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4.18 [09:3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세종시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세종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 오늘부터 백신 예방접종 시작
 
김정환 기자
광고
▲ 26일 세종시 백신접종 시작     © 김정환 기자


세종시가 코로나19 우선접종자들에게 투여할 백신 수급을 완료하고, 26일부터 만 65세 미만 요양병원 입소·종사자부터 예방접종을 시작한다. 

 

백신 1호 접종자는 20대 요양병원 간호사 이하현씨로 본인동의하에 접종을 시작한다.

 

이씨는 요양병원 종사자로 우선접종대상자로 분류됐으며, 환자들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병원 일선에서 분투해왔다. 

 

세종시는 지난 25일 1,000명이 접종할 수 있는 아스트라제네카 수급을 완료했으며, 이날부터 내달 말까지 요양병원·시설 등 접종을 실시한다.

 

세종시의 우선접종대상자는 요양병원 6곳, 요양시설 14곳의 65세 미만 입소·종사자, 입원환자로 718명이다.

 

이 중 695명이 접종에 동의해 96.7%의 동의율을 보이고 있으며, 이는 전국 평균 동의율 93.8%보다 2.9%포인트 높은 수준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Sejong City, start vaccination from today]


Sejong City has completed the supply and supply of vaccines to be administered to those who receive Corona 19 preferentially, and from the 26th, vaccinations will begin from those who are admitted to and worked in nursing hospitals under the age of 65.


Vaccine No. 1 vaccination begins with the consent of Lee Ha-hyeon, a nurse in a nursing hospital in her 20s.


Mr. Lee was classified as a priority immunization target as a nursing hospital worker, and has struggled in the front line of the hospital to prevent Corona 19 from patients.


Sejong City completed the supply and demand of AstraZeneca, which can inoculate 1,000 people on the 25th, and will provide vaccinations at nursing hospitals and facilities from this day to the end of next month.


Sejong City's priority vaccination targets are 6 nursing hospitals and 14 nursing facilities under the age of 65, including 718 hospitalized and inpatients.


Among them, 695 people agreed to the vaccination and showed a 96.7% consent rate, which is 2.9 percentage points higher than the national average consent rate of 93.8%.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2/26 [10:2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열병합발전 발전설비 증설 '반대 투쟁위'집회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