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2.26 [18:19]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서산.당진.태안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서산.당진.태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안군, ‘안흥진성' 성벽 반환요청 니선다...
 
김정환 기자
광고
▲ 안흥진성     © 태안군 제공


충남 태안군이 안흥진성의 체계적 보존 관리를 위해 민ㆍ관이 합심, ‘안흥진성과 태안3대대 반환운동’에 적극 나선다고 밝혔다.

 

태안 지역은 남북 간의 군사적 대립과 긴장이 고조되던 1970년대 국방과학연구소 안흥시험장 창설(1970년)과 태안3대대 부대 주둔(1979년)이 시작되면서, 태안군민들은 희생을 감수하고 국가안보를 위해 지지와 성원을 보내왔다.

 
지난해 국가사적 제560호로 지정된 ‘안흥진성’은 동문을 포함한 성벽 777미터가(안흥진성 성벽 전체길이 중 43%) 국방과학연구소 소유로 1975년 철조망이 설치된 후 출입이 통제되고 있어, 문화재 상시관리 및 보수정비의 어려움이 있고 자생수목으로 인한 성벽의 균열 등 문화재의 심각한 훼손이 진행되고 있고, 더불어, 성 안 마을 주민들의 경우에는 지속적인 소음피해로 고통을 호소하고 있는 상황이다.


태안군은 1월 중 민간 중심의 ‘안흥진성과 태안3대대 반환운동 범군민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추진위원회를 중심으로 대대적인 ‘범군민 서명운동’을 추진하는 한편, 충남도와 태안군의회 등을 통해 ‘안흥진성 개방촉구 건의안’을 채택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또한, 국방부에 ‘안흥진성 내 국방과학연구소 소유 토지’와 ‘태안3대대의 토지반환’을 강력히 촉구하는 한편, 국회 국방위원회와 문화재청을 직접 찾는 등 전방위적인 대응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태안군은 안흥진성 내 국방과학연구소 소유 토지가 반환되면 역사적ㆍ교육적 가치가 매우 높은 ‘안흥진성’ 전체에 대한 체계적 보존ㆍ관리가 가능해지고 관광자원화를 통해 지역발전 및 주민소득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소음해소 등으로 주민의 행복추구권도 회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더불어, 태안3대대 토지가 반환될 경우 태안군 복군 후 태안3대대 방향으로 팽창하고 있는 지역 발전축을 저해하던 요소가 사라져, 지역균형발전과 함께 친환경적 도시공간이 마련돼 이를 군민의 휴식ㆍ화합 및 문화생활이 가능한 군민광장 등 군민 종합 복지공간으로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Taean-gun calls for a request to return the walls of'Anheungjinseong'...]


Taean-gun, Chungcheongnam-do announced that the public-private government will join forces with the “Anheungjin and Taean 3rd Battalion Return Movement” to systematically preserve and manage Anheungjin.

 

In the 1970s, when military confrontation and tensions between the two Koreas increased, the establishment of the National Defense Science Research Institute Anheung Test Center (1970) and the presence of the Taean 3rd Battalion (1979) began, and the Taean soldiers endured sacrifices and supported for national security. And sent support.

 
'Anheungjinseong', designated as National Historic Site No. 560 last year, is owned by the Defense Science Research Institute, with 777 meters of the wall including the east gate (43% of the total length of the wall of Anheungjin Castle), and access was controlled after the barbed wire was installed in 1975. There are difficulties in repair and maintenance, and serious damage to cultural properties such as cracks in the walls due to native trees is in progress. In addition, residents of the castle town are complaining of pain from continuous noise damage.


In January, Taean-gun organized a civilian-centered ‘Anheungjinseong and Taean 3rd Battalion Return Movement Pan-military Promotion Committee’, and promoted a large-scale ‘People's signature movement’ with the promotion committee, and through the Chungnam-do and Taean-gun councils. It is planning to ask for cooperation so that the'Proposal to urge the opening of Anheung Promotion' can be adopted.

 

In addition, the Ministry of Defense strongly urges “land owned by the Defense Science Research Institute in Anheungjin Province” and “Return of the land of the Taean 3rd Battalion”, and plans to take a full-scale response by directly visiting the National Assembly Defense Committee and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In Taean-gun, when the land owned by the Defense Science Research Institute in Anheungjin is returned, it is possible to systematically preserve and manage the entire'Anheungjinseong', which has very high historical and educational value, and contributes to local development and residents' income through the use of tourism resources, as well as noise reduction. It is expected that residents' right to pursue happiness can also be restored through such efforts.

 

In addition, when the Taean 3rd Battalion land is returned, the factors that hindered the expansion of the area's development axis in the direction of Taean 3rd Battalion after reinstatement of Taean-gun disappeared, creating an eco-friendly urban space along with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It is a policy to create a comprehensive welfare space for the military, such as the Military People's Square.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19 [10: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2021 대백제전 포스터 디자인 공모전 수상작 발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