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경철청, 설날 전통시장 주차허용 확대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2/05 [15:27]

대전경철청, 설날 전통시장 주차허용 확대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1/02/05 [15:27]
▲ 대전경찰청사 전경     ©김정환 기자

대전경찰청이 설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을 활성화 하고 이용객 편의 증진을 위하여 연중 주차가 허용되는 전통시장 9개소 외 추가로 8개소에 대해서 2월 5일부터 2월 14일까지 (10일간) 주변도로에 최대 2시간까지 주차를 허용하기로 했다.

 

이번에 주차가 허용되는 전통시장에 대해서는 시행기간동안 시·구청에 요청하여 주차허용 구간ㆍ시간(09:00∼18:00)에 대해 주차단속을 유예할 계획이다.

 

한편, 대전경찰청은, 시장주변 소통에 지장을 초래하는 2열주차, 허용구간 외 주차, 소방시설 구간, 2시간 이상 장기 주차차량에 대해서는 집중 단속 할 예정이므로 시민의 협조를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Police Department expands parking permit for traditional markets on New Year's Day]


For the purpose of revitalizing the traditional market during the Lunar New Year holidays and enhancing the convenience of users, the Daejeon Police Agency will be on the road around February 5th to February 14th (10 days) for 8 additional traditional markets in addition to 9 traditional markets where parking is allowed throughout the year. It was decided to allow parking for up to 2 hours.


For traditional markets where parking is allowed this time, it is planned to postpone the parking control for the permitted parking section and time (09:00 to 18:00) by requesting city and ward offices during the implementation period.


On the other hand, the Daejeon Police Agency is planning to intensively crack down on second-row parking, parking outside the permitted section, section of firefighting facilities, and vehicles parked for longer than two hours, which impede traffic around the mark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