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6.15 [23:22]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서구, 식당ㆍ카페 등 방역수칙 합동 점검 실시
 
김정환 기자
광고
▲ 합동점검 사진     © 김정환 기자


대전 서구가 최근 1주일 동안 대전에서 173명이 확진 판정을 받는 등 확진자가 급증하는 상황에서 추가적인 지역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오는 12일부터 16일까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식당ㆍ카페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민관 합동 점검을 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를 위해 서구는 15개 반 30명(공무원 6, 소비자 식품위생 감시원 24)의 민관 합동 점검반을 구성하여 대학가 주변 및 20~30대 밀집 지역 등 6개 권역의 식당ㆍ카페 2,400여 개소에 대해 ‘강화된 7대 기본방역수칙’과 ‘분야별 방역수칙’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방침이다.

 

주요 점검 사항은 ▲ 식당ㆍ카페 모두 22시~일익 05시까지 포장·배달만 허용 ▲ 동시간대 이용 가능 인원 산정ㆍ게시 ▲ 모든 출입자 출입명부 작성ㆍ관리 ▲ 테이블 간 1m 거리 두기 ▲ 환기ㆍ소독 대장 작성ㆍ게시 등이며, 경미한 사항은 현지 시정조치 하고 중대한 사항을 위반할 시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을 진행할 계획이다.


장종태 청장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수칙 준수는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함이 없으며, 모든 구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영업자와 이용자 스스로가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며 “구에서도 지속적인 방역수칙 점검 및 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Joint inspection of quarantine regulations in Seo-gu, Daejeon, restaurants, cafes, etc.]


In order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from the 12th to the 16th in order to block the spread of additional areas in a situation where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is increasing rapidly, such as 173 people have been confirmed in Daejeon in the last week, It was announced on the 11th that a joint public-private inspection will be conducted.
To this end, the West formed a joint public-private inspection group of 15 classes and 30 people (6 civil servants, 24 consumer food hygiene monitors), and'strengthened 2,400 restaurants and cafes in 6 areas around the university district and in areas where people in their 20s and 30s are concentrated. The seven basic quarantine rules and quarantine rules for each field will be intensively reviewed.

The main check points are ▲ Only packing and delivery are allowed from 22:00 to 5:00 a.m. for both restaurants and cafes ▲ Calculation and posting of the number of people who can use the same time period ▲ Preparation and management of access lists for all visitors ▲ Keeping a distance of 1m between tables ▲ Ventilation and disinfection records ㆍPublication, etc., and minor matters will be corrected locally, and if serious matters are violated, administrative measures such as fines will be imposed.
Chief Commissioner Jong-Tae Jang said, “There is no lack of emphasis on observing the quarantine rules for the prevention of Corona 19, and for the safety and health of all residents, the business operator and users themselves must thoroughly comply with the quarantine rules.” “The city also continuously checks and prevents quarantine rules. I will do my best in my activitie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11 [11:3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 대전시의원, 금강엑슬루타워아파트로부터 감사패 받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