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2.01.23 [20:07]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서구,'2021 대한민국 SNS 대상' 최우수상 수상
 
김정환 기자
광고
▲ 대한민국 SNS 대상 수상 기념촬영 사진     © 김정환 기자


트렌드에 맞는 영상 홍보와 SNS 채널별 맞춤형 운영이 돋보이는 ‘대전 서구형 뉴미디어’가 대외적으로 인정받았다.

  

대전 서구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사)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하는 ‘2021 대한민국 SNS 대상’에서 전국 자치구 분야 최우수상을 받았다.

  

올해로 11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SNS 대상’은 매년 기업·공공기관이 운영하는 뉴미디어 채널을 종합 평가해 우수 기관을 선정·시상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SNS 어워드이다.

  

서구는 독자적인 기획영상 제작 시스템을 바탕으로 지난 2020년부터 유튜브 채널 2개(공식 채널‘대전서구’, 공무원 브이로그 채널‘서구청 정부미’)를 운영하고 있다. 서구 유튜브는 이번 평가에서 재미와 소통이 있는 콘텐츠로 호평을 받았다.

  

특히, 서구는 SNS 채널별 맞춤형 운영으로 전략적인 뉴미디어 홍보를 실현하고 있다.

  

페이스북은 공식 정책 홍보 대표 채널로서 정책 이슈와 행사, 코로나19 상황을 카드뉴스와 현장 사진 등으로 발 빠르게 전달하고 있으며, 블로그는 안정적인 기자단 운영을 바탕으로 생생한 서구 정보와 즐길 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인스타그램은 서구 명소 등 서구 곳곳의 아름다움을 감각적인 사진으로 전달하는 등 ‘감성 소통 1번지’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한편, 대전 서구는 지난 7월에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인터넷전문가협회가 주최한 ‘소셜 아이어워드 2021’에서 블로그 분야 대상(전국 자치구 1위)을 수상하는 등 뉴미디어 대외평가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장종태 서구청장은 “뉴미디어 홍보시대를 맞아 최근 서구 SNS가 대외 평가에서 인정받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언택트 시대에 맞는 맞춤형 SNS 운영과 전략적인 뉴미디어 홍보를 통해 주민과 적극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Seo-gu, '2021 Korea SNS Grand Prize']

 

‘Daejeon Western-style New Media’, which stands out for video promotions that fit the trend and customized operation for each SNS channel, was recognized externally.

  
Daejeon Seo-gu won the top prize in the national autonomous district at the ‘2021 Korea SNS Grand Prize’ hosted by the Korea Social Content Promotion Association under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on the 12th.

  
‘Korea SNS Grand Prize’, which marks its 11th anniversary this year, is the most prestigious SNS award in Korea that selects and awards excellent institutions by comprehensively evaluating new media channels operated by corporations and public institutions every year.

  
Seo-gu has been operating two YouTube channels (official channel 'Daejeon Seo-gu' and public official vlog channel 'Geobu-mi of Seo-gu Office') since 2020 based on its own planned video production system. Seo-gu YouTube received favorable reviews in this evaluation for its fun and interactive content.

  
In particular, Seo-gu is realizing strategic new media promotion through customized operation for each SNS channel.

  
As an official policy PR channel, Facebook quickly delivers policy issues, events, and Corona 19 status through card news and on-site photos, and the blog provides vivid Western information and entertainment based on the stable operation of a press group. In addition, Instagram is establishing itself as the 'first place for emotional communication' by delivering sensual photos of the beauty of various places in the West, including tourist attractions.

  
On the other hand, Daejeon Seo-gu received high evaluations in new media external evaluations, such as winning the grand prize in the blog field (first in autonomous districts nationwide) at the 'Social Eye Awards 2021' hosted by the Korea Internet Experts Association under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in July. have.

  
Seo-gu Commissioner Jang Jong-tae said, “I am glad that Western SNS has recently been recognized in external evaluations in the era of new media promoti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10/12 [15:1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신임 이택구 행정부시장 현장 찾아 새해 시작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