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2.01.28 [21:47]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보령.서천.홍성.예산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보령.서천.홍성.예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 방문객 500만명 돌파
 
김정환 기자
광고
▲ 예당호_출렁다리     ©예산군 제공

예산군의 대표적 관광명소이자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한 예당호 출렁다리 방문객 수가 2019년 4월 6일 개통 이후 937일 만인 10월 28일 500만명을 돌파했다.

 

예당호 출렁다리 방문객 수 500만명 돌파는 코로나19로 인한 전국적인 관광객 감소에도 불구하고 군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속에 방문객이 안심하고 찾을 수 있는 대표적 ‘비대면 관광 힐링명소’로 자리매김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그동안 군은 방문객을 대상으로 발열체크와 마스크 착용여부 확인, 철저한 사회적 거리두기 유도와 출렁다리 주탑 폐쇄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왔으며,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코로나19 시국에도 방문객 수가 꾸준히 증가해왔다.

 

예당호 출렁다리는 2019년 4월 6일 개통 이후 5월 26일 100만명, 8월 22일 200만 명을 돌파했으며, 지난해 1월 11일 300만명, 10월 30일 400만명, 그리고 올해 10월 28일 500만명을 돌파하면서 명실상부한 국내 비대면 힐링 관광명소이자 지역적 특성을 살린 최고 수준의 여행 콘텐츠로 확고한 입지를 굳혔다.

 

아울러 예당호 출렁다리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하는 ‘한국관광 100선’에도 선정되는 영예를 안은 바 있다.

 

예산군은 28일 예당호 출렁다리 문화광장에서 이번 500만 번째 행운의 주인공에게 축하 꽃다발과 기념선물을 전달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Yesan County, the number of visitors to the Yedang Lake Suspension Bridge exceeded 5 million]


The number of visitors to Yedangho Suspension Bridge, which has established itself as a representative tourist attraction and landmark in Yesan-gun, exceeded 5 million on October 28, 937 days after its opening on April 6, 2019.

The reason that the number of visitors to the Yedang Lake Suspension Bridge exceeded 5 million is because it has established itself as a representative 'non-face-to-face tourism healing spot' where visitors can visit with confidence amid the military's strict quarantine rules despite a nationwide decrease in tourists due to COVID-19. do.

The military has thoroughly complied with quarantine rules, such as temperature checks for visitors, checking whether they are wearing masks, inducing strict social distancing, and closing the suspension bridge pylons.

After opening on April 6, 2019, the Yedangho Suspension Bridge has surpassed 1 million on May 26, 2 million on August 22, 3 million on January 11 last year, 4 million on October 30, and 4 million on October this year. As it surpassed 5 million people on the 28th, it has solidified its position as a domestic non-face-to-face healing tourist attraction and the highest level of travel content utilizing regional characteristics.

In addition, the Yedangho Suspension Bridge was honored with being selected as one of the “100 Best Korean Tourism” selec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the Korea Tourism Organization.

Yesan County delivered congratulatory bouquets and commemorative gifts to the 5 millionth lucky winner at the Yedang Lake Suspension Bridge Culture Plaza on the 28th.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10/28 [15:4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임 이택구 행정부시장 현장 찾아 새해 시작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