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행복청, 스마트 기반시설 기준 마련 추진

1일 스마트도시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1/01 [17:25]

세종시-행복청, 스마트 기반시설 기준 마련 추진

1일 스마트도시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1/01 [17:25]

▲ 스마트도시계획 용역 착수보고회 사진  © 세종시


세종시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이 시민이 편리한 지능형도시 건설을 목표로 오는 2029년까지 운영할 스마트도시계획 수립에 나선다.

 

이를 위해 세종시는 1일 코트야드 바이 메리어트 세종에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도시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세종시는 이번 용역이 세종시 맞춤형 특화 전략과 미래 첨단 기술이 융합된 지능형도시를 건설하기 위한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스마트도시계획 수립을 목표로 추진된다고 전했다. 

 

스마트도시계획은 스마트도시법 제8조에 따른 법정계획으로, 시는 시정 비전이 반영된 체계적인 계획 수립을 통해 시 전역에 적용할 스마트기반 시설 기준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착수보고회는 연구추진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로 세종시 지능형도시 기본방향 ,스마트기반시설 기준 ,스마트도시건설사업 추진체계를 토대로 맞춤형 특화서비스 모델 도출 방안 등이 논의됐다.

 

세종시는 이번 연구용역으로 오는 2029년까지 운영할 스마트도시계획을 수립하고, 스마트 분야 정책사업을 발굴하고 중앙부처 국비 공모사업에도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고성진 미래전략본부장은 “이번 용역은 시민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세종형 미래도시로의 밑그림을 완성하기 위해 추진된다”며 “특히 이를 바탕으로 2029년까지 스마트도시를 건설, 스마트 선도도시로서 위상을 높여 나갈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 City-Happiness Administration promotes establishment of smart infrastructure standards

 

On the 1st, a briefing session on the start of smart city planning research service was held.

 

Sejong City and the Multifunctional Administrative City Construction Agency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Happiness Administration) will begin establishing a smart city plan to be operated by 2029 with the goal of building an intelligent city that is convenient for citizens.

 

To this end, Sejong City announced that it held a ‘Smart City Plan Establishment Service Commencement Reporting Meeting’ at the Courtyard by Marriott Sejong on the 1st with officials in attendance.

 

Sejong City said that this service is being promoted with the goal of establishing a systematic and efficient smart city plan to build an intelligent city that combines Sejong City's customized specialized strategy and future cutting-edge technology.

 

The smart city plan is a statutory plan under Article 8 of the Smart City Act, and the city plans to establish smart infrastructure standards to be applied throughout the city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 systematic plan that reflects the city administration's vision.

 

The launch briefing on this day was an opportunity to discuss research plans, and the basic direction of Sejong City's intelligent city, smart infrastructure standards, and ways to derive a customized specialized service model based on the smart city construction project promotion system were discussed.

 

Through this research project, Sejong City plans to establish a smart city plan to be operated by 2029, discover policy projects in the smart field, and actively participate in national government-funded contest projects by central ministries.

 

Ko Seong-jin, head of the Future Strategy Division, said, “This service is being promoted to complete the blueprint for a Sejong-type future city by actively reflecting citizens’ opinions.” He added, “In particular, based on this, we will build a smart city by 2029 and raise its status as a leading smart city.” “I will work hard to get out,”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