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2.01.28 [21:47]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서산.당진.태안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서산.당진.태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안군, 신두사구에서 ‘대한민국 사구 축제’ 개최
 
김정환 기자
광고
▲ 신두사구 전경     © 태안군 제공


천혜의 관광자원을 보유한 태안군에서 자연의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는 가을 축제들이 개최된다.

 
태안군은 오는 13일 하루동안 원북면 신두리에 위치한 해안사구에서 ‘2021년 대한민국 사구 축제’가, 이원면 내리 솔향기길 1코스 일원에서는 13일부터 30일까지 ‘제7회 솔향기길 축제’가 각각 개최된다고 8일 밝혔다.

 
우선, 신두사구의 천연기념물 지정 20주년을 기념해 개최되는 사구 축제는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탐방 및 체험·참여 프로그램을 통해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던 생태학습의 기회를 관광객들에게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축제에서는 사물놀이 공연 및 전통 연날리기와 더불어 생태탐방로 4km를 걷는 ‘해안사구 걷기대회’가 진행되며, 모래 깃대지키기 게임, 소똥구리 굴리기 게임, 샌드아트 강연 및 체험, 축하공연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마련된다.

 
특히, 메인 이벤트인 신두리 해안사구 걷기대회의 경우 사전접수 외에 현장접수도 가능하며, 생태탐방로를 따라 곰솔림과 억새를 관람하며 걸을 수 있어 큰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행사기간 중 주행사장 부스 및 사구 일원에서는 △해안사구 사진 전시 △사구 캐릭터 페이스페인팅 △사구생물 모래찍기 놀이 △사구센터 영상물 관람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솔향기길 축제도 관심을 모은다.

 

▲ 사구축제 및 솔향기길 축제 (신두사구)     © 김정환 기자


솔향기길 축제는 2007년 유류피해 사고 당시 태안반도를 찾은 123만 자원봉사자들의 발자취가 담긴 ‘명품 산책로’ 솔향기길에서 걷기대회 등 다양한 체험과 함께 각종 공연을 즐길 수 있는 행사로, 올해는 ‘무한절경’이라는 주제 아래 온·오프라인을 넘나들며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개막일인 13일에는 무용 등 각종 공연을 비롯해 ‘해와송(누워서 자라는 수령 100년 이상의 소나무) 어르신 선발대회’ 등 색다르면서도 다양한 행사가 마련될 예정이어서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또한, 13일 이후에는 솔향기길 축제 홈페이지와 각종 SNS를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국내외 예술가들이 참여하는 ‘솔향기 국제 아트 레지던시’와 ‘프리 트레킹’, ‘해와송 스토리텔링’, ‘영상·사진 공모전’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참가자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태안군과 솔향기길 축제 추진위원회(위원장 차윤선)는 수준 높은 문화예술인들이 참여하는 이번 축제가 아름다운 솔향기길의 진면목을 널리 알리고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준비에 철저를 기하겠다는 방침을 밝히기도 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Taean-gun, ‘Korea Sand Dunes Festival’ held in Sindusa-gu]

 
Autumn festivals are held in Taean-gun, which has natural tourism resources, where you can enjoy the beauty of nature.

 
In Taean-gun, the '2021 Korea Sand Dunes Festival' will be held at the coastal sand dunes located in Sinduri, Wonbuk-myeon for one day on the 13th, and the '7th Solhyanggi-gil Festival' will be held from the 13th to the 30th in the area of ​​Solhyanggi-gil Course 1 in Naeun-myeon, Iwon-myeon. It was announced on the 8th.

 
First of all, the Sand Dunes Festival, which is held to commemorate the 20th anniversary of the designation of the natural monument of Sindusa-gu, is expected to provide tourists with an opportunity to learn ecology that is not easily accessible through exploration, experience, and participation programs that can be enjoyed by people of all ages. .

 
At this festival, in addition to the Samulnori performance and traditional kite flying, the 'Coastal Sand Dune Walking Contest', which walks 4km along the ecological trail, will be held, and various entertainments such as sand flag protection game, cow dung beetle rolling game, sand art lectures and experiences, and celebratory performances, etc. is provided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the main event, the Sinduri Coastal Sand Dune Walking Contest, registration is possible in addition to prior registration, and it is expected to be very popular as you can walk along the ecological trail while viewing the pine forest and pampas grass.

 
In addition, during the event period, programs such as △ coastal sand dune photo exhibition △ sand dune character face painting △ dune creature sand taking △ sand dune center video viewing will be held at the driving site booth and dune area.

 
The Solhyanggi-gil Festival, which marks its 7th anniversary this year, is also attracting attention.

 
The Solhyanggi-gil Festival is an event where you can enjoy various performances along with various experiences such as a walking contest on the 'Luxury Trail' that contains the footprints of 1.23 million volunteers who visited the Taean Peninsula at the time of the oil accident in 2007. Under the theme of 'Infinite Scenic Views', various programs are held online and offline.

 
On the 13th, the opening day, various performances such as dance, as well as a variety of unique and diverse events such as the 'Sunflower (pine tree over 100 years old) seniority contest' will be prepared, attracting great attention.

 
In addition, after the 13th, the Solhyanggi-gil Festival will be held online through the website and various SNS. It is expected to provide a different kind of enjoyment to the participants through programs such as 'competition'.

 
Taean-gun and the Solhyanggi-gil Festival Promotion Committee (Chairman Cha Yun-seon) also announced that they would do their best to prepare for this festival, in which high-quality artists participate, to widely publicize the true nature of the beautiful Solhyanggi-gil and to contribute to the revitalization of touris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11/08 [13:5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임 이택구 행정부시장 현장 찾아 새해 시작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