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2.01.28 [21:47]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새로운대전위원회, 시정 발전을 위한 정책워크숍 개최
 
김정환 기자
광고
▲ 새로운대전위원회 5차 정책워크숖 개최     ©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30일, 대전평생교육진흥원에서 공직자와 새로운대전위원회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5회 정책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정책워크숍은 새로운대전위원회 3년간의 운영 성과를 공유하고, 2022년 실국별 주요 정책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자리로 진행되었다.

 

특히, 1부 분과 토의에서는 2022년 실·국별 정책방향 및 주요과제에 대한 허심탄회한 논의가 이루어졌으며, 2부 공식행사에서는 그간의 활동영상 시청, 주요 워킹그룹 성과에 대한 발표, 허태정 대전시장과의 각본 없는 자유대화로 구성되어 대전시 발전을 위한 새로운대전위원회 위원들의 솔직한 의견들이 개진되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새로운대전위원회는 시민과 함께하는 대전의 대표기구로서, 지방분권 시대에 발맞춰 변화하는 대전, 발전하는 대전을 위한 시민민주주의의 디딤돌이 되어왔다”라며,“새로운대전위원회를 중심으로 민·관을 잇는 진정한 협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대전위원회 곽현근 위원장은 “사회문제는 시공을 넘나드는 것이니 다양한 분과를 통해 해결과제를 도출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말하며, “ 특히 2기 위원회에서는 10개 워킹그룹을 통해 현안에 대응한 시의적절하고 의미 있는 성과를 만들어 냈다며, 앞으로도 시정발전의 밑거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한편, 2018년 민선7기와 함께 출범한 새로운대전위원회는 주민자치, 청년정책, 마을기반공동체, 문화예술 등 10개 분야의 워킹그룹을 중심으로 중장기, 미래지향적 아젠다를 발굴할 뿐만 아니라, 국·시정과 연계된 주요 시책에 대해 자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New Daejeon Committee held a policy workshop for the development of municipal administration]


The city of Daejeon announced on the 30th that it held the 5th Policy Workshop at the Daejeon Lifelong Education Promotion Center with public officials and members of the New Daejeon Committee in attendance.

This policy workshop was held to share the results of the three-year operation of the New Daejeon Committee and to share opinions on major policy directions for each country in 2022.

In particular, in the first section and discussion, candid discussions took place on the policy directions and major tasks for each country in 2022, and in the second part, the official event was held to watch a video of past activities, to announce the results of major working groups, and to meet with Mayor Heo Tae-jeong. It was composed of free dialogue without a script, and the honest opinions of the members of the New Daejeon Committee for the development of Daejeon were presented.

Daejeon Mayor Huh Tae-jeong said, “As a representative body of Daejeon with citizens, it has been a stepping stone for citizens’ democracy to change and develop Daejeon in the era of decentralization. ·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true cooperation between the two governments can be achieved.”

Kwak Hyeon-geun, Chairman of the New Daejeon Committee, said, “Social issues transcend time and space, so we should try to come up with solutions through various divisions.” He said, “I will do my best to become a foundation for the development of municipal government in the future,” he said.

Meanwhile, the new Daejeon Committee, launched in 2018 along with the seventh popularly elected committee, not only discovers mid- to long-term, future-oriented agendas, but also discovers mid-to-long-term, future-oriented agendas centered on working groups in 10 fields such as resident autonomy, youth policy, village-based community, and culture and arts. It plays an advisory role on major policies related to the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11/30 [16:5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임 이택구 행정부시장 현장 찾아 새해 시작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