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2.01.28 [21:47]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대 산학협력단, 국가신약개발사업 과제 선정
 
김정환 기자
광고
▲ 충남대 도서관 상징물     © 김정환 기자


충남대학교 산학협력단이 11월 15일, 김은희 교수 연구팀의 ‘FAF1 탑재 엑소좀의 항암 선도물질 연구’ 프로젝트가 국가신약개발사업단이 지원하는 국가신약개발사업 ‘신약기반확충연구’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국가신약개발사업은 국내 제약·바이오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국민건강의 필수조건인 의약주권 확보를 위해 제약기업과 학·연·병의 오픈 이노베이션 전략을 바탕으로 신약개발 전주기 단계를 지원하는 범부처 국가 R&D 사업이다.

 

주관 연구 책임자는 생명시스템과학대학 생물과학과 김은희 교수이며, 연구기간은 2년이다. 김은희 교수 연구팀은 세포의 사멸과 관련된 단백질 FAF1을 세포유래 엑소좀에 탑재해 암세포로 전달하는 방식의 신개념 항암 물질 개발을 연구하고 있다.


세포유래 엑소좀은 단백질, 지질, RNA 등 다양한 세포 신호 물질들을 포함하고 세포간 신호 전달을 위한 메신저 역할 및 다양한 물질을 전달, 탐지할 수 있어 최근 치료용 약물전달체로 주목받고 있다. 또 약물전달력이 높고, 단백질, siRNA miRNA, CRISPR-Cas 등 유효물질 활성을 안정적으로 유지할 수 있어 기존 항암제와의 차별성을 보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 같은 장점을 지닌 엑소좀 치료제 시장은 높은 잠재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시장조사업체 DBMR 리서치에 따르면 엑소좀 치료제 시장은 2018년 7조6000억원(65억 달러)에서 2026년 37조원(316억 달러)로 연평균 성장률(CAGR) 22%를 보여, 2030년에는 81조9000억원(700억 달러)까지 성장할 전망이다.


이번 과제 참여기업인 코스닥 상장사 ‘카이노스메드’는 김은희 교수 연구팀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전임상 또는 임상초기까지 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며, 개발 초기부터 전략적 기술이전을 통해 적극적으로 상업화한다는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Industry-Academic Cooperation Foundation, Selected as National New Drug Development Project]

 

On November 15th,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Industry-University Cooperation Foundation announced that Professor Eun-hee Kim's research team's research on FAF1-loaded exosomes for anticancer leading substances' project was selected for the national new drug development project 'New Drug Base Expansion Research' supported by the National New Drug Development Project.

 

The national new drug development project supports the entire cycle of new drug development based on the open innovation strategy of pharmaceutical companies and academia, research institutes and bottles in order to strengthen the global competitiveness of the domestic pharmaceutical and bio industry and secure drug sovereignty, which is an essential condition for national health. It is a government R&D project.

 

The lead researcher is Professor Eunhee Kim, Department of Biological Sciences, College of Life and Systems Science, and the research period is two years. Professor Eun-hee Kim's research team is researching the development of a new concept anti-cancer substance by loading FAF1, a protein related to cell death, in cell-derived exosomes and delivering it to cancer cells.


Cell-derived exosomes contain various cell signaling substances such as proteins, lipids, and RNA, and have recently attracted attention as a therapeutic drug delivery agent because they serve as messengers for intercellular signal transduction and can deliver and detect various substances. In addition, it is expected to show differentiation from existing anticancer drugs as it has high drug delivery and can stably maintain the activity of active substances such as proteins, siRNA miRNAs, and CRISPR-Cas.

 

The exosome therapeutics market with these advantages is expected to show a high potential growth rate. According to DBMR Research, a market research firm, the exosome treatment market will grow from 7.6 trillion won (US$6.5 billion) in 2018 to 37 trillion won (US$31.6 billion) in 2026, at a CAGR of 22%, and will reach 81.9 trillion won in 2030 It is projected to grow to billions of dollars (US$70 billion).


Kinosmed, a KOSDAQ-listed company participating in this project, plans to promote the development of preclinical or clinical trials through joint research with Professor Eunhee Kim’s research team, and plan to actively commercialize it through strategic technology transfer from the early stage of developmen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11/16 [14:4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임 이택구 행정부시장 현장 찾아 새해 시작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