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2.01.28 [21:47]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두 번째 대전드림타운‘신탄진다가온’착공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 두 번째 대전드림타운‘신탄진다가온’착공     ©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두 번째 대전드림타운 착공식을 개최했다.

 

대전시는 29일 대덕구 신탄진행정복지센터 부지에서 민선7기 대표공약사업인 대전드림타운 3천호 건립사업의 두 번째 사업인‘신탄진 다가온’기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5월, 유성 구암다가온 기공식에 이어 두 번째로 착공한 신탄진다가온은 237호 규모로 조성되며, 청년·신혼부부 등 주거취약계층이 2024년 3월부터 입주하게 된다.

 

 신탄진다가온은 기존 신탄진동행정복지센터를 철거하고 같은 위치에 지하4층ㆍ지상20층, 연면적 25,299㎡ 규모로 건립된다. 지하층은 주차장, 1층에는 도시재생창업지원시설ㆍ근생상가,  2층은 행정복지센터ㆍㆍ다목적강당, 3층 일부 경로당시설이 들어서며, 나머지  20층까지 임대주택으로 조성된다.

 

입주자의 편의와 주거취약계층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다양하고 넓은 평형대(21㎡ㆍ26㎡ㆍ29㎡ㆍ36㎡ㆍ44㎡, 54㎡)와 시세대비 60~80%의 저렴한 임대료로 공급될 계획이다.

 

이와함께 고품질 및 친환경자재 사용을 통한 고급화로 누구나 거주를 희망하는 새로운 개념의 공공임대주택이 조성하겠다는 것이 대전시의 구상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부동산 가격 상승으로 인한 청년 ․ 신혼 부부의 주거문제는 이제 비혼, 저출산, 인구감소 등으로 이어져 한 계층의 어려움이 아닌 사회전반의 문제로 파급되고 있어 그 어느 때 보다도 공공분야의 적극적인 노력이 요구되고 있다”고 밝히면서 “안정적인 주거는 청년들이 지역사회에 정착하는데 가장 중요한 선결과제라고 강조하고 “청년과 신혼부부 등 주거취약계층이 행복한 미래를 설계할 수 있는 질 좋은 보금자리를 저렴하게 공급해 나가는데 대전시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기공식에는 허태정 대전시장, 권중순 시의회의장, 박영순 대덕구  국회의원, 박정현 대덕구청장, 김재혁 대전도시공사사장, 시의원, 구의원, 신탄진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장 및 주민협의체위원장, 대전청년대표 등 내빈 포함 100여 명이 자리를 함께해 착공을 축하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begins construction of the second Daejeon Dream Town ‘Shintan Jingaon’]

 

Daejeon City held a groundbreaking ceremony for the second Daejeon Dream Town.

Daejeon City announced on the 29th that it held a groundbreaking ceremony for the second project of the Daejeon Dream Town 3,000 project, which is the representative project of the 7th popular election, at the site of the Sintan Progressive Welfare Center in Daedeok-gu.

After the groundbreaking ceremony for Yuseong Guam Da-On in May, Shintan Jinda-gaon, which started construction for the second time, will be built on the scale of 237 units, and the vulnerable groups such as young people and newlyweds will move in from March 2024.

 Shintan Jinda Gaon will be built in the same location with 4 underground floors and 20 above ground, with a total floor area of ​​25,299 m2, after demolishing the existing Sintanjin-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The basement will be a parking lot, the first floor will contain urban regeneration start-up support facilities and neighborhood shopping centers, the second floor will contain a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d multi-purpose auditorium, and the third floor will contain some facilities for senior citizens, and the remaining 20 floors will be used as rental housing.

In order to reduce the burden on the housing disadvantaged class for the convenience of residents, it is planned to be supplied with various and spacious flat tables (21 m², 26 m², 29 m², 36 m², 44 m², 54 m²) and a low rent of 60-80% of the market price. .

At the same time, Daejeon City's plan is to create a new concept of public rental housing that anyone wants to live in through the use of high-quality and eco-friendly materials.

Daejeon Mayor Heo Tae-jung said, “The youth ․ The housing problem of newlyweds is now leading to unmarried couples, low fertility, and population decline, which is spreading not as a problem for one class but as a problem for society as a whole, requiring more active efforts in the public sector than ever before. He emphasized that it is the most important priority for young people to settle in the local community and said, “We will focus on Daejeon City’s capabilities to provide affordable housing that can help the disadvantaged classes such as young people and newlyweds design a happy future.”

The groundbreaking ceremony was attended by over 100 guests including Daejeon Mayor Tae-jeong Heo, City Council Chairman Kwon Jung-soon, Daedeok-gu Assemblyman Park Young-soon, Daedeok-gu Commissioner Park Jeong-hyeon, Daedeok-gu Commissioner Park Jeong-hyeon, Daejeon Urban Corporation President Kim Jae-hyeok, city councilor, district councilor, Shintanjin Urban Regeneration Site Support Center Director, and resident council chairperson, and Daejeon youth representative. together to celebrate the start of constructi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11/29 [16:3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임 이택구 행정부시장 현장 찾아 새해 시작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