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16 [20:26]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주택건설사업 통합심의위원회’ 첫 결실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주택건설사업 통합심의위원회’첫 심의 실시(유천동 340-1)     ©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개별 심의에 따른 관련 부서의 중복협의 등을 방지하고 심의기간을 단축하기 위해 도입한‘주택건설사업 통합심의’제도를 적용한 첫 심사를 15일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는‘유천동 340-1번지 일원 주거복합건축물’과 ‘유천1구역 지역주택조합 주거복합건축물’등 총 2건에 대해 통합심의를 진행했다.

 

유천동 340-1번지 일원 주거복합건축물의 경우 사업주체로부터 올해 7월 21일에,  유천1구역 지역주택조합 주거복합건축물의 경우 7월 30일에 통합심의 신청서를 제출받았다.

 

대전시는 관련기관(부서) 협의 등을 거쳐 2건 모두 신청일 기준 2개월 이내 심의를 완료한 것이다. 통합심의 시행 전보다 약 7개월 이상 심의 기간이 단축되었다.

 

통합심의위원회 위원은 대전시 도시계획, 교통, 경관, 건축위원회 각 분야 위원들을 개별 심의부서로부터 추천받아 구성하였으며, 심의 결과 2건 모두‘조건부 의결’처리되었다.

 

“통합심의”는 주택법, 공공주택특별법, 민간임대주택특별법의 적용을 받는 사업승인 대상에 대해 도시계획·교통·건축·경관·재해 등 관련 심사대상을 통합하여 심의를 진행하는 제도이다

 

정해교 도시주택국장은 “통합심의 결과 심의기간이 기존 6 ~ 9개월에서 2개월로 획기적으로 단축되어 통합심의제도가 신속한 주택공급이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며, “앞으로 계획 수립하는 사업장에 대해 통합심의 신청을 적극 유도해 주거안정 및 주택가격 안정화를 이루어내겠다”고 덧붙였다.

 

대전시는 이번 심의를 시작으로 기 접수된 용전근린공원 특례사업(9개동, 811세대), 동구 낭월동 드림타운(1개동 162세대), 학하공공지원민간임대(21개동 1,765세대) 사업장에 대해 10월에 통합심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산내지역주택조합(9개동, 907세대), 문화근린공원 특례사업(11개동 509세대) 등의 사업장에서 통합심의 도서 준비 후 10월 경 신청서를 제출할 것으로 시는 예상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Housing Construction Project Integration Review Committee’ first deliberation]

 

The city of Daejeon announced on the 15th that it had conducted the first review by applying the ‘integrated deliberation of housing construction project’ introduced to prevent overlapping discussions among related departments following individual deliberation and shorten the deliberation period.

The city conducted an integrated deliberation on a total of two cases: ‘Residential complex in the area of ​​340-1 Yucheon-dong’ and ‘Yucheon District 1 Regional Housing Association residential complex’.

In the case of a residential complex in 340-1 Yucheon-dong, the project entity submitted an application for integrated deliberation on July 21 of this year, and in the case of a residential complex in the Yucheon District 1 District Housing Association on July 30.

The city of Daejeon completed the deliberation of both cases within two months from the date of application after consult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departments). The review period was shortened by more than 7 months compared to before the implementation of the integrated review.

The members of the Integrated Deliberation Committee were composed of members from each field of the Daejeon City Planning, Transportation, Landscape, and Architecture Committee, recommended by individual deliberation departments.

“Integrated deliberation” is a system that integrates and conducts deliberation on the subject of project approval subject to the Housing Act, the Public Housing Special Act, and the Private Rental Housing Act by integrating the relevant examination subjects such as urban planning, traffic, architecture, landscape, and disasters.

Jung Hae-kyo, director of the Urban Housing Bureau, said, “As a result of the integrated deliberation, the deliberation period has been dramatically shortened from 6 to 9 months to 2 months, so it is expected that the integrated deliberation system will contribute to the rapid supply of housing.” We will actively induce applications for integrated deliberation to achieve housing stability and housing price stabilization.”

Starting with this deliberation, the city of Daejeon reported on the Yongjeon Neighborhood Park special project (9 buildings, 811 households), Nangwol-dong Dream Town in Dong-gu (1 building, 162 households), and Hakha public support private rental (21 buildings, 1,765 households) workplaces that had been previously received. An integration review will be conducted.

Meanwhile, the city expects to submit the application form around October after preparing the book for the integrated review at business sites such as the Sannae Regional Housing Association (9 buildings, 907 households) and the Cultural Neighborhood Park Special Project (11 buildings, 509 household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9/16 [08:4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