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기경위, 공무원 해외연수 양적·질적 부족 지적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1/13 [17:42]

충남도의회 기경위, 공무원 해외연수 양적·질적 부족 지적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1/13 [17:42]

▲ 충남도의회 기획경제위원회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충청남도 인재개발원)  © 충남도의회


충남도의회 기획경제위원회가 13일 공주 소재 충청남도인재개발원과 충남연구원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해외연수과정, 교육 콘텐츠 등 개선 요구의 필요성을 지적했다.

 

이날 감사에서 김명숙 위원장(청양·더불어민주당)은 “6급 정예공무원 양성 과정 중 해외연수와 관련된 결과보고서를 보면, 700만 원 이상의 지원을 받은 연수사례라고 볼 수 없다”고 지적하며 “결과보고서의 시사점 등 그 내용이 현재 우리나라에서도 시행하고 있는 사항이 기재되어 있는 등 양적으로나 내용적으로 충청남도를 대표하는 정예공무원을 양성하는 교육과정이 맞는지 상당히 우려스러우며, 제대로 된 결과보고서로 다시 작성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윤기형 부위원장(논산1·국민의힘)은 “직원 교육 만족도 조사가 전체적으로 높아지는 것에 반해 장기교육 만족도는 낮게 나오고 있다”며 “일선에 있는 선배 공무원을 활용하면 공직생활과 업무 노하우 등 공유를 통해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제안했다. 

 

김석곤 위원(금산1·국민의힘)은 전문직 건축행정 실무 교육과정에 대해 질의하며 “건축은 대민 접촉 분야로 경험을 가진 사람의 안내가 필요하다”며 “강사로서 대학교수의 역할도 중요하지만 실무경험이 있는 공무원의 역할도 매우 크다. 전직 공무원을 통해 업무 실무를 익힐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제안했다.

 

이종화 위원(홍성2·국민의힘)은 “사이버 교육 신규 콘텐츠가 매년 개발되는 점은 칭찬할 점이나 콘텐츠 발굴 수 대비 30인 미만 수료 강좌 수 비율은 매년 증가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충남평생교육인재육성진흥원과 중복되는 강좌는 협의하여 조정하고 도청과 시·군 공무원에 대한 설문조사 등을 통해 수요에 맞는 콘텐츠 개발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안종혁 위원(천안3·국민의힘)은 “중간관리자 과정은 신규공무원의 다양한 배경을 이해할 수 있는 과정과 신규공직자의 이전 세대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한 과정이 마련되어 서로의 세대를 공감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이재운 위원(계룡·국민의힘)은 “시설 장비 개보수 현황을 보면 입찰 잔액으로 지출된 내역이 있다”며 “회계상 문제가 없더라도 지양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신규공무원 과정은 신규 직원의 시작 지점으로 매우 중요하니 그만큼 업무에 매진해달라”고 주문했다. 

 

이지윤 위원(비례·더불어민주당)은 찾아가는 인재개발원과 관련하여 “한 기관이 여러 번 신청한 경우가 있다”고 지적하며 “다른 시·군과 기관의 수요를 전반적으로 파악해 골고루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해달라”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cheongnam-do Provincial Council's Economics and Finance Committee points out quantitative and qualitative lack of overseas training for civil servants

 

On the 13th, the South Chungcheong Provincial Council's Planning and Economy Committee (Chairman Kim Myeong-sook) pointed out the need for improvements in overseas training courses and educational content during an administrative audit of the Chungcheongnam-do Human Resources Development Institute and Chungnam Research Institute in Gongju on the 13th.

 

In the audit on this day, Chairman Kim Myeong-sook (Cheongyang, Democratic Party of Korea) pointed out, “If you look at the result report related to overseas training during the 6th grade elite civil servant training course, it cannot be considered a case of training that received support of more than 7 million won.” “I am very concerned about whether it is a curriculum that trains elite civil servants representing South Chungcheong Province in terms of quantity and content, as it contains implications and other matters that are currently being implemented in Korea, and it must be rewritten as a proper result report.” pointed out.

 

Vice Chairman Yoon Ki-hyung (Nonsan 1, People Power Party) said, “While surveys on employee training satisfaction are increasing overall, satisfaction with long-term training is showing low.” He added, “Using senior civil servants on the front line can increase satisfaction through sharing public service life and work know-how.” “It could be raised,” he suggested.

 

Commissioner Kim Seok-gon (Geumsan 1, People Power Party) asked about the practical training course for professional architectural administration and said, “Architecture is a field that contacts the public, so guidance from someone with experience is needed,” adding, “The role of a university professor as an instructor is important, but the role of a university professor is also important.” The role of experienced civil servants is also very important. He suggested, “It would be helpful to be able to learn business practices from former public officials.”

 

Commissioner Lee Jong-hwa (Hongseong 2, People Power Party) pointed out, “It is commendable that new cyber education content is developed every year, but the ratio of the number of courses completed by less than 30 people compared to the number of content discovered is increasing every year,” and added, “Chungnam Lifelong Education He asked, “Please consult and adjust overlapping courses with the Human Resources Development Promotion Agency and develop content that meets demand through surveys of provincial government offices and city/county officials.”

 

Commissioner Ahn Jong-hyuk (Cheonan 3, People Power Party) said, “The middle manager course provides a process to understand the diverse backgrounds of new public officials and a process to help new public officials understand the previous generation, so that they can empathize with each other’s generations.” “It is necessary,” he suggested.

 

Commissioner Lee Jae-woon (Gyeryong, People Power Party) pointed out, “If you look at the status of facility equipment renovations, there is spending on the balance of the bid,” and added, “Even if there are no accounting problems, it needs to be avoided.” He also ordered, “The new civil service course is very important as a starting point for new employees, so please focus on your work as much as possible.”

 

Regarding the visiting human resource development center, member Lee Ji-yoon (Proportionate Party, Democratic Party of Korea) pointed out that “there are cases where one organization applied multiple times,” and added, “Please understand the needs of other cities, counties, and organizations in general so that the benefits can be distributed evenly.” “He requested.

 
충남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