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호 '세종시 '빛 축제' 공식 사과 .."준비부족 인정"

김환일 기자 | 기사입력 2023/12/04 [20:03]

최민호 '세종시 '빛 축제' 공식 사과 .."준비부족 인정"

김환일 기자 | 입력 : 2023/12/04 [20:03]

▲ 최민호 세종시장이 4일 시청 정음실에서 '세종 빛 축제'과 관련해 기자회견하고 있다[사진=세종시 기자협회 제공]  © 김환일


최민호 세종시장이 4일 '세종 빛 축제'과 관련해 준비 부족을 인정했다.

 

최 시장은 이날 오전 정음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시장으로서  개막식 행사가 시민들에게 만족감을 주지 못하고 실망감을 안겨준 것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최 시장은 " 적은 예산으로 축제를 치루는 애로사항이 있었다 하더라 준비가 미흡했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다"며 "아직 축제기간이 많이 남아있는 만큼 지금이라도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만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시민의 눈 높이에 직원들이 부응하지 못한 점에 대해서도 사과했다.

 

최 시장은 "개막식 행사장이 너무 좁았고  불새쇼에서 등장한 불새가 거대한 줄 알았는데 조그만 비둘기 같았다"며 날씨 등 여러 가지 이유로 리허설도 못했고 미디어파사드는 기대한 수준만큼의 효과를 보지 못할 것으로 판단해 공연을 중단시켰다"고 지적했다.

 

이어 "여러 가지 빛 장식도 세종 빛 축제에 어울릴 만큼 만족할 만한 수준에 이르지 못했다"며 " 지금부터 가용 예산을 총동원해 세종 빛 축제 프로그램을 개선하겠다"고 약속했다.

 

최 시장은 "앞으로 남은 25일 동안에 착실히 준비해 시민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보완하겠다"며 "처음에는 미약했지만 역시 세종시가 해내는 구나라는 평가를 받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는 지난 2일 밤 이응다리에서 세종 빛 축제 개막식을 개최했으나 세종을 상징하는 느낌을 주지 못하고  킬러 콘텐츠가 없다는 등의 비판이 쏟아졌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oi Min-ho officially apologizes for Sejong City's 'Light Festival'..."Admits lack of preparation"]

 

Sejong Mayor Choi Min-ho acknowledged the lack of preparations regarding the ‘Sejong Light Festival’ on the 4th.

 

Mayor Choi held a press conference in the Jeongeum Room this morning and said, "As mayor, I sincerely apologize for the fact that the opening ceremony did not satisfy the citizens and caused disappointment."

 

Mayor Choi said, "Even though there were difficulties in holding the festival with a small budget, we cannot deny that preparations were inadequate. As there is still a lot of festival period left, we will mobilize all of our administrative power to ensure satisfaction." .

 

He also apologized for the staff's failure to live up to the public's expectations.

 

Mayor Choi said, "The opening ceremony venue was too small, and I thought the firebird that appeared in the firebird show was huge, but it looked like a small pigeon." He was unable to rehearse for various reasons, including the weather, and decided that the media façade would not be as effective as expected, so the performance was halted. “I ordered it,” he pointed out.

 

He continued, “The various light decorations did not reach a satisfactory level suitable for the Sejong Light Festival,” and promised, “From now on, we will mobilize all available budget to improve the Sejong Light Festival program.”

 

Mayor Choi said, "We will prepare diligently for the next 25 days and make improvements to meet the expectations of citizens. Although it was weak at first, I would like to be evaluated that Sejong City is doing it."

 

Meanwhile, Sejong City hel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Sejong Light Festival at Ieung Bridge on the night of the 2nd, but criticism poured in, including that it did not provide a symbolic feeling for Sejong and did not have killer content.

 
세종시,빛 축제,공식사과,준비부족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