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안흥외항 어선 승하선 시설 설치

어민 안전 최우선...특별교부세와 군비 등 18억 원 투입

김천겸 기자 | 기사입력 2021/08/24 [15:03]

태안군, 안흥외항 어선 승하선 시설 설치

어민 안전 최우선...특별교부세와 군비 등 18억 원 투입

김천겸 기자 | 입력 : 2021/08/24 [15:03]
▲ 지난 4월 2일 안흥외항 사고 복구현장을 점검 중인 가세로 군수와 양승조 충남도지사 (사진=태안군 제공)     © 김천겸 기자

 

태안군(군수 가세로)은 이달 초 행정안전부로부터 지원받은 특별교부세 10억 원에 군비 8억 원을 더해 총 18억 원의 사업비로 지역 어민들의 숙원인 안흥외항 어선 승하선 시설 설치 사업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 3월 선박화재 피해를 입은 안흥외항 주민들의 안전을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국가어항인 안흥외항의 경우 국가가 개발계획을 수립하고 연차적으로 사업비를 확보해 설치에 오랜 시간이 소요됨에 따라 태안군이 직접 나선 것이다.

 

군은 어선 승하선 시설 설치를 위해 정부에 특별교부세 지원을 적극 건의해 지난달 10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확보했으며, 군비를 더한 18억 원의 사업비로 시설을 신속히 설치키로 하고 대산지방해양수산청 등 관계기관과의 협의에 나설 계획이다.

 

가세로 태안군수는 “어민들의 고통을 더 이상 지켜볼 수 없어 군에서 직접 어선 승하선 시설 설치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어민들이 마음놓고 조업에 나설 수 있도록 내년 말까지 사업을 마무리짓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Reporter  Cheon-Gyeom KIM

 

[Taean-gun, Anheung Outer Port fishing boat embarkation and disembarkation facility installation]

Fishermen's safety comes first... 1.8 billion won invested in special grant tax and armaments

 

Taean-gun (Governor Gasero) announced on the 24th that it will start a project to install a fishing vessel embarkation and disembarkation facility in Anheung Outer Port, a long-cherished dream of local fishermen,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1.8 billion won by adding 800 million won to the 1 billion won in special grant tax support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earlier this month. .

This project is to promote the safety of the residents of Anheung Outer Port, who suffered damage from a ship fire in March. Taean-gun followed suit.

Taean-gun secured a special grant tax of 1 billion won last month by actively suggesting the government to support the special subsidy for the installation of embarkation and disembarkation facilities for fishing vessels. We plan to negotiate with

Taean County Mayor Gasero said, “Since we can no longer watch the suffering of the fishermen, the military has decided to push ahead with the project to install embarkation and disembarkation facilities for fishing boats. .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