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호 세종시장, 일본 주요도시 교류 협력 물꼬

30일부터 5일간 방일…치바현 지사 면담·한일지사회의 참석

김환일 기자 | 기사입력 2023/10/30 [16:16]

최민호 세종시장, 일본 주요도시 교류 협력 물꼬

30일부터 5일간 방일…치바현 지사 면담·한일지사회의 참석

김환일 기자 | 입력 : 2023/10/30 [16:16]

 

▲ 최민호 세종시장(왼쪽)이 30일 일본 치바현 구마가이 도시히토 지사(오른쪽)를 만나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세종시]  © 김환일

 

최민호 세종시장이 일본 치바현을 비롯한 주요 도시와의 교류 협력을 강화하고 세종시의 균형발전 정책을 소개하기 위해 30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4박 5일간 일본 출장길에 올랐다. 

 

최 시장은 이번 방문 기간 일본 치바현과 디지털전환 정책에 관한 도시 간 교류 협력 방향을 의논하고, 일본 야마나시현에서 열리는 제7회 한일지사회의에 참석해 세종시 균형발전 정책을 소개한다.

 

일본 출장의 첫 일정은 치바현 구마가이 도시히토 지사와의 면담과 주요시설을 시찰로 시작한다. 

 

이 자리에서 최민호 시장은 세종시와 일본 치바현 간 디지털플랫폼정부(DPG), 의료(중입자치료), 2024 핵테온 세종(국제대학생사이버보안경진대회), 정원 분야에 대한 교류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이어 일본 치바현 양자과학기술연구개발기구(QST) 중입자가속기 야마다 시게루 병원장을 만나 중입자 치료 현황을 청취한다. 

 

치료센터 운영 방식과 정부 및 지자체 지원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최민호 시장은 중입가속기 암치료센터와 세종의료원 등 국립‧공공 의료기관 유치 계획을 소개하고 의료복지 허브 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일본의 중입자가속기 도입 경험을 청취할 계획이다.

 

방문 이틀째인 31일에는 고노카미 마코토 이화학연구소 이사장을 만나 일본 최초 양자컴퓨터 개발 현황을 청취하고 연구소 내 양자컴퓨터 센터를 둘러보며 양자산업 육성 방안 등을 협의할 계획이다. 

 

이화학연구소는 일본 유일의 자연과학 종합 연구기관으로 다수의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하는 등 세계적인 권위를 가진 일본 내 최고 연구소로, 세계적 수준의 양자컴퓨터연구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최민호 시장은 일본 양자컴퓨터 개발 경험을 시가 계획하고 퀀텀시티 세종 실현의 밑거름으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다음달 1일부터 2일까지는 일본 야마나시현에서 개최되는 한일지사회의에 참석해 세종시 균형발전 정책을 발표한다.

 

특히 한일지사회의에는 야마나시, 시즈오카, 돗토리, 히로시마, 교토, 나가노, 후쿠오카 등 일본 11개 도시에서 참여할 예정으로, 세종시와 이들 도시 간 교류 협력의 물꼬를 트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가운데서도 시즈오카현 가와가타 헤이타 지사와 면담을 통해 정원 분야를 비롯한 도시 간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등 일본 주요도시 지사와 단독 회동도 예정되어 있다. 

 

최민호 시장은 “이번 일본 방문을 통해 치바현, 시즈오카현 등 일본 내 주요도시와 교류를 강화하는 계기로 삼을 것”이라며 “중입자가속기와 양자컴퓨터 분야에서도 일본 주요도시와 활발한 교류 협력을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일본 방문단은 최민호 시장과 중입자가속기 및 양컴퓨터 시책 담당자를 중심으로 구성됐으며, 이호식 국제관계 대사와 홍만표 세종시 해외협력관이 동행해 교류협력을 위한 자문에 나선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 Mayor Choi Min-ho, opening the door to exchanges and cooperation among major Japanese cities

 

Visit to Japan for 5 days starting on the 30th... Meeting with the Governor of Chiba Prefecture and attending the Korea-Japan Governors' Meeting

 

Opportunities to share experiences such as baryon accelerator treatment center and quantum computer development]

 

Sejong Mayor Choi Min-ho went on a business trip to Japan for 5 days and 4 nights from the 30th to the 3rd of next month to strengthen exchange and cooperation with major cities, including Chiba Prefecture, Japan, and to introduce Sejong City's balanced development policy.

 

During this visit, Mayor Choi will discuss the direction of exchange and cooperation between cities on digital transformation policies with Chiba Prefecture, Japan, and attend the 7th Korea-Japan Regional Conference held in Yamanashi Prefecture, Japan to introduce Sejong City's balanced development policy.

 

The first part of the business trip to Japan begins with a meeting with Chiba Prefecture Governor Toshihito Kumagai and a tour of major facilities.

 

At this event, Mayor Choi Min-ho will discuss exchange and cooperation plans between Sejong City and Chiba Prefecture, Japan in the areas of Digital Platform Government (DPG), medical care (intermediate therapy), 2024 Hacktheon Sejong (International University Student Cybersecurity Competition), and gardening.

 

Next, he meets Shigeru Yamada, director of the Quantum Science and Technology Research and Development Organization (QST) Heavy Ion Accelerator Hospital in Chiba Prefecture, Japan, and hears about the current status of heavy ion treatment.

 

He plans to share his opinions on how the treatment center is operated and government and local government support measures.

 

At this event, Mayor Choi Min-ho plans to introduce plans to attract national and public medical institutions such as the Heavy Ion Accelerator Cancer Treatment Center and Sejong Medical Center and listen to Japan's experience in introducing the Heavy Ion Accelerator to become a medical welfare hub city.

 

On the 31st, the second day of the visit, we plan to meet with Makoto Konokami, Chairman of the Institute of Physical and Chemical Research, listen to the status of the development of Japan's first quantum computer, tour the quantum computer center within the institute, and discuss ways to foster the quantum industry.

 

The Institute of Physical and Chemical Research is Japan's only natural science comprehensive research institute and the best research institute in Japan with global authority, including producing multiple Nobel Prize winners, and operates a world-class quantum computer research center.

 

Mayor Choi Min-ho plans for the city to use Japan's experience in quantum computer development as a foundation for realizing Sejong Quantum City.

 

From the 1st to the 2nd of next month, he will attend the Korea-Japan Governors' Meeting held in Yamanashi Prefecture, Japan and announce Sejong City's balanced development policy.

 

In particular, 11 Japanese cities, including Yamanashi, Shizuoka, Tottori, Hiroshima, Kyoto, Nagano, and Fukuoka, are scheduled to participate in the Korea-Japan Regional Conference, and it is expected to serve as an opportunity to open the door to exchange and cooperation between Sejong City and these cities.

 

Among these, individual meetings with governors of major Japanese cities are also scheduled, including a meeting with Shizuoka Prefecture Governor Heita Kawagata to discuss cooperation between cities, including the garden field.

 

Mayor Choi Min-ho said, “Through this visit to Japan, we will use it as an opportunity to strengthen exchanges with major cities in Japan, such as Chiba Prefecture and Shizuoka Prefecture,” and added, “We will also pursue active exchange and cooperation with major Japanese cities in the field of heavy particle accelerators and quantum computers.” said.

 

Meanwhile, this Japanese visiting delegation is composed of Mayor Choi Min-ho and those in charge of the heavy particle accelerator and quantum computer policy, and will be accompanied by International Relations Ambassador Lee Ho-sik and Sejong City Overseas Cooperation Officer Hong Man-pyo to provide advice for exchange and cooperation.

 

 
세종시,치바현,최민호,구마가이도시히토,교육협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