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20 [18:13]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기원 청양소방서장, 명절 대비 전통시장 지도 방문
 
김정환 기자
광고
▲ 전통시장 안전 지도점검에 나선 강기원 청양소방서장     © 김정환 기자


청양소방서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안전한 명절 분위기 조성을 위해 지난 이틀간 청양시장 등 전통시장 2개소를 방문하여 화재안전 현장 지도에 나섰다.

 
이번 방문은 추석 연휴를 맞아 시장 이용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어, 관계자들의 화재 안전의식 제고와 시장 점포 화재 안전 실태를 점검하고자 마련됐다.

 
지도 방문 주요 내용은 ▲시장관계자 간담회 및 화재안전 당부 ▲소방 및 피난시설 유지관리 상태 점검 ▲상인회 자체 순찰 및 소방통로 확보 협조 ▲자율안전관리 체제 강화 등을 당부했다.

 
강기원 소방서장은 “전통시장은 노후된 건물과 점포 앞 적재물건, 밀집된 구조로 화재 화재 발생 시 대형 화재로 확산 될 수 있는 위험요인이 많다.”며, “민족 대명절인 추서 연휴를 안전하게 보낼 수 있도록 화재예방 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eongyang Fire Chief Kang Ki-won visits traditional markets in preparation for holidays]

 
The Cheongyang Fire Department visited two traditional markets, including Cheongyang Market, over the past two days to create a safe holiday atmosphere ahead of the Chuseok holiday, and provided guidance on fire safety.

 
This visit was prepared to enhance the fire safety awareness of the people concerned and to check the fire safety status of the market stores, as the number of market users is expected to increase sharply during the Chuseok holiday.

 
The main contents of the visit to the map were ▲ meeting with market officials and requesting fire safety ▲ checking the maintenance and management of fire and evacuation facilities ▲ cooperation with the merchant association’s own patrol and securing of fire routes ▲ strengthening the autonomous safety management system.

 
Kang Ki-won, head of the fire department, said, “The traditional market has many risk factors that can spread to a large fire in the event of a fire due to the old buildings, the stacked items in front of the store, and the dense structure. We will do our best to carry out countermeasure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9/15 [14:2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