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4.18 [09:3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세종시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세종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 합강캠핑장 일원에 드론산업 육성 추진
 
김정환 기자
광고
▲ 세종시, 합강캠핑장 전경(제공=세종시)     ©강민식 기자

국토부 주관 ‘드론특별자유화구역 지정’ 공모에 세종시가 최종 선정돼 오는 2022년까지 9개 드론서비스 실증을 추진한다.

 

드론특별자유화구역 지정 공모는 지난 2019년 드론법 제정 이후 드론시스템의 상용화 및 사업화 등을 촉진하고자 처음 실시됐으며, 전국에서 15개 지자체 33개 구역이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세종 드론특구 대상구역은 금강을 따라 3생활권 수변상가, 수변공원, 5-1생활권의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합강캠핑장 일원을 포함한 7,674㎢ 규모다.

 

드론특구 내에서는 특별감항증명과 안전성 인증, 사전 비행승인 등 규제가 면제되거나 완화되어 기업들이 자유롭게 실증할 수 있다.

 

세종시는 2022년까지 드론특구 안에서 건설현장 안전관리 서비스 ,스마트 배송 서비스 ,도시 바람숲길 생육 모니터링 서비스 등 9개 드론서비스를 실증해 상용화할 계획이다.

 

특히 시는 드론특구 내에서 드론 서비스를 실증 후 중장기적으로는 5-1생활권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에 적용한다는 목표다.

 

시는 정부청사와 조치원비행장 등으로 공역 대부분이 비행금지 또는 비행제한 구역으로 지정·관리되어 왔으나 이번 특구지정으로 드론산업 육성에 새로운 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세종시는 3월까지 세부적인 비행운영계획과 안전관리계획을 수립해 늦어도 4월부터는 드론 서비스 모델 실증에 나설 계획이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Sejong City promotes drone industry development throughout the Hapgang Campground]


Sejong City is finally selected in the “Drone Special Freedom Zone Designation” contest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o promote nine drone services demonstrations by 2022.


The competition for designation of special drone zones was first conducted to promote the commercialization and commercialization of drone systems after the enactment of the drone law in 2019, and 15 local governments and 33 zones were selected nationwide.


The target area of ​​the Sejong Drone Special Zone selected this time is 7,674 ㎢ including the 3 living zone waterfront shopping district, the waterfront park, the 5-1 smart city national demonstration city, and the entire Hapgang Camping Site along the Geum River.


In the drone special zone, regulations such as special airworthiness certification, safety certification, and prior flight approval are exempted or relaxed, allowing companies to freely demonstrate.


Sejong City plans to demonstrate and commercialize nine drone services, including construction site safety management service, smart delivery service, and urban wind forest road growth monitoring service, within the drone special zone by 2022.


In particular, the city aims to apply drone services to the 5-1 smart city national model city in the mid to long term after demonstrating drone services within the drone special zone.


The city has been designated and managed as a no-flight or restricted flight area due to government offices and Jochiwon airfields, but the designation of this special zone is expected to provide a new turning point in fostering the drone industry.

 

On the other hand, Sejong City announced plans to establish detailed flight operation plans and safety management plans until March, and to demonstrate drone service models from April at the lates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2/15 [12:0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열병합발전 발전설비 증설 '반대 투쟁위'집회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