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전형 실증 선도사업’ 성과 보고회 개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1/30 [15:44]

대전시, ‘대전형 실증 선도사업’ 성과 보고회 개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1/30 [15:44]

▲ 대전시의회, 대전시청(봄 2022)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30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에서 2022년 대전형 융합 신산업 창출 특구 기술 실증 선도 사업 (이하 ‘대전형 실증 선도사업’)성과공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전형 실증 선도사업은 대전시의 대표적 실증사업으로 대덕특구의 연구개발(R&D)을 통해 창출된 우수한 신기술을 지역기업이 이전받아 안정적으로 사업화할 수 있도록 맞춤형으로 밀착 지원하는 사업이다. 

 

대전형 실증 선도사업은 총 2년 차 사업으로 1년 차는 실증 사전 기획, 2년 차는 본격적인 실증을 지원한다.

 

이번 행사는 대전형 실증 선도사업 4개 과제가 마무리됨에 따라 실증 성과를 공유하고, 투자사와 유관기관, 기업 등 상호 네트워킹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성과보고회에서는 2022년 대전형 실증 선도사업에 선정된 4개사((주)씨엔에이아이, ㈜바이탈스, ㈜스마트코리아, ㈜트렌토시스템즈)가 그간의 실증 과제와 성과물에 대해 발표했다.

 

한선희 대전시 전략사업추진실장은 “대전형 실증 선도사업에 참여한 기업들이 앞으로 대전을 대표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더 크게 성장하길 바란다”라며 “대전시는 기업들이 매출 신장,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기업 맞춤형 실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대덕특구의 기술을 이전받아 ʼ22년 대전시 실증사업에 참여해 1년6개월간의 컨설팅, 실증과정을 거친 기업들이 신기술 등 7개 인증, 스케일업, 품질향상 등의 풍성한 성과를 거뒀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holds ‘Daejeon-type verification leading project’ performance report meeting

 

Daejeon City announced on the 30th that it held a performance sharing meeting for the 2022 Daejeon-type Convergence New Industry Creation Special Zone Technology Demonstration Leading Project (hereinafter referred to as ‘Daejeon-type Demonstration Leading Project’) at the Electronics and Telecommunications Research Institute (ETRI).

 

The Daejeon-type demonstration leading project is a representative demonstration project of Daejeon City and is a project that provides customized and close support to local companies so that they can transfer and stably commercialize excellent new technologies created through research and development (R&D) in Daedeok Special Zone.

 

The Daejeon-type verification leading project is a two-year project, with the first year supporting preliminary planning for verification, and the second year supporting full-scale verification.

 

This event was prepared to share empirical results and network with investment companies, related organizations, and companies as the four tasks of the Daejeon-type empirical leading project are completed.

 

At the performance briefing session on this day, four companies (CNAI Co., Ltd., Vitals Co., Ltd., Smart Korea Co., Ltd., and Trento Systems Co., Ltd.) selected for the 2022 Daejeon-type verification leading project presented their verification tasks and achievements so far.

 

Han Seon-hee, head of the Daejeon City Strategic Business Promotion Department, said, “I hope that the companies that participated in the Daejeon-type verification leading project will grow into global companies representing Daejeon in the future.”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provide customized verification support for companies so that they can move forward,” he said.

 

Meanwhile, Daejeon City reported that companies that received technology transfer from Daedeok Special Zone and participated in Daejeon City's demonstration project in 2022 and went through 1 year and 6 months of consulting and demonstration process achieved abundant results such as 7 certifications including new technology, scale-up, and quality improvement.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