

박 예비후보는 "3선 구청장 재임 동안 구민이 원하는 일들을 구정에 반영하고자 노력하였으나 때로는 법적인 제한으로 인하여 실행하지 못하는 사례들이 많이 있었다"고 말하고 "이런 불합리한 사항들을 현실에 맞게 개정하는 것이 바로 국회에서 할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국회의원 도전 당위성을 설명했다.

 

그는 "지역구 국회의원이 할 일은 지역구의 주민들을 대표하여 국회에서 법률 제안, 토론, 표결 등의 업무를 수행하며, 주민들의 이익과 요구를 반영하여 정책을 추진하고 지역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주민들의 문제나 요청에 대한 상담으로 지역 내의 다양한 사회활동에 참여하며 지역사회의 소통을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박 예비후보는 "40여 년 전 처음 정치에 입문했던 그 마음 잊지 않고 언제 어느 곳이든 중구 구민과 중구의 더 큰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각오를 보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ark Yong-gap, former head of Jung-gu District Office, registered in the preliminary register for the 22nd general election

 

It was reported on the 6th that former Jung-gu Mayor Park Yong-gap registered as a preliminary candidate to run in the 22nd National Assembly election.

 

In fact, former Commissioner Park, who entered the party's primary to elect the Daejeon Jung-gu candidate for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finished registering as a preliminary candidate on this day and said, "As a native of Jung-gu who has been involved in politics only in Jung-gu for over 40 years from 1981 to now, I know Jung-gu better than anyone else." “What I know is also my pride and asset,” he emphasized.

 

Preliminary candidate Park said, “During my tenure as the third-term district mayor, we tried to reflect the wishes of the residents in the district administration, but there were many cases where we were unable to implement them due to legal restrictions.” He added, “The National Assembly is the place to revise these unreasonable matters to suit reality.” “I think it’s the right thing to do,” he said, explaining the justification for running as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He said, "The job of a local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is to represent the residents of the district and perform tasks such as proposing laws, discussing, and voting at the National Assembly. They promote policies that reflect the interests and demands of residents, strive for regional development, and address issues and requests from residents." “We will participate in various social activities in the region and promote communication in the local community,” he said.

 

On this day, preliminary candidate Park expressed her determination, saying, "I will not forget the feeling I had when I first entered politics 40 years ago, and I will work for the greater development of Jung-gu residents and Jung-gu wherever and whenever I can."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