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KAIST-MIT, 양자 인재 양성 ‘맞손’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1/08 [11:13]

대전시-KAIST-MIT, 양자 인재 양성 ‘맞손’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1/08 [11:13]

▲ 양자정보 겨울학교 교수진 소개(카이스트, MIT)  © 대전시


대전시가 KAIST-MIT 석학들과 함께하는 양자 인재 양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이를 위해 대전시와 KAIST는 8일 KAIST 학술문화관에서 양자과학기술 혁신을 이끌어낼 최고급 인재 양성을 위한 ‘KAIST-MIT 양자 정보 겨울학교’개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광형 KAIST 총장, 김은성 KAIST 양자대학원장, MIT·KAIST 교수와 학생 등 50여 명이 참석해 겨울 특강 개강을 축하했다

 

양자 정보 과학 분야에서 세계적인 권위를 지닌 MIT와 한국을 대표하는 KAIST의 양자 교수진이 함께하는 'KAIST-MIT 양자 정보 겨울학교'는 양자 정보 과학 분야의 지식과 노하우를 교환하며 참가 학생들에게 깊이 있는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노벨상을 수상한 볼프강 케털리(초저온 원자 연구 센터 소장)를 비롯해 세스 로이드(극 양자정보이론 센터소장), 윌리엄 올리버(양자공학 센터 소장) 등 MIT 교수진과 배준우, 문은국, 최재윤 등 KAIST 교수진 등 국내외 세계적인 양자 정보 과학 석학들이 함께한다.

 

‘KAIST-MIT 양자 정보 겨울학교’는 양자 정보 과학 분야에 관심을 가진 전국 학부 3, 4학년 학생 40여 명을 대상으로 8일부터 19일까지 2주간 진행될 예정이다.

 

개교식에서 이광형 KAIST 총장은 “국가전략기술 중 하나인 양자기술의 중요성이 점차 확대되는 가운데, 이번 양자 정보 겨울학교를 통해 참가 학생들에게 양자 정보 과학 전 분야에 대한 폭넓은 지식과 시야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KAIST 주관 양자대학원, 해외 선도 대학‧기업과의 협업 프로그램 등을 지원하여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양자 혁신 인재를 양성하고, 이를 토대로 대한민국 양자 과학기술과 산업을 선도하는 대덕양자클러스터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KAIST-MIT, ‘joint hands’ in fostering bilateral talent

 

Daejeon City joined hands with KAIST-MIT scholars to foster quantum talent.

 

To this end, Daejeon City and KAIST announced that they hel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KAIST-MIT Quantum Information Winter School’ on the 8th at the KAIST Academic Culture Center to foster top talent that will lead to innovation in quantum science and technology.

 

About 50 people, including KAIST President Lee Kwang-hyung, KAIST Quantum Graduate School Dean Kim Eun-seong, and MIT and KAIST professors and students, attended the event to celebrate the opening of the winter special lecture.

 

The 'KAIST-MIT Quantum Information Winter School', hosted by quantum faculty from MIT, a world-renowned authority in the field of quantum information science, and KAIST, Korea's representative, exchanges knowledge and know-how in the field of quantum information science and provides in-depth education to participating students. This is a place prepared to do so.

 

MIT faculty members including Nobel Prize winner Wolfgang Ketterly (Director of the Cryogenic Atom Research Center), Seth Lloyd (Director of the Extreme Quantum Information Theory Center), and William Oliver (Director of the Quantum Engineering Center), and KAIST faculty members including Bae Jun-woo, Moon Eun-guk, and Choi Jae-yoon. World-class quantum information science scholars from home and abroad will participate.

 

‘KAIST-MIT Quantum Information Winter School’ is scheduled to be held for two weeks from the 8th to the 19th for about 40 third- and fourth-year undergraduate students across the country who are interested in the field of quantum information science.

 

At the opening ceremony, KAIST President Lee Kwang-hyung said, “As the importance of quantum technology, one of the national strategic technologies, is gradually expanding, this Quantum Information Winter School will be able to provide participating students with a broad knowledge and perspective on all fields of quantum information science. “I expect that,” he said.

 

Meanwhile, Daejeon City supports the Quantum Graduate School hosted by KAIST and collaboration programs with leading overseas universities and companies to foster quantum innovation talent with global competitiveness, and based on this, it is promoting the creation of the Daedeok Quantum Cluster, which will lead Korea's quantum science technology and industry. .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