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1.30 [22:48]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사통팔달 교통이 편리한 도시로 거듭난다...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 도로망 확충 올해 괄목할 성과... 앞으로 예타 통과에 총력     ©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충청권 교통의 중심지로서 지리적 이점을 살려 도로망 확충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현재 진행 중인 도로 사업과 계획된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사통팔달 교통이 편리한 도시로 거듭난다는 구상이다.

 

대전시가 건의한 9개 도로건설 사업이 국가계획에 신규 반영되면서 국비지원을 통해 시 재정 부담을 줄일 수 있는 기반도 마련됐다.

 

그동안 대전시는 도로망 확충을 위해 노선별 추진전략을 마련하고 사업추진의 동력 확보를 위한 국가계획 반영 및 예타통과를 위해 국회, 기재부, 국토부, 대광위, KDI를 방문해 사업 필요성을 설명하고 협조를 구하는 등 행정력을 집중해왔다.

 

국가계획 반영 등으로 시에서 중점 추진하는 광역‧순환도로망 구축 사업은 총 15개 사업으로 연장은 204㎞에 5조 4,518억 원 규모다.

 

현재 서대전IC~두계3가 도로확장(590억 원)은 순조롭게 공사 진행 중이고, 회덕IC 연결도로(986억 원)는 12월 착공 예정이다. 북대전IC~부강역 도로개설(3,998억 원), 정림중~사정교 도로개설(906억 원), 대덕특구 동측진입로(825억 원)는 현재 설계중이다.

 

올해 신규로 국가계획에 반영된 사업 중 광역도로는 와동~신탄진동(1,531억 원), 대덕특구~금남면(1,766억 원) 2개 노선이고, 혼잡도로는 유성대로~화산교(1,594억 원), 사정교~한밭대교(1,914억 원), 비래동~와동(1,202억 원), 산성동~대사동(1,680억 원) 4개 노선이다.

 

또한 보령~대전~보은 고속도로(3조 1,530억 원)가 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에 반영되었고, 호남고속도로지선 확장(5,096억원)도 제2차 고속도로건설계획 반영이 기대되는 부분이다.

 

최근 한국도로공사와 협약을 맺은 경부고속도로 신탄진휴게소 하이패스IC 설치(50억 원)가 본격 추진되고, 현도교~신구교 도로개설(850억 원)이 기재부 예비타당성조사를 최종 통과하여 순항중이다.

 

시는 그동안 도로분야에서 국가계획 탈락의 고배를 마셨던 사업들이 올해 대거 반영되는 결실을 맺는 등 최대의 성과를 올렸다고 평가했다.

 

15개의 도로 사업이 시행되면 도심 교통혼잡 해소는 물론 지역간 이동 소요시간도 획기적으로 단축될 전망이며, 향후 30년간 통행시간 절감 등에 따라 약 143조의 편익이 발생할 것으로 기대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대전시 백년대계를 위한 도로망 확충 사업이 본 궤도에 오른 만큼, 체계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며 나아가 “충청권 메가시티 중심도시의 기틀을 마련하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will be reborn as a city with convenient transportation...]

 

Daejeon City is spurring the road network expansion project by taking advantage of its geographical advantage as a transportation hub in the Chungcheong region.

The idea is to be reborn as a city with convenient transportation in all directions by carrying out current road projects and planned projects without any setbacks.

As the nine road construction projects proposed by the city of Daejeon were newly reflected in the national plan, the foundation for reducing the city's financial burden through government subsidies was also laid.

In the meantime, Daejeon City has visited the National Assembly,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Daegwang Commission, and KDI to explain the necessity of the project and to cooperate with it, in order to prepare a strategy for each route to expand the road network and to reflect and pass the national plan to secure the driving force for the project. It has concentrated its administrative power, such as saving.

There are a total of 15 projects to build a wide-area and ring road network, which the city is focusing on by reflecting the national plan.

Currently, the Seodaejeon IC to Dugye 3-ga road extension (59 billion won) is under construction, and the Hoedeok IC connecting road (98.6 billion won) is scheduled to start construction in December. The road opening between Bukdaejeon IC and Bugang Station (KRW 399.8 billion), the road opening between Jeongnim Middle School and Sajeong Bridge (KRW 90.6 billion), and the eastern access road in Daedeok Special District (KRW 82.5 billion) are currently under design.

Among the projects newly reflected in the national plan this year, there are two wide-area roads: Wadong-Sintanjin-dong (153.1 billion won) and Daedeok Innopolis-Geumnam-myeon (176.6 billion won). There are four routes: Gyo-Hanbat Bridge (KRW 191.4 billion), Birae-dong-Wa-dong (KRW 120.2 billion), and Sanseong-dong-Daesa-dong (KRW 168 billion).

In addition, the Boryeong-Daejeon-Boeun Expressway (3,153 trillion won) was reflected in the 2nd National Road Network Comprehensive Plan, and the expansion of the Honam Expressway branch line (509.6 billion won) is also expected to be reflected in the 2nd Expressway Construction Plan.

Recently, the high-pass IC installation (5 billion won) of the Gyeongbu Expressway Shintanjin Service Area signed an agreement with the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is being promoted in earnest.

The city evaluated that projects that had suffered from the failure of the national plan in the road sector achieved the greatest achievements this year, with a large number of them being reflected this year.

When the 15 road projects are implemented, it is expected that the travel time between regions will be drastically reduced as well as the reduction of traffic congestion in the city center.

Daejeon Mayor Heo Tae-jung said, “As the road network expansion project for Daejeon City is on its right track, we will systematically promote the projec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10/10 [22:2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30일 개통을 앞 둔 논산 탑정호 출렁다리 노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