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종태 서구청장 등판 효과’로 허태정 서구 지지율 급등

조선일보·TV조선 여론조사 결과…허태정 후보 서구에서 6.7%p 앞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2/05/18 [21:20]

‘장종태 서구청장 등판 효과’로 허태정 서구 지지율 급등

조선일보·TV조선 여론조사 결과…허태정 후보 서구에서 6.7%p 앞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2/05/18 [21:20]

▲ 장종태 대전서구청장 후보  © 김정환 기자


더불어민주당 장종태 서구청장 후보 등판 이후 민주당 허태정 대전시장 후보의 서구 지지율이 급등했다. 최근 발표된 여론조사를 분석하면 그동안 뒤져있었던 허 후보의 서구 지지율이 장종태 등판 이후 국민의힘 이장우 후보를 크게 앞지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선일보와 TV조선이 케이스탯리서치에 의뢰 지난 14~15일 조사해 16일 발표한 지난 16일 발표한 대전시장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허태정 후보는 서구에서 48.3%의 지지를 받으며 41.6%에 그친 이장우 후보를 6.7%p나 앞섰다.

 

장종태 후보가 서구청장으로서 공식 일정을 시작한 5월 7일을 기점으로 ‘장종태 서구청장 등판’ 효과가 허태정 대전시장 후보의 서구 지지율을 끌어올리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같은 여론조사기관이 장종태 서구 등판 전후 실시한 대전시장 여론조사에서도 이 같은 효과는 뚜렷이 나타났다.

 

중앙일보가 한국갤럽에 의뢰해 발표한 두 차례 여론조사에 따르면 4일 발표 조사(1~2일 조사)에서는 허 후보의 서구 지지율이 이 후보보다 3.9%p 뒤졌지만(허태정 38.5%, 이장우 42.4%) 17일 발료(15~16일 조사)에서는 허 후보가 이 후보를 2.6%p(허태정 44.3%, 이장우 41.7%)로 역전했다.

 

장종태 서구청장 후보 등판으로 허 후보의 서구 지지율이 5.8%p 급상승한 것이다.

 

이와 관련 장종태 더행복캠프 천지아 대변인은 “선거일까지 시간이 많이 남아 있어 속단하기는 이르지만 장종태 서구 등판으로 허태정 대전시장의 서구 지지율이 급상승한 것으로 보인다”라며 “장종태 후보가 민선 6·7기 서구청장으로서 구정을 잘 이끈 것이 대전시장 선거에서도 민주당에 좋은 영향을 주고 있는 것 같다”고 분석했다.

 

장종태 서구청장 후보는 “6월 1일 대전의 중심 서구를 내줄 수 없다”라며 “‘검증된 구청장’ 저 장종태가 서구에서 파란 물결을 이끌어 이 물결이 ‘대전의 거대한 파란 물결’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여론조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gu’s approval rating soared due to ‘Jang Jong-tae’s appearance as head of Seo-gu’]

[Chosun Ilbo, TV Chosun poll results... Candidate Heo Tae-jung leads the West by 6.7 percentage points]

 

After Jang Jong-tae, the candidate for the mayor of Seo-gu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appeared, the approval rating of Heo Tae-jung, the mayor of Daejeon, the Democratic Party in the West rose sharply. An analysis of a recently published opinion poll shows that the Western approval rating of Candidate Heo, who had been lagging behind, greatly exceeds that of Candidate Lee Jang-woo, the People's Power, after Jang Jong-tae took office.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Daejeon mayor's opinion poll published on the 16th by the Chosun Ilbo and TV Chosun commissioned by CaseStat Research, Candidate Huh Tae-jung received 48.3% of the West's support, and was ahead of Candidate Lee Jang-woo, who received only 41.6%, by 6.7 percentage points.

As of May 7, when Candidate Jang Jong-tae started his official schedule as the mayor of Seo-gu, the effect of ‘Jang Jong-tae as Seo-gu mayor’ appears to be raising the approval rating of Daejeon Mayor Heo Tae-jeong in the West.

In fact, the same effect was also evident in the Daejeon Mayor's opinion poll conducted before and after Jang Jong-tae's Seo-gu appearance by the same public opinion polling institute.

According to two opinion polls published by the JoongAng Ilbo commissioned by Gallup Korea on the 4th, in the poll released on the 4th, candidate Huh's approval rating in the West was 3.9%p lower than that of Lee (Tae-Jeong Huh 38.5%, Jang-Woo Lee 42.4%), but in the survey on the 17th, candidate Huh overturned this candidate by 2.6 percentage points (Heo Tae-jung 44.3%, Lee Jang-woo 41.7%). With the appointment of Jang Jong-tae as mayor of Seo-gu, Candidate Huh's approval rating in the West surged by 5.8 percentage points.

In this regard, Jang Jong-tae, spokesperson for Cheon Ji-ah of The Happiness Camp, said, "It is too early to make a conclusion because there is still a lot of time until the election day, but it seems that the West's approval rating for Daejeon Mayor Heo Tae-jeong has risen sharply due to Jang Jong-tae's appearance in the West. The fact that he led the Chinese New Year as a member of the government seems to have a positive effect on the Democratic Party in the Daejeon mayoral election.”

Seo-gu mayor candidate Jang Jong-tae said, “I cannot give up the central Seo-gu of Daejeon on June 1. I will do my best.”

For more information about the poll, please refer to the website of the National Election Opinion Survey Deliberation Committee.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