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4.18 [09:3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26일 코로나19 첫 예방접종 시작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청사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오는 26일 코로나19 첫 예방접종 대상자를 확정하고 백신 예방접종에 나선다.

 

대전시는 정부방침에 따라 당초 계획이었던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가 아니라, 요양병원 및 요양시설 종사자·입소자 중 65세 미만을 대상으로 첫 예방접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2월 20일 기준으로 최초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상자인 요양병원 및 요양시설 대상자를 확정한 결과, 전체 접종 대상자 9,873명 중 9,247명(93.7%)가 동의에 응했다.

 

시설별로 살펴보면, 요양병원 접종 대상자 6,076명 중 5,611명(92.3%)의 동의를 받았고, 요양시설은 접종 대상자 3,797명 중 3.636명(95.8%)의 동의를 받았다고 밝혔다.
 
접종 방법은 의료진이 상주하는 요양병원은 자체접종을 실시하고, 요양시설은 시설별 협약을 맺은 촉탁의가 방문 접종하거나 보건소 방문팀이 방문접종을 실시한다.

 

또한, 대전시는 오는 2월 24일까지 병·의원에 디지털 온도계, 응급의약품, 백신전용 냉장고, 접종 준비 및 접종 후 관찰 공간, 응급대응체계 구비 여부를 현장 점검하여 최종 위탁계약을 체결키로 했다.

 

이와 함께, 이상반응에 대비하여 기관별로 응급대응체계를 구축, 특히 최대한 근처 종합병원의 협조를 구해 이상반응에 만반의 준비를 하겠다고 밝혔다.

 

대전시 정해교 보건복지국장은 “정부계획에 따라 예방접종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를 철저히 하여 시민들이 일상생활에 빠르게 일상에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질병청에서는 2월 23일까지 백신 배분 계획을 수립하여 2월 25일부터 3월 2일까지 순차적으로 일별 400개소에 백신을 공급키로 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In Daejeon, the first COVID-19 vaccination started on the 26th]


On the 26th, Daejeon City will confirm the first candidates for COVID-19 vaccination and begin vaccination.


According to the government policy, the city of Daejeon announced that it will start the first vaccination for those under the age of 65 among workers and residents of nursing hospitals and nursing facilities, not those who were originally planned for the treatment hospital for COVID-19 patients.


According to the city of Daejeon, as of February 20, as of February 20, as a result of the confirmation of the first corona19 vaccination targets, nursing hospitals and nursing facilities, 9,247 (93.7%) of the 9,873 total vaccination subjects agreed.


By facility, it was revealed that 5,611 (92.3%) of the 6,076 vaccination targets in nursing hospitals received consent, and 3.636 (95.8%) of the 3,797 vaccination targets at nursing homes.
 
As for the vaccination method, the nursing hospital where the medical staff resides conducts in-house vaccination, and in the nursing facility, the vaccination is performed by a commissioned doctor who has signed an agreement for each facility, or the visiting team of a public health center conducts vaccination.


In addition, Daejeon City decided to sign a final consignment contract by checking digital thermometers, emergency medicines, refrigerators exclusively for vaccines, vaccination preparation and post vaccination observation spaces, and emergency response systems at hospitals and clinics by February 24th.


Along with this, he announced that he would establish an emergency response system for each institution in preparation for adverse reactions, and in particular, seek cooperation from a nearby general hospital as much as possible to prepare for adverse reactions.


Daejeon City Health and Welfare Bureau Chief Jeong Hae-gyo said, “According to the government plan,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citizens can quickly return to their daily lives by making thorough preparations so that vaccination is not disrupted.”


Meanwhile, the Agency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has established a vaccine distribution plan until February 23, and decided to supply the vaccine to 400 sites a day sequentially from February 25 to March 2.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2/22 [14:1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열병합발전 발전설비 증설 '반대 투쟁위'집회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