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3.03 [17:36]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본환 대전시의원,‘자유학년제 활성화 조례’ 정책토론회 개최
 
김정환 기자
광고


대전시의회 구본환 의원(더불어민주당, 유성구 4) 이 18일 대전시의회에서‘중학교 자유학년제 전면시행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올해 3월부터 대전시 관내 88개 모든 중학교에서 시행될 예정인 ‘자유학년제’의 정책 현황을 검토하고, 전국 최초로 제정된 「대전광역시교육청 자유학년제 활성화 조례」 시행과 발맞추어 실효성을 담보할 수 있는 지원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제발표를 맡은 최종선 장학관(대전광역시교육청 교육정책과 교육과정담당)은‘2021학년도 대전자유학년제 운영 방향’을 주제로 자유학년제 전면시행의 추진 목적, 중점 추진 과제, 기대 효과 등을 설명했다.
  
구본환 의원은 “이번 토론회는 2013년에 처음 도입된 자유학기제가 자유학년제로 확대되고 올해는 전면시행까지 앞두고 있는 이 시점에서 자유학년제 현황을 점검하고 개선방안을 모색하는 의미있는 자리였다”면서, “오늘 토론회에서 제시된 정책제안을 바탕으로 대전시교육청 자유학년제 지원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토론자로는 강영미(대전참교육학부모회 대표), 박승일(대전광역시 교육청소년과 교육지원팀장), 윤혜숙(대전지역사회교육협의회 회장), 조미혜(진잠중학교 교감), 표선민(대전버드내중학교 학생) 등 관련 전문가들과 대전교육 관계자가 참여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Councilman Koo Bon-hwan holds a policy discussion for the effectiveness of the “Ordinance for Activating the Free School Year System”]


 In the Daejeon City Council, Rep. Bon-Hwan Koo (Democratic Democratic Party, Yoo Seong-gu 4) held a “policy debate for the full implementation of the middle school free grade system” at the Daejeon City Council on the 18th.


This debate will review the policy status of the'Free School Year System', which is scheduled to be implemented in all 88 middle schools in Daejeon City from March this year, and ensure effectiveness in keeping with the implementation of the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Ordinance for Activating the Free School Year System'' enac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It was prepared to find a support plan that can be done.

 
Scholarship Choi Jong-seon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Education Policy Division, Curriculum Manager) in charge of presenting the subject explained the purpose of the full implementation of the free school year system, key tasks, and expected effects under the theme of'Direction of Operation of the 2021 Study Abroad Program.

 

Debaters include Kang Young-mi (CEO of Daejeon True Education Parents Association), Park Seung-Il (Daejeon Metropolitan City Education Youth and Education Support Team Leader), Yoon Hye-sook (Daejeon Community Education Council President), Jo Mi-hye (Jinjam Middle School Vice-Principal), Pyo Seon-min (Daejeon Bird Nae Middle School student). Experts and officials from Daejeon Education participated in a heated discussion.
  
Rep. Koo Bon-hwan said, "This debate was a meaningful place to check the current status of the free school system and seek ways to improve it at this point, when the free semester system, which was first introduced in 2013, is expanded to the free school system, and this year is before full implementation. "Based on the policy proposal presented at today's debate, we will continue to seek ways to support the free grade system at the Daejeon City Office of Educati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18 [16:1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세종/충남 제102주년 3.1절 기념식 개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