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4.12 [22:24]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충남혁신도시’ 공공기관 유치 총력
 
김정환 기자
광고
▲ 내포신도시 전경     ©김정환 기자

충남도가 공공기관 2차 이전을 앞두고 혁신도시 내 기관을 유치하기 위한 홍보활동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도는 앞서 지난해 10월 충남혁신도시로 지정된 이후 내포신도시를 환황해권 중심도시로 육성하기 위한 전략을 마련, 홍보 계획을 수립했다.

 

우선 코로나19 장기화를 고려, 인터넷 매체 비중을 확대하고, 트렌드에 맞는 콘텐츠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유치 선점을 위한 공공기관 임직원 대상 홍보도 강화할 계획인데, 내포신도시 인지도 제고를 위한 홍보물과 도정 소식지를 배포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충남 현황을 공유하고 내포신도시의 긍정적 인식을 고취할 계획이다.

 

지난해에 이어 실국별 관련 공공기관 방문 활동을 전개해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도의 의지도 표명한다.


또한 효율적 홍보를 위해 빅데이터를 활용해 혁신도시 현황을 분석하고, 기존 정책을 연계해 홍보 효과를 극대화한다.

 

주요 홍보 내용은 수도권 접근성 및 교통망, 내포신도시 정주 환경, 보육 정책 등으로 특히 도청 소재 신도시로서의 발전상을 조명해 1기 혁신도시와는 다른 ‘준비된 혁신도시’임을 강점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nam-do, ‘Chungnam Innovative City’ public institution attraction]


Chungnam Province will focus its administrative power on public relations activities to attract institutions within the innovative city ahead of the second relocation of public institutions.
 
Prior to the designation of the Chungnam Innovation City in October last year, the province prepared a strategy for fostering the Naepo New City as a central city in the Pan-yellow Sea area and established a public relations plan.


First of all, considering the prolonged COVID-19 outbreak, we will expand the proportion of internet media and accelerate the development of content that fits the trend.


In order to preemptively attract public institutions, publicity will be strengthened, and promotional materials and provincial newsletters will be distributed to raise awareness of the Naepo new city.


Through this, we plan to share the current situation of Chungnam and raise positive awareness of Naepo New City.


Following last year, they also expressed their intention to attract public institutions by conducting visits to relevant public institutions in each country.


In addition, for efficient promotion, big data is used to analyze the status of innovative cities, and the effect of promotion is maximized by linking existing policies.


The main contents of the promotion are accessibility to the metropolitan area, transportation network, settlement environment in Naepo new city, and childcare policy. In particular, it will be promoted as a “prepared innovation city” different from the first innovation city by highlighting its development as a new city located in the provincial office.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3/02 [08: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봄을 비상하는 서해 갈매기...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