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서구을 지역 시구의원, 릴레이 선거사무소 개소

채계순 시의원 후보, 서다운 서구의원 후보 합동 개소식을 시작으로

김환일 기자 | 기사입력 2022/05/15 [18:06]

민주당 서구을 지역 시구의원, 릴레이 선거사무소 개소

채계순 시의원 후보, 서다운 서구의원 후보 합동 개소식을 시작으로

김환일 기자 | 입력 : 2022/05/15 [18:06]

▲ [그래픽=서다운 선거사무소]  © 김환일 기자


6.1 지방선거 공식 선거기간 마지막 주말인 13일  월평동 선거캠프에서 대전시의원선거 제6선거구 박수빈 후보, 서구의원선거 서구바선거구 손도선 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시작으로 서구마선거구 신혜영 구의원 후보, 14일 대전시의원선거 제4선거구 채계순 후보와 서구의원선거 라선거구 서다운 후보의 합동개소식, 3시 제5선거구 김신웅 시의원후보, 서구마선거구 박용준 서구의원 후보의 릴레이 개소식이 진행됐다.

 

모든 개소식에 참석한 박범계 국회의원은 "새 정부의 성공을 위해서는 균형과 견제가 필요하다"라고 말하며 "특히 지방선거를 앞두고 지방분권과 국가균형에 대한 메세지가 없는 현 정부에 대응해 민주당이 더 간곡히 시민을 찾아 유능한 지방정부의 비전을 보여주어야한다"라고 강조했다.

 

또, 장종태 서구청장후보를 비롯한 시구의원 후보자들을 향해 "서구에서 원팀으로 멋진 모습을 보여 파란 물결을 대전 시민께 보여주자"라고 독려했다.

 

채계순 시의원 후보, 서다운 서구의원 후보 합동 개소식은 “갈마 용문 탄방에서 더 일하겠습니다” 구호를 시작으로 14일 오후 2시 대전시의원선거 제4선거구 채계순 후보와 서구의원선거 라선거구 서다운 후보의 선거사무소 합동 개소식이 갈마동에서 진행됐다.

 

개소식에는 박범계 국회의원, 박영순 대전시당위원장, 허태정 대전시장후보, 장종태 서구청장 후보, 박정현 대덕구청장 후보를 비롯해 서구지역 시구의원 후보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주민 500여 명이 참석해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채계순 시의원 후보는 “비례대표 4년 간, 약자를 위한 정책, 서민, 민생을 위한 정책에 노력했고 아동수당, 노인무료급식 단가 인상 등 성과를 보인 검증된 시의원이다”라고 설명하며 “재선 시의원이 되면 민생 밀착형으로 갈마동, 용문동, 탄방동 발전을 위해 앞장 서 겠다”라고 말했다.

 

서다운 구의원 후보 역시 “지난 지방선거에서 28살이라는 어린 나이로 당선돼 4년 간 우리 지역에서 열심히 일했다”고 말하며 “다시 선택해 주신다면 젊음에 경험을 더해, 젊음에 실력을 갖춰 제대로 일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같은 지역구 정능호 구의원 후보 역시 자리에 참석해 승리를 위해 원팀으로 함께 할 것을 약속했다.

 

▲ [사진=박수빈 선거사무소]  © 김환일 기자


박수빈 시의원 후보, 손도선 서구의원 후보 합동 개소식은 “맡기면 해내는 월평 만년 시구의원! 지방의회 맡겨주십시오!”라는 다짐을 시작으로 선거사무소에서 열렸다.

 

박수빈 시의원 후보는 “2020년 보궐선거로 당선돼 예산결산특별위원장으로서 역대 최대 대전시 예산을 통과시켰으며 특히 마사회 조기폐쇄와 대전시 매입을 성사시키는 등 지역 현안에서 성과를 냈다”며  “2년으로는 부족하다. 다시 일 할 수 있도록 해주신다면 맡기면 해내는 박수빈 시의원이 되겠다”라고 밝혔다.

 

또, 손도선 구의원 후보는 “현재 비례대표 서구의원으로 4년간 열심히 일 하고 월평, 만년 지역의 지역구 의원으로 도전한다”라며 “지역과 함께한 30년, 앞으로 더 주민과 함께 가장 가까이 소통하는 구의원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각오를 표했다.

 

▲ [사진=김신웅 선거사무소]  © 김환일 기자

 

둔산동 지역 김신웅 시의원 후보, 신혜영, 박용준 구의원 후보 개소식도 각에서 개최됐다.

 

 대전의  정치1번지 불리는 둔산지역은 3명의 시구의원 후보가 각각 선거사무실을 마련해 개소식을 실시했다. 신혜영 구의원 후보는 13일 저녁 6시, 둔산지역의 주민과 지지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개소식을 실시해 “둔산에서 주민 밀착형 생활 정치를 실현해 보이겠다”라고 말했다.

 

14일 오후 3시 김신웅 시의원 후보는 둔산동 선거사무실 둔산신웅캠프를 마련해 “젊은 둔산을 위해 우리 지역의 많은 어르신들과 청년들이 함께 뛰어주고 있다”며 “구의원 4년의 경험을 토대로 젊은 감각과 선배님들의 연륜과 경험을 더 익혀 더 나은 둔산을 만들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개소식에는 박범계 국회의원, 허태정 시장후보, 장종태 서구청장후보, 박정현 대덕구청장 후보 등이 참석했다.

 

같은 날, 박용준 구의원 후보 역시, 열린 개소식을 통해 둔산동 주민들과 소통하며 든든한 지방정부, 준비된 민생 일꾼임을 자신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eogu-eul District Councilor and Relay Election Office opened]

[Starting with the joint opening ceremony of Candidate Gye-soon Chae, City Councilor Candidate Seo Da-un, and Seo-gu Assemblyman Candidate]

 

6.1 Local Election At the Wolpyeong-dong election camp on the 13th, the last weekend of the official election period, starting with the opening ceremony of Candidate Park Soo-bin of the 6th constituency in the Daejeon City Council Election, and Do-seon Son of the Seo-gu District Assembly Election, Candidate Shin Hye-yeong of the Seo-gu Ma constituency district councilor candidate Shin Hye-young, on the 14th The opening ceremony of the joint opening ceremony of Candidate Gye-soon Chae of the 4th constituency in the Daejeon City Council Election and Daun Seo of the Ra constituency in the Seo-gu Assemblyman Election, Shin-woong Kim of the 5th constituency of the Daejeon City Council, and Yong-jun Park of the Seo-gu Assemblyman candidate Park Yong-jun of the Seo-gu Ma constituency were held.

 

National Assemblyman Park Beom-gye, who attended all the opening ceremonies, said, "For the success of the new government, balance and checks are necessary." We need to find the citizens and show them the vision of a competent local government,” he said.

 

Also, he encouraged the candidates for city council members, including Seo-gu mayor candidate Jang Jong-tae, to "show the blue wave to the citizens of Daejeon by showing a cool image as a team in the West."

 

Candidate Gye-soon Chae, City Councilor Candidate, and Seo Da-un, Candidate for Seo-gu, Joint Opening Ceremony,

 

“I will work more at Karma Yongmun Tanbang”

 

At 2 pm on the 14th, a joint opening ceremony was held in Galma-dong between Candidate Gye-soon Chae of the 4th constituency of the Daejeon City Council Election and Candidate Seo Daun of the Ra constituency of the Seo-gu Assemblyman Election.

 

 The opening ceremony was successfully concluded with the attendance of about 500 local residents, with candidates from the Seo-gu district council including National Assemblyman Park Beom-gye, Daejeon City Party Chairman Park Young-soon, Daejeon Mayor Heo Tae-jung, Seo-gu Mayor Jang Jong-tae, Daedeok-gu Mayor Park Jeong-hyeon, and other city district council members in attendance.

 

Candidate Gye-soon Chae, a city council member, explained, “I am a proven city council member who has worked hard on policies for the underprivileged and policies for the common people for the past 4 years as a proportional representative, and has achieved results such as raising child allowances and free meals for the elderly. I will take the lead for the development of Galma-dong, Yongmun-dong, and Tanbang-dong in a way that is close to the people's livelihood."

 

Candidate Seo Da-un also said, “I was elected at the young age of 28 in the last local election and worked hard in my area for 4 years. said aspirations.

 

Candidate Jung Neung-ho of the same constituency also attended the meeting and promised to work together as a team for victory.

 

Candidate Park Soo-bin of City Council and Do-sun Son of Seo-gu Member Joint Opening Ceremony,

 

“Wolpyeong, a ten-year ward councilor who can do it if you leave it to me! Leave it to the local council!”

 

Candidate Park Soo-bin of City Council said, “I was elected in the 2020 by-election and passed the largest budget in the history of Daejeon as the special chair of the budget settlement. Do. If you allow me to work again, I will become a city councilor Park Soo-bin who can do it if I leave it to him.”

 

In addition, Candidate Son Do-seon said, “I am currently working hard for 4 years as a proportional representative Seo-gu member, and I am challenging myself as a member of the local constituency in Wolpyeong and Mannyeon. I will try,” he said.

 

“Dunsan-dong is Kim Shin-woong! Shin Hye-young! Park Yong-jun!”

 

Candidates Shin-woong Kim for City Councilor Shin-woong Shin, Candidate Hye-young Shin and Yong-joon Park for District Councilmembers in Dunsan-dong Open each election office

 

In the Dunsan area, which is called Daejeon's No. 1 political district, three candidates for city and district council members each set up an election office and held an opening ceremony. Candidate Hye-young Shin of the district council held an opening ceremony at 6 p.m. on the 13th with the residents and supporters of the Dunsan area together, and said, "I will show you the politics of living close to the residents in Dunsan."

 

At 3 pm on the 14th, city councilor candidate Kim Shin-woong set up the Dunsan-dong election office Dunsan Shin-woong camp and said, “Many seniors and young people in our area are running together for a young Dunsan. I will make a better Dunsan by learning more of my years and experience.” The ope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National Assemblyman Park Beom-gye, Mayor Huh Tae-jung, Seo-gu Mayor Jang Jong-tae, and Daedeok-gu Mayor Park Jeong-hyeon.

 

On the same day, district councilor candidate Park Yong-jun also communicated with the residents of Dunsan-dong through the opening ceremony and was confident that he was a strong local government and a prepared worker for livelihood.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