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4.18 [09:3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새해 첫 리쇼어링 유치
 
김정환 기자
광고
▲ 박상돈 천안시장, 윤준열 넥스콘테크놀러지 대표이사, 양승조 충남도지사     © 김정환 기자


충남도가 새해 첫 ‘리쇼어링(국내 복귀 기업)’ 유치에 성공했다.

 

양승조 지사는 18일 도청 상황실에서 윤준열 넥스콘테크놀러지 대표이사, 박상돈 천안시장과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MOU에 따르면, 넥스콘테크놀러지는 중국 중경 법인을 철수하고, 천안 서북구 성거읍 2만 3243㎡의 부지에 2차전지 보호회로 공장을 증설한다.

 

이를 위해 넥스콘테크놀러지는 오는 6월부터 2023년 12월까지 400억 원을 투자한다.

 

넥스콘테크놀러지는 이와 함께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가족친화적 기업 문화를 조성하고, 지역 인력 우선 채용, 지역 농수축산물 소비 촉진 등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서도 노력키로 했다.
 

도는 이번 투자가 계획대로 진행되면, 천안시 내 생산액 변화 427억 1300만 원, 부가가치 변화는 104억 8700만 원, 신규 고용 인원은 157명에 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장 건설에 따른 도내 단발성 효과는 생산유발 540억 3100만 원, 부가가치 유발 204억 7900만 원, 고용 유발 245명 등으로 분석됐다.

 

1996년 설립한 넥스콘테크놀러지는 전기용 기계장비 및 관련 기자재 생산 업체로, 천안과 중국 남경, 베트남 등에 사업장이 있다.

 

임직원 수는 모두 2080명이며, 매출액은 2019년 기준 1908억 원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nam-do attracts the first reshoring of the new year…]

 

Chungnam Province succeeded in attracting “Reshoring” for the first time in the new year.

 

On the 18th, Governor Seung-jo Yang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MOU) with Yoon Jun-yeol, CEO of Nexcon Technology, and Mayor Park Sang-don, Cheonan Mayor at the provincial office on the 18th.

 

According to the MOU, Nexcon Technology will withdraw its Chongqing subsidiary in China and expand a secondary battery protection circuit factory on a site of 23,243 square meters in Seonggeo-eup, Seobuk-gu, Cheonan.

 

To this end, Nexcon Technology will invest 40 billion won from June to December 2023.

 

At the same time, Nexcon Technology decided to create a family-friendly corporate culture for the sustainable development of local communities, and to fulfill social responsibilities such as prioritizing local manpower recruitment and promoting the consumption of local agricultural, livestock and livestock products.
 

If this investment proceeds as planned, the change in production value in Cheonan City is 4,713 billion won, the change in added value is 10,487 billion won, and the number of new employees is 157.

 

The one-off effect of the factory construction in the province was analyzed as 54 billion won in production inducement, 2204 billion won in added value, and 245 inducement in employment.

 

Founded in 1996, Nexcon Technology is a manufacturer of electrical machinery equipment and related equipment, and has business sites in Cheonan, Nanjing, China and Vietnam.

 

The total number of employees is 2080, and sales amounted to 190.8 billion won as of 2019.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2/18 [13:4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열병합발전 발전설비 증설 '반대 투쟁위'집회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