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의회, 주요 현안 릴레이 시정 질의 이어가

김미영‧안정근‧맹의석‧천철호‧홍성표‧김미성 의원 시정 질문 이어가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0/24 [10:53]

아산시의회, 주요 현안 릴레이 시정 질의 이어가

김미영‧안정근‧맹의석‧천철호‧홍성표‧김미성 의원 시정 질문 이어가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0/24 [10:53]

▲ 김미영 아산시의원  아사시의회


충남 아산시의회 제245회 임시회가 개회된 가운데 지난 23일 제3차 본 회의에서 김미영‧안정근‧맹의석‧천철호‧홍성표‧김미성 의원들이 아산시 주요 현안에 대한 시정질의를 실시했다.

 

2일째 진행된 시정 질의에서 의원들은 질의를 통해 조일교 부시장의 답변을 듣고 보충질의를 하는 등 열정적인 질의를 실시했다.

 

먼저 시정 질의에 나선 김미영 의원은 ‘탕정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계획’에 대해, 해당 부서에서 예산 및 사업지까지 검토한 사항을 아산시에서 검토하고 있지 않다고 답변한 이유를 물으며 “동부권 지역은 급격한 인구 증가로 공공서비스 수요가 늘고 있는 지역으로 균형발전 차원에서 권역별 설치도 중요하지만 인구도 배제하면 안 된다”며 ”아산시 미래 성장을 위해 구체적인 추진 계획과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하면서 ‘탕정2 신도시 진행 상황’에 대해 “상업 및 문화 공간 사업 청사진이 언제쯤 확정되는지”를 질의 했다.

▲ 안정근 아산시의원  © 아산시의회


이어진 질의에서 안정근 의원은 ‘배방 폐철로 부지 활용방안’에 대해, 질의했고 “배방 폐철로 부지 구간에 형성된 근린공원의 경우 아산시 도시개발과가 담당하고 있지만 시민들은 공원녹지과를 생각하고 민원을 넣는다”며 “시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공원 중 하나인 만큼 민원 처리 과정에서 악순환을 방지하기 위해 담당부서 일원화 등 행정의 발 빠른 대처와 개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 맹의석 아산시의원  © 아산시의회


세 번째 질문자로 나선 맹의석 의원은 ’아산시 재난대비 곡교천 하천관리 계획‘에 대해 질의하면서 “기후변화에 따른 기습적 폭우와 장마철 홍수에 대응하여 하천 정비가 제대로 구축하지 않는다면 온양천과 곡교천 일대 침수 피해가 반복될 것”이라고 말하고 “곡교천의 지천 중 7개 하천은 천안 지역으로 곡교천 수위에 상당한 영향을 주므로 재난대비책으로 천안시와 상호유기적 협의가 우선”이라며 활용 방안을 제시했다.

▲ 전철호 아산시의원  © 아산시의회


천철호 의원은 ’청소년 방과 후 아카데미의 필요성‘에 대해 질의하면서 송남중학교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사업 중단 사태를 언급하며 “청소년 방과 후 아카데미는 청소년들의 자립역량과 건강한 성장을 도와주고 돌봄이 필요한 가정에 교육복지는 필수적”이라며 강조했고 “아산시 권역별로 균등하게 방과 후 아카데미와 돌봄 서비스 운영을 체계적으로 구축시켜 달라”고 주문하고,  ’아산시 자원봉사센터장 선임 과정‘에 대해 “특혜 없이 임용 절차에 공정하게 채용되었는지”를 질의했다.

▲ 홍성표 아산시의원  © 아산시의회


다섯 번째 질문자로 나선 홍성표 의원은 ‘2023년 국‧도비 매칭사업 중 의회 미보고된 편성 불이행 사업 현황’과 ‘2024년 국‧도비 확보 추진 현황’에 대해 질의하고, 2024년 국‧도비 확보와 관련하여 “정부가 긴축 예산을 편성하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정부예산 목표액 1조 원 대비 65억 원 초과 달성한 성과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도 “지역구 국회의원이 건의한 여러 사업들을 민선 8기 시정철학과 맞지 않는다는 이유로 반영이 안 되었다”며 안타까워했다..

 

▲ 김미성 아산시의원  © 아산시의회


여섯 번째 질문자로 나선 김미성 의원은 ‘문화행사 평가 및 향후 개선 방향’에 대해 질의하면서 화려한 축제와 행사의 이면에는 쪼개기 계약과 페이퍼 컴퍼니 계약의 남발로 특정 인물과 특정 업체에 일감 몰아주기 의혹이 상당수 발견됐다며 행사 추진 과정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또한, 주요 축제의 예술감독 위촉과 관련해서는 “굵직한 축제를 좌지우지하는 예술감독 선임으로 공모도 없이 정량적 기준에 미달하는 초보 예술감독을 수의계약으로 위촉했다”면서 “예술감독은 선임 전부터 축제에 관여하여 영향력을 행사했고, 재단은 감독이 대표인 업체와 용역 계약을 체결하는 등 특혜의 소지가 없는지”를 물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san City Council continues to relay municipal administration inquiries on major pending issues

 

Representatives Kim Mi-young, Ahn Jeong-geun, Maeng Ui-seok, Cheon Cheol-ho, Hong Seong-pyo, and Kim Mi-seong ask city administration questions.

 

While the 245th extraordinary session of the Asan City Council in South Chungcheong Province was held, at the 3rd plenary session on the 23rd, councilors Kim Mi-young, Ahn Jeong-geun, Maeng Ui-seok, Cheon Cheol-ho, Hong Seong-pyo, and Kim Mi-seong conducted inquiries on major current issues in Asan City.

 

At the city administration inquiry held on the second day, lawmakers asked passionate questions, including listening to Vice Mayor Cho Il-kyo's answers and asking supplementary questions.

 

Rep. Kim Mi-young, who first asked questions about city administration, asked why Asan City responded that Asan City was not reviewing the budget and project site reviewed by the relevant department regarding the Tangjeong Complex Community Center Construction Plan, saying, “The eastern region is experiencing a rapid population increase, resulting in public shortages.” “It is an area where demand for services is increasing, and installation by region is important in terms of balanced development, but population should not be excluded,” he said. “It is urgent to prepare specific plans and measures for the future growth of Asan City,” and said, ‘Progress of Tangjeong 2 New Town’. We asked, “When will the blueprint for commercial and cultural space projects be finalized?”

 

In the follow-up question, Rep. Ahn Jeong-geun asked about the 'plan to utilize the Baebang abandoned railroad site' and said, "Asan City's Urban Development Department is in charge of the neighborhood park formed in the section of the Baebang abandoned railroad site, but citizens file complaints with the Parks and Greenery Department in mind." He said, “As it is one of the parks frequently used by citizens, quick response and improvement by the administration, such as unification of responsible departments, is needed to prevent a vicious cycle in the process of handling civil complaints.”

 

Rep. Maeng Eui-seok, who was the third questioner, asked about the 'Asan City Disaster Preparedness Gokgyocheon River Management Plan' and said, "If river maintenance is not properly implemented in response to sudden heavy rains and rainy season flooding due to climate change, flooding damage to the Onyangcheon and Gokgyocheon areas will occur." “It will be repeated,” he said, and suggested a plan for utilization, saying, “Seven of the branches of Gokgyo Stream are in the Cheonan area and have a significant impact on the water level of Gokgyo Stream, so mutual and organic consultation with Cheonan City is a priority as a disaster preparedness measure.”

 

Rep. Cheol-ho Cheon asked about the need for an after-school academy for teenagers and mentioned the suspension of the 'Youth After-school Academy' project at Songnam Middle School. He emphasized that “welfare is essential,” and asked, “Please systematically establish the operation of after-school academies and care services evenly in each Asan city region.” Regarding the ‘Asan City Volunteer Center Director Appointment Process,’ he said, “The appointment process is fair without any preferential treatment.” They asked, “Have you been hired?”

 

Representative Hong Seong-pyo, who was the fifth questioner, asked about 'the status of non-compliance projects that have not been reported to the National Assembly among the 2023 national and provincial funding matching projects' and 'the status of progress in securing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 for 2024', and asked questions related to securing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 for 2024. “I am sincerely grateful for the achievement of exceeding the government budget target of KRW 1 trillion by exceeding KRW 6.5 billion despite the difficult conditions of the government’s austerity budget,” he said. He expressed regret, saying, “It wasn’t reflected.”

 

Representative Kim Mi-seong, who was the sixth questioner, asked about 'evaluation of cultural events and future improvement directions' and found that behind the splendid festivals and events, there are many suspicions that work is being funneled to specific people and companies through the excessive use of split contracts and paper company contracts. He pointed out problems in the event promotion process.

 

In addition, regarding the appointment of artistic directors of major festivals, “With the appointment of an artistic director who controls a major festival, a novice artistic director who did not meet the quantitative standards was appointed through a private contract without a public contest.” He added, “The artistic director was involved in the festival before being appointed. “He exercised influence, and the foundation asked whether there was any possibility of preferential treatment, such as signing a service contract with a company headed by the director.”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