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올해 최고 뉴스 '국회세종의사당 국회규칙 통과’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2/28 [09:28]

세종시, 올해 최고 뉴스 '국회세종의사당 국회규칙 통과’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2/28 [09:28]

▲ 국회 세종의사당 예정지 전경     ©김정환 기자

세종시청 출입 언론인이 뽑은 2023년 최고 뉴스에 ‘국회세종의사당 건립을 위한 국회규칙안 통과’가 선정했다. 

 

세종시는 올해 주목받은 뉴스 24건을 선별해 시청 출입 언론인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거쳐 ‘2023년도 세종시 10대 뉴스’를 선정·발표했다. 

 

언론인 뽑은 올해 세종시 최고 뉴스는 ‘국회 세종의사당 국회규칙안 통과’였으며, 뒤를 이어 ‘세종시법 제정특례 연장 국회 본회의 통과’가 2위에 올랐다.

 

언론인은 국회세종의사당 건립을 위한 국회규칙안 통과로 국정운영 비효율 개선과 수도권 집중에 따른 국가적 부작용 해소는 물론, 대한민국 행정수도로서의 위상을 높였다는 점에 큰 의미를 부여했다.

 

또한, 제정특례 연장을 위한 세종시법 개정안이 통과된 것 역시 행정수도 세종 완성을 위한 제정적 기반을 마련한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봤다.

 

이어 3위는 ‘스마트 국가 산업단지 계획 최종 승인’, 4위 ‘국립민속박물관 세종시 이전 확정’이 선정됐다.

 

스마트 국가산단이 3위에 오른 것은 조성 후 30년간 경제 편익 20.6조, 고용유발효과 1.9만 명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는 점에서 자족경제 기반 마련에 큰 전기가 될 것이라는 언론인의 기대가 반영됐다.

 

5위는 ‘조치원비행장 비행안전구역 대폭 축소’, 공동 6위는 ‘충청권 광역철도 예비타당성 대상 사업 선정’, ‘시도지사협의회 세종시 이전 확정 및 지방시대 위원회 세종시 출범’, ‘네이버데이터센터 각세종 개소’, ‘시장과 함께하는 1박 2일 최초 실시’가 뽑혔다. 

 

비행안전구역 대폭 축소는 조치원비행장을 헬기전용 기지로 변경한 데 따른 것으로, 그동안 재산권 행사와 소음 피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던 지역 주민들의 숙원이 해소될 것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지방시대위원회의 세종시 출범과 시도지사협의회 이전은 윤석열 정부의 지방시대 완성과 지방분권을 위한 지역적 기반이자 토대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고 뉴스가치가 높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주민과 격의 없는 소통으로 지역현안을 직접 청취하고 현장 민원을 즉시 처리 또는 관련 부서를 통한 개선 방안을 마련하는 계기가 됐다는 점에서 ‘시장과 함께하는 1박 2일 행사’도 높은 순위에 선정됐다.

 

마지막 공동 10위에는 ‘세종∼대전 1001번 버스 신설’과 ‘국제정원도시 인증 획득’이 이름을 올렸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 City, the best news of the year ‘National Assembly Sejong Building passes National Assembly rules’

 

‘Passage of the National Assembly Rules for the Construction of the Sejong National Assembly Building’ was selected as the best news of 2023 by journalists attending Sejong City Hall.

 

Sejong City selected 24 news stories that attracted attention this year and selected and announced the ‘Top 10 News of Sejong City in 2023’ after conducting a survey of journalists visiting City Hall.

 

The best news in Sejong City this year, as selected by journalists, was ‘Passage of the National Assembly Rules of the Sejong Building’, followed by ‘Passage of the National Assembly plenary session to extend the special provisions for the enactment of the Sejong City Act’ in second place.

 

Journalists attached great significance to the fact that the passage of the National Assembly Rules for the construction of the Sejong National Assembly Building not only improved the inefficiency of state administration and resolved the national side effects caused by concentration in the metropolitan area, but also raised the status of Sejong as the administrative capital of the Republic of Korea.

 

In addition, the passage of the amendment to the Sejong City Act to extend special enactment provisions was also considered significant in that it laid the legislative foundation for the completion of Sejong, the administrative capital.

 

Next, 3rd place was ‘Final approval of smart national industrial complex plan’, and 4th place was ‘Confirmation of relocation of National Folk Museum to Sejong City’.

 

The fact that the Smart National Industrial Complex came in third place reflects the journalist's expectation that it will be a major turning point in laying the foundation for a self-sufficient economy, given that it is expected to generate economic benefits of KRW 20.6 trillion and create employment for 19,000 people over the 30 years after its creation.

 

5th place was 'Significant reduction of the flight safety zone at Jochiwon Airport', tied for 6th place was 'Selection of preliminary feasibility target project for metropolitan railway in Chungcheong region', 'City and provincial governors' council confirmed relocation to Sejong city and local era committee launched in Sejong city', 'Naver Data Center each ‘Opening in Sejong’ and ‘Initial implementation of 2 days and 1 night with the mayor’ were selected.

 

The drastic reduction in the flight safety zone is a result of the change of Jochiwon Airfield into a helicopter-only base, and is significant in that it will resolve the long-awaited wishes of local residents who have been suffering from property rights violations and noise damage.

 

The launch of the Local Era Committee to Sejong City and the relocation of the Provincial Governors' Council were evaluated as having great significance and news value in that they laid the regional foundation and foundation for the completion of the Yoon Seok-yeol government's local era and decentralization.

 

The ‘2-day, 1-night event with the mayor’ was also ranked highly in that it served as an opportunity to directly listen to local issues through informal communication with residents and immediately deal with on-site complaints or prepare improvement plans through related departments.

 

‘Establishment of new Sejong-Daejeon bus number 1001’ and ‘Obtaining International Garden City certification’ were ranked in joint 10th place.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