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4.18 [09:3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교육청, 학원·교습소 전수점검 실시
 
김정환 기자
광고
▲ 확진자 발생 관련 기자간담회를 하는 설동호 교육감     ©김정환 기자

대전시교육청이 대전 동구 보습학원에서 시작된 학원발 확진자가 지난 6일 기준 61명이 발생하고, 학원을 통한 코로나 19감염이 급속히 확산되어 학생과 학부모의 긴장감이 높아지고 거리두기 단계가 현행 1.5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학교와 학원에 대한 강화된 방역대책을 발표했다.


교육청 발표에 따르면 학교 밀집도의 경우 초·중학교는 1/3을 원칙으로 하되 학교 규모에 따라 조정이 가능하고, 고등학교는 2/3 이내로 현행과 동일하게 유지된다.


초·중학교 중 600명 이하의 학교는 2/3까지 등교가 가능하고, 600명에서 1,000명 이하 학교 중 안전조치가 가능하며 구성원의 의견수렴을 거친 학교는 2/3 등교가 가능하며, 1,000명을 초과하는 대규모학교는 1/3 이내를 준수해야 한다.


한편, 기초학력 보장 등을 위해 초등학교 1,2학년은 밀집도 대상에 제외하여 현행과 같이 매일 등교가 가능하며, 고3 매일 등교 원칙도 그대로 유지된다.


학원에서 감염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시교육청과 교육지원청은 합동 특별점검단을 구성하여 4월 8일(목)부터 3주간 대전지역 학원·교습소 3,690개에 대하여 전수 방역점검을 실시하고 운영시간, 인원제한, 소독, 환기 등 거리두기 단계별 방역수칙 적용하여 위반 시 엄정하게 조치할 예정이다.


또한 대전시와 협력하여 감염이 발생한 지역을 중심으로 입시 보습 학원·교습소 14개원에 대해서는 4월 16일(금)까지 집합금지 및 가양동 소재 학원·교습소에 대한 일제 방역소독을 요청하였고, 동구 지역 학원·교습소 종사자 전원이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조치하였다.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은“현 상황을 엄중하게 인식하여 확산세를 꺾고 추가 감염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교육청에서 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실행하여 하루빨리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Daejeon City Office of Education conducts full inspection of academies and classrooms]
 
As of the last 6 days, 61 confirmed cases from academy originated by the Daejeon City Office of Education started at the Dong-gu tutoring academy in Daejeon. As it became, it announced reinforced quarantine measures for schools and academies.


According to the Office of Education's announcement, in the case of school density, the principle is 1/3 for elementary and junior high schools, but it can be adjusted according to the size of the school, and for high schools, it is maintained within two-thirds.


Two-thirds of elementary and junior high schools can attend school with less than 600 students, and safety measures are possible among schools with less than 600 to 1,000 students, and two-thirds of schools that have received opinions from members are allowed to attend, and 1,000 students. For large schools exceeding the limits, it must be observed within 1/3.


On the other hand, in order to guarantee basic academic ability, elementary school 1st and 2nd graders can attend school every day as current, except for the density, and the principle of daily attendance at high school 3 is maintained as it is.


As infections continue to occur in the academy, the City Office of Education and the Education Support Office formed a joint special inspection team to conduct a full quarantine inspection on 3,690 academies and training centers in Daejeon for three weeks from April 8 (Thursday), and operating hours, In case of violation, strict measures will be taken by applying quarantine rules for each stage of distancing, such as restrictions on personnel, disinfection, and ventilation.


In addition, in cooperation with the city of Daejeon, for 14 admissions tutoring academies and training centers in areas where the infection occurred, group prohibitions were made until April 16 (Fri), and Japanese quarantine disinfection was requested for academies and training centers in Gayang-dong. Measures have been taken so that all teachers at the training center can receive the corona 19 diagnostic test at the screening clinic.


Daejeon City Superintendent Seol Dong-ho said, “We will do our best to help students learn in a safe environment as soon as possible by taking all measures that the Office of Education can take to curb the spread of the current situation and prevent further infections from occurring.” .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4/07 [15: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열병합발전 발전설비 증설 '반대 투쟁위'집회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