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보건소 선별진료소 통합 운영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0/26 [09:49]

천안시, 보건소 선별진료소 통합 운영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0/26 [09:49]

▲ 코로나19 선별진료소 통합-동남구 선별진료소  © 천안시


충남 천안시가 그동안 분리 운영한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통합 운영한다.

 

이를 위해 천안시는 오는 11월 1일부터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동남구 선별진료소로 통합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그동안 천안시는 서북구·동남구 선별진료소 2개소로 운영했으나, 지난 8월 31일 코로나19 바이러스가 4급 감염병으로 전환되고 코로나19 유행상황과 PCR 검사 수요가 감소하면서 이같이 결정했다.  

 

통합 선별진료소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하고, 선별진료소에서 PCR 검사 받을 수 있는 대상자는 만 60세 이상 고령자 ,감염 취약시설 종사자 ,입원 전 환자·입원 전 및 입원 중 보호자 1인 ,코로나19 검사가 필요하다는 의사소견을 받은 자로 한정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eonan City, integrated operation of public health center screening clinics

 

Cheonan City, South Chungcheong Province, is integrating and operating COVID-19 screening clinics that had been operated separately.

 

To this end, Cheonan City announced on the 26th that it will integrate the public health center screening clinic into the Dongnam-gu screening clinic starting November 1.

 

In the meantime, Cheonan City operated two screening clinics in Seobuk-gu and Dongnam-gu, but made this decision on August 31 as the COVID-19 virus converted into a level 4 infectious disease and the COVID-19 epidemic situation and demand for PCR tests decreased.

 

The operating hours of the integrated screening clinic are from 9 a.m. to 6 p.m., 365 days a year. Those who can receive a PCR test at the screening clinic are elderly people over 60 years old, workers in facilities vulnerable to infection, patients before hospitalization, before hospitalization, and during hospitalization. Limited to one guardian and those who have received a doctor's opinion that a COVID-19 test is necessary.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