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총선기획단 출범…총선승리 다짐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06 [16:14]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총선기획단 출범…총선승리 다짐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06 [16:14]

▲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총선기획단 출범 사진  © 대전시당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총선기획단이 6일 황운하 시당위원장과 박범계 총선기획단장, 19명의 총선기획단원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시당 대회의실에서 출범식을 가졌다. 

 

이날 출범식에서 황운하 시당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대통령을 잘못 뽑아 경제와 민생이 완전히 무너졌다. 민생과 민주주의를 바로 세우기 위해 이번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해야 한다. ”며 “대전시당 총선기획단은 민생과 민주주의를 회복하기 위한 전략과 공약을 마련, 대전에서 민주당 승리의 토대를 만들어야 한다. 7석 전석 석권으로, 대전에서 넘쳐난 승리의 기운이 전국으로 확산돼 대전이 총선승리의 중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범계 총선기획단장은 "우리는 시민 삶의 질과 대전의 성장 동력을 마련해야 하는 중대한 책임이 있다”는 말로 기획단의 역할을 강조 한 뒤 “대전은 그동안 교통과 과학의 중심지로 성장했다. 이제는 교통과 과학을 넘어서는 지식산업의 메카로 대전, 세종과 오송을 잇는 메가시티 전진기지로 거듭나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총선에서 헛된 공약이 아닌 말 그대로 시민의 손에 잡히는 충청판 실리콘 밸리, 지식산업메카 건설 등 대전의 미래를 담은 원대한 청사진을 마련, 민주당 승리의 토대를 만들자”고 힘주어 말했으며 “ 알차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민생 공약을 제시, 총선 승리로 민주주의와 민생을 회복하는 발판을 만들자”고 덧붙였다. 

 

출범식에서는 외부전문가와 전·현직 시구의원들로 구성된 19명의 총선기획단원들에 대한 임명장 수여에 이어 간담회를 갖고 의제발굴과  후보자 지원을 위한 다양한 방안 등에 대해 논의키로 하는 등 총선승리를 견인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s Daejeon City Party launches a general election planning team... Pledge to win the general election

 

On the 6th,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s Daejeon City Party general election planning team held an inauguration ceremony in the Daejeon City Party conference room with City Party Chairman Hwang Un-ha, General Election Planning Director Park Beom-gye, and 19 general election planning team members in attendance.

 

At the launch ceremony on this day, City Party Chairman Hwang Un-ha said in his greeting, “The economy and people’s livelihood have completely collapsed because the wrong president was chosen. We must win this general election to restore the people's livelihood and democracy. “The Daejeon City Party’s general election planning team must prepare strategies and pledges to restore people’s livelihood and democracy and lay the foundation for the Democratic Party’s victory in Daejeon. “By winning all 7 seats, I hope that the spirit of victory overflowing from Daejeon will spread throughout the country and that Daejeon will become the center of victory in the general election,” he said.

 

Park Beom-gye, head of the general election planning department, emphasized the role of the planning group by saying, “We have a significant responsibility to ensure the quality of life for citizens and a growth engine for Daejeon,” and then added, “Daejeon has grown into a center of transportation and science. Now, it is a place that goes beyond transportation and science.” “It must be reborn as a mecca for the knowledge industry and a mega city forward base connecting Daejeon, Sejong, and Osong,” he said.

 

He continued, “In this general election, let us lay the foundation for the Democratic Party’s victory by preparing a grand blueprint for the future of Daejeon, such as building a Chungcheong-style Silicon Valley and a knowledge industry mecca that can literally be grasped by citizens, rather than empty promises,” he said. “Let us lay the foundation for restoring democracy and people’s livelihood by winning the general election by presenting promises that are meaningful and can be felt by citizens,” he added.

 

At the launch ceremony, letters of appointment will be awarded to 19 members of the general election planning team consisting of external experts and current and former city council members, followed by a meeting to discuss various ways to discover agendas and support candidates, and plan to lead the way to victory in the general election. .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