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16 [20:26]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5개 자치구와 정책협의회 개최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제17회 시구정책협의회’개최     © 김정환 기자


대전시와 5개 자치구는 14일 오후 제17회 시구정책협의회를 대전시청 중회의실에서 개최하고 추석 명절 시민생활 안정대책 등을 논의 했다.

 

이날 회의는 대전시 서철모 행정부시장 주재로 5개 자치구 부구청장이 참석해‘추석 명절 시민생활 안정 종합대책’,‘첫만남이용권 시-구비 매칭비율 조정,‘시민의날 60주년 기념 음악회 개최’등 6건의 현안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추석 명절 시민생활 안정 종합대책’은 추석을 앞두고 농·축·   수산물 등 주요 성수품 가격 안정화와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행정   력을 집중하여 시민의 어려움을 최소화하기로 했다.

 

이에 대한 대책으로 성수품 수급 및 가격관리를 강화하고 취약계층 지원과 복지 시설 위문을 확대 실시하기로 했다. 또한 코로나19 방역을 강화하기 위해 비상의료 대책상황실과 선별진료소를 운영하고, 시구 81개 반 219명으로 구성된 역학조사반을 연휴 기간 동안 24시간 가동하기로 했다.

 

또한 이날‘첫만남이용권 시ㆍ구비 매칭비율 조정’안건에 대하여 논의 했다.

 

첫만남이용권 지원사업은 보건복지부 신규사업으로 영아 양육에 대한 국가의 보편적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2022년 1월 1일 이후 출생아 1인당 육아용품 등 구입에 사용할 수 있는 200만 원 바우처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국비 약 75%가 보조 내시 되어, 나머지 25% 지방비 부담에 대하여 시구 분담비율을 조정하는 논의를 진행했다. 

 

지난 해 출생아 7천 500명을 기준으로 추산할 경우, 약153억 원의 사업비가 소요되며 이중 국비 114억 원을 제외한 나머지 39억에 대한 시ㆍ구 분담비율에 대한 협의가 진행되었다.

 

내년도 0세부터 2세까지 영아에 대하여 월30만원을 지원하는 대전형 양육기본수당 소요 예상 사업비 818억이 전액 시비로 투입되는 것을 고려하여, 첫만남이용권 지원 사업은 시ㆍ구간 2:8의 비율로 부담하기로 확정했다.

 

기타 협조안건으로는 시는 코로나19 백신접종이 순조롭게 진행됨에 따라 오는 11월부터 단계적 방역완화 조치가 시행될 것으로 보고 시민과 함께 단계적 일상회복을 맞이하는‘시민의날 60주년 기념 음악회’,‘2021 대전 사이언스 페스티벌’등 시민참여 행사의 내용과 일정 등을 공유하며 적극적인 홍보를 포함한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지원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한편 충남대는 오는 11월 25일, 무용학과 실기고사와 체육계열 실적심사를 시행하고, 11월 30일~12월 3일, 학생부종합과 학생부교과 면접을 각각 시행한다. 면접은 블라인드로 실시하며, 면접 평가항목은 의사소통 능력, 전공적합성, 발전가능성, 인성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held the ‘17th City and District Policy Council’]

 

Daejeon City and five autonomous districts held the 17th City and District Policy Council in the afternoon of the 14th at the Daejeon City Hall mid-level meeting room and discussed measures to stabilize citizens' lives during Chuseok holidays.

The meeting was presided over by Seo Chul-mo, the mayor of Daejeon City, and attended by the head of the 5 autonomous districts. Six cases including 'Comprehensive measures for stabilizing citizens' lives during Chuseok holidays', 'Adjusting the city-province matching ratio for the first meeting pass, and 'Holding a concert to commemorate the 60th anniversary of Citizens Day' We discussed the issues intensively.

The ‘Comprehensive Measures to Stabilize Citizens’ Livelihoods during Chuseok Holidays’ decided to minimize the difficulties of citizens by concentrating administrative power on stabilizing the prices of major sacred goods such as agricultural, livestock, and marine products ahead of Chuseok and preventing the spread of COVID-19.

As a countermeasure against this, it was decided to strengthen the supply and demand management of sacred goods and price management, and to expand support for the underprivileged and consolation at welfare facilities. In addition, in order to strengthen the quarantine against COVID-19, an emergency medical countermeasure room and screening clinic will be operated, and an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team composed of 219 people in 81 classes in 81 cities and districts will be operated 24 hours a day during the holiday period.

In addition, on the same day, we discussed the agenda of 'adjusting the matching ratio between cities and districts for the first meeting pass'.

The First Meeting Voucher Support Project is a new project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that provides a 2 million won voucher that can be used to purchase childcare products, etc. .
About 75% of the national expenses were subsidized, and discussions were held to adjust the city-district share ratio for the remaining 25% of the local expenses.

Based on the 7,500 births last year, the project costs about 15.3 billion won, of which 3.9 billion won, excluding the 11.4 billion won from the government, was negotiated on the share of city and district.

Considering that 81.8 billion won of the estimated project cost for the Daejeon-type basic childcare allowance, which supports 300,000 won per month for infants aged 0 to 2 years of the next year, will be fully funded, the first meeting ticket support project is in a ratio of 2:8 between cities and regions. decided to pay with

As for other cooperation agendas, the city expects that the quarantine and easing measures will be implemented from November as the corona 19 vaccination proceeds smoothly. The contents and schedule of citizen participation events such as 'Science Festival' were shared, and support measures for successful hosting, including active publicity, were discussed.

Meanwhile,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will conduct an actual performance test for dance department and physical education department on November 25th, and an interview for student department department and student department department from November 30th to December 3rd, respectively. The interview is conducted blindly, and the interview evaluation items are communication ability, major suitability, development potential, and personality.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9/14 [21:0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