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9.24 [16:54]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서구, 행복동행 3년 성과 결산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 서구 행복동행 주요성과 및 향후계획 보고회     © 김정환 기자


대전 서구가 지난 25일 청사 장태산실에서 민선 7기 3년 주요 성과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구 주요 단체장과 위원회 대표를 초청한 가운데 지난 3년간의 각 분야별 성과와 보람, 앞으로의 중점추진과제 등을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구에 따르면 민선 7기 3년은 권역별 균형발전 사업을 비롯한 지역 숙원사업들이 하나둘씩 마무리되면서 새로운 도약의 발판을 마련한 시기로, 구정의 다양한 분야에서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두었다.

  

주요 성과로는 ▲제2차 서구 균형발전 사업을 통한 미래 성장 기반 구축 ▲주민자치회 단계적 확대 등 자치분권 2.0 시대 토대 마련 ▲소상공인 경영안정 재난지원금 지급 등 민생경제 회복 지원 ▲공영장례 서비스, 아동친화도시 인증, 행복 문화공간 사랑愛 개관 등을 통한 포용적 복지 실천 ▲감염병 대응 역량 강화 및 구민 건강 증진사업 수행 등이 있다.

  

또한, 한국발전 인재개발원, 국회 통합디지털센터, 도시재생 뉴딜사업 등 국책사업 유치로 미래 성장동력을 마련했으며, 관저 다목적체육관 건립, 월평도서관 개관, 갑천누리길 도심형 펌프 트랙 조성, 청년 활동공간 조성, 노루벌 적십자 생태원 개원 등을 통해 구민의 삶의 질을 높였다.

  

대외적으로도 우수한 행정역량을 인정 받아 대한민국 도시 대상,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 2년 연속 우수기관 등 총 284건의 수상 및 공모사업 선정으로 1,504억 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획득하였다.

  

특히,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주관 기초단체장 공약 평가에서는 2016년부터 2021년까지 6년 연속 최우수(SA) 등급 달성이라는 금자탑을 쌓은 바 있다.

  

장종태 청장은 “시작도 중요하지만 더욱 중요한 것은 어떻게 끝을 맺느냐 하는 것”이라며, “앞으로의 1년은 구정 핵심사업을 마무리 짓기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민선 6기부터 7년 간 구정을 안정적으로 이끌어 올 수 있었던 원동력은 구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지지와 신뢰, 성원이었다”라며 “앞으로도 구민 여러분의 뜻을 제대로 받들고 지역발전을 견인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뛰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Seo-gu, Happy Companion 3 Year Results]


On the 25th, Daejeon Seo-gu held a report on major achievements of the 7th 3rd year of the popular election at the Jangtaesansil of the government building.

  

The report was prepared as a place to discuss achievements and rewards in each field over the past three years, as well as key tasks for the future, while inviting the heads of major organizations and committees.

  

According to the district, the 3rd year of the 7th term of the popular election was a time when regional long-awaited projects including regional balanced development projects were completed one by one, paving the way for a new leap forward, and meaningful achievements were achieved in various areas of the district administration.

  

Major achievements include ▲Building a foundation for future growth through the 2nd Western-Western Balanced Development Project ▲Laying the foundation for the 2.0 era of decentralization of self-government such as gradual expansion of residents’ associations ▲Supporting the recovery of the people’s livelihood by providing disaster subsidies for business stability for small businesses ▲Public funeral service, child-friendly city Implementation of inclusive welfare through certification and the opening of a happy cultural space, Love Love, etc. ▲Strengthening the ability to respond to infectious diseases and carrying out projects to improve the health of residents.

  

In addition, future growth engines have been prepared by attracting national projects such as the Korea Development Institute for Human Resources Development, the National Assembly Integrated Digital Center, and the Urban Regeneration New Deal Project. The quality of life of residents has been improved through the opening of the Norbeol Red Cross Ecological Center.

  

In recognition of its excellent administrative capabilities externally, it received a total of 284 awards, including the Korea Urban Grand Prize and the excellent institution for the second consecutive year in the innovation evaluation of local governments, and acquired 150.4 billion won in financial incentives.

  

In particular, in the evaluation of the pledge of the head of the basic group hosted by the Korea Manifesto Practice Headquarters, it has built a monumental tower of achievement of the highest grade (SA) for six consecutive years from 2016 to 2021.

  

Commissioner Jang Jong-tae said, “The beginning is important, but what is more important is how to end it.

  

He continued, “The driving force that has been able to lead the ward administration stably for 7 years from the last popular election was the active support, trust, and support of the residents. I will run,” he said.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6/27 [19:4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에 모인 전국 시 ․ 도자치경찰위원회 위원장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