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4.18 [09:3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산업 육성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1000억 조성
 
김정환 기자
광고
▲ 충청권 신(新)산업 육성 위한‘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조성 협약 사진     © 김정환 기자


대전시와 세종ㆍ충남ㆍ충북이 지역균형 뉴딜 촉진을 위한‘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를 조성한다.

이를 위해 허태정 대전시장과 이춘희 세종시장, 양승조 충남지사, 이시종 충북지사는 3월 29일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충청권 4개 시도, 한국수자원공사, 한국벤처투자와‘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충청권 4개 시․도지사를 비롯해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한국수자원공사 대표, 한국벤처투자 대표, 지역 국회의원, 펀드 투자 기관 대표 등이 참석했다.

 

업무협약 체결 후에는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운용방안 및 충청지역 벤처투자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는 간담회가 개최됐다.

 

이 자리에서 허태정 대전시장은“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 조성을 계기로 충청권이 수도권에 상응하는 광역 신(新)산업 육성 거점으로 창업․벤처기업을 육성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하고, “대전에 본사를 두고 있는 한국수자원공사가 앵커공공기관으로서 지역 균형발전과 그린뉴딜 생태계 조성 의지를 갖고 함께 참여해 주심에 감사함”을 표했다.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난 11월‘지역균형뉴딜 촉진을 위한 지역혁신 중소기업 육성전략’을 통해 발표했던 ‘지역뉴딜 벤처펀드’조성 방안의 일환으로, 모태펀드, 충청권 4개 시도, 한국수자원공사가 충청권 지역 모펀드를 만들고, 지역 혁신기업 및 그린뉴딜산업에 중점투자하는 구조로 총 1,000억원 내외로 조성될 예정이다.

 

이로써,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는 충청권 메가시티 구축을 위해 4개 시도가 광역생활경제권으로의 통합의 발판을 마련하는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올해 초 대전시는 2025년까지‘지역뉴딜 벤처펀드’를 포함한 1조원 규모의 ‘대전형 뉴딜펀드’조성으로 지역 내 유망창업기업과 벤처기업에 집중 투자해 지역 내 기업들이 기술혁신 경쟁력을 갖추는데 일조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reate 100 billion won in “Chungcheong Regional New Deal Venture Fund” to foster new industries]


Daejeon City, Sejong, Chungnam, and Chungbuk will establish a “Chungcheong Regional New Deal Venture Fund” to promote a balanced regional New Deal.

To this end, Tae-Jung Heo, Mayor of Daejeon Lee Chun-hee, Chungnam Governor Yang Seung-jo, and Chungbuk Governor Lee Si-jong held a business agreement ceremony with Korea Water Resources Corporation, Korea Water Resources Corporation, Korea Venture Investment, and'Chungcheong Regional New Deal Venture Fund' on March 29 at Korea Water Resources Corporation. .

The ceremony was attended by four Mayors and Do Governors in Chungcheong Province, SME Minister Kwon Chil-seung, CEO of Korea Water Resources Corporation, Korea Venture Investment Representative, local lawmakers, and representatives of fund investment institutions.

After the business agreement was signed, a meeting was held to discuss the management plan of the “Chungcheong Regional New Deal Venture Fund” and the plan to revitalize venture investment in the Chungcheong region.

At this meeting, Daejeon Mayor Hur Tae-jeong emphasized, “With the creation of the Chungcheong Regional New Deal Venture Fund, the Chungcheong region should foster start-ups and venture companies as a base for fostering new industries in the metropolitan area.” He expressed his gratitude for the participation of Korea Water Resources Corporation as an anchor public institution with a willingness to create a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green new deal ecosystem.”

The'Chungcheong Regional New Deal Venture Fund' was announced by the Ministry of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in November through the'Strategies for Fostering Regional Innovative SMEs to Promote Regional Balanced New Deal' as part of a plan to create the'Local New Deal Venture Fund'. A total of around 100 billion won is expected to be created with a structure in which the municipalities and the Korea Water Resources Corporation create a local parent fund in the Chungcheong area, and invest heavily in local innovative companies and the green new deal industry.

As a result, the “Chungcheong Regional New Deal Venture Fund” is expected to serve as a bridgehead for the establishment of a mega-city in the Chungcheong area, in order to establish a foothold for the integration into the metropolitan living economy.

Meanwhile, by 2025, Daejeon City at the beginning of this year created a'Daejeon-type New Deal Fund' worth KRW 1 trillion, including the'Local New Deal Venture Fund', and invested heavily in promising start-ups and venture companies in the region, allowing local companies to gain technological innovation competitiveness. It has been announced that it will help.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3/29 [16:3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전시,충남도,세종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열병합발전 발전설비 증설 '반대 투쟁위'집회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