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1.30 [22:48]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보령.서천.홍성.예산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보령.서천.홍성.예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예산군, '치매안심가맹점' 1호점 탄생
‘덕산면 CU편의점’ 지정...촘촘한 치매안전망 구축
 
김천겸 기자
광고
▲ 치매안심가맹점 1호점으로 지정된 덕산면의 편의점 전경     © 김천겸 기자

 

예산군 치매안심센터는 20일 지역사회 중심의 치매 친화적 환경조성 및 안전망 체계 강화를 위해 덕산면 ‘CU편의점 내포만남의광장점’을 치매안심가맹점 1호로 지정했다.

 

치매안심가맹점은 치매극복에 앞장서는 업소로 치매가 의심되거나 배회 또는 실종어르신을 발견할 경우 임시보호 및 치매조기검진 권유 등의 역할을 담당하며, 치매 홍보물을 비치하는 등 치매 인식개선 활동을 통한 치매 친화적 환경을 만들기 위해 협력하게 된다.

이번 가맹점 선정은 해당 업체가 안심가맹점 지정을 희망함에 따라 지정됐다.

 

특히 치매안심센터는 치매치료관리비 지원과 사례관리를 위한 인지꾸러미 전달, 가족 돌봄 부담경감을 위한 헤아림 가족교육 및 자조모임을 지원하는 등 치매가 있어도 안전하고 살기 좋은 예산을 만들어나가는데 앞장서고 있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촘촘한 치매안전망 구축을 위해 치매안심가맹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치매환자와 가족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치매안심가맹점은 치매극복 및 지역사회 내 치매 인식개선에 동참할 의사가 있는 사업자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Cheon-Gyeom KIM

 

[Yesan-gun, the first 'dementia-safe franchise store' is born]

Designated as ‘Deoksan-myeon CU convenience store’… Establishment of a dense dementia safety net

 

On the 20th, Yesan-gun Dementia Relief Center designated the 'CU Convenience Store Naepo Meeting Plaza Branch' in Deoksan-myeon as the No.

Dementia safe franchise stores are leading the way in overcoming dementia, and when dementia is suspected or an elderly person wandering or missing an elderly person is found, it plays a role such as providing temporary protection and recommending early diagnosis for dementia. We will work together to create a friendly environment.

This franchise was selected as the company wanted to designate a safe franchise.

In particular, the Dementia Relief Center is taking the lead in creating a budget that is safe and livable even with dementia, such as supporting dementia treatment management costs, delivering cognitive packages for case management, and supporting counting family education and self-help groups to reduce the burden of family care.

An official from the Dementia Relief Center said, "We will continue to expand dementia safe franchise stores in order to build a dense dementia safety net in the future to create an environment where dementia patients and their families can feel safe."

Any business operator who is willing to participate in overcoming dementia and improving awareness of dementia in the community can apply for the Dementia Relief Merchant, and you can contact the Dementia Relief Center.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8/20 [15:4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30일 개통을 앞 둔 논산 탑정호 출렁다리 노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