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2.01.28 [21:47]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요소수 비상대책 TF 구성…대책 강구
 
김정환 기자
광고
▲ 충남도청사 2     ©김정환 기자

충남도가 최근 수급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요소수 사태에 대응하고자 전담 TF를 구성하고 10일 첫 긴급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충남지역은 사업용 화물차량 1만 9000여 대 가운데 요소수가 필요한 차량이 약 1만여 대로 55% 가량을 차지하고 있다. 또 석유화학공단, 항만 등이 위치해 산업분야의 요소수 수요에도 대응이 필요한 실정이다.

 

그동안 도는 요소수 수급 사태를 예의주시하며 충남연구원 등과  현황을 모니터링해 왔으나, 사태의 장기화 전망에 따라 총괄적인 대응을 위해 이필영 행정부지사를 단장으로 TF를 구성해 운영키로 했다.

 

TF는 기획조정실에서 총괄하며 경제실, 미래산업국, 농림축산국, 건설교통국, 기후환경국, 해양수산국, 소방본부 7개 실국이 대책반, 충남연구원을 자문기구로 뒀다.

 

이날 긴급대책회의에서는 대중교통, 화물차, 항만 등 운송부문과 소방차・소각시설 등 생활부문, 철강・석유화학・농업 등 산업부문 등 전반에 대한 요소수 수급 현황과 대책을 논의했다.

 

특히 인도・인도네시아・베트남 등의 해외 통상사무소를 통한 추가 수입처 확보, 분야・지역 간 요소수 배분, 요소수 미사용 대체수단 활용 방안 등을 집중적으로 모색했다.

 

이필영 도 행정부지사는 “요소수 수급 대란이 장기화될 것에 대비해 도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민관의 다양한 의견을 들어 대책을 마련하겠다”며 “시장질서를 교란시키는 매점매석 행위에도 강력하게 대응하고 중앙부처 대책과 발맞춰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cheongnam-do, Urea Water Emergency TF Formation... take measures]

 

Chungcheongnam-do announced that it had formed a dedicated task force and held the first emergency meeting on the 10th to respond to the recent urea water crisis, which is having difficulties in supply and demand management.

In the Chungnam region, about 10,000 vehicles requiring urea water accounted for 55% of the 19,000 commercial cargo vehicles. In addition, as petrochemical complexes and ports are located, it is necessary to respond to the demand for urea water in the industrial field.

In the meantime, the province has been closely monitoring the supply and demand situation of urea water and has been monitoring the current situation with the Chungnam Research Institute.

The task force is overseen by the Planning and Coordination Office, and the Economics Office, the Future Industry Bureau, the Agriculture, Forestry and Livestock Bureau, the Construction and Transportation Bureau, the Climate Environment Bureau, the Oceans and Fisheries Bureau, and the Fire Department have 7 offices as an advisory body.

The emergency response meeting discussed the current status of supply and demand of urea and countermeasures for the transportation sector such as public transportation, freight cars, and ports, the living sector such as fire engines and incineration facilities, and the industrial sector such as steel, petrochemical and agriculture.

In particular, it focused on securing additional import sources through overseas trade offices in India, Indonesia, and Vietnam, distributing urea water between sectors and regions, and using alternative means that do not use urea water.

Governor Lee Pil-young said, “In preparation for the prolonged disruption in the supply and demand of urea, we will prepare countermeasures by listening to various opinions from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so that residents do not feel inconvenienced. We will maintain a close cooperation system in line with the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11/10 [17:0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임 이택구 행정부시장 현장 찾아 새해 시작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