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4.18 [09:3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반토막 난 꽃값…‘소비 활성화 운동’ 점화
 
김정환 기자
광고
▲ 화훼농가를 방문한 양승조 충남지사     © 김정환 기자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비대면 졸업식 일반화 등으로 꽃 소비가 크게 줄고 가격도 급락하면서 화훼농가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는 가운데 충남도가 화훼농가 지원에 나섰다.

 

충남도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꽃 소비 활성화 운동을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18일 충남도에 따르면, 국화와 프리지아 등 현재 도내 생산 꽃의 화훼공판장 경매 시세는 지난해보다 20∼50% 가량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화 포드 품종의 경우, 코로나19 국내 발생 전인 지난해 1월 둘째 주 1속(묶음·10본) 당 2719원에서 올해 1월 둘째 주 2145원으로 평균가가 21% 떨어졌다.

 

보라미 품종은 지난해 3504원에서 올해 1901원으로 가격이 절반으로 곤두박질쳤다.
 
프리지아 역시 약세를 면치 못하고 있는데, 쏠레이 품종이 지난해 3437원에서 올해 2112원으로 39%, 옐로우가 2645원에서 1885원으로 29% 하락했다.

 

화훼류 수출도 코로나19로 급감, 국내 소비 부진을 털어낼 돌파구로 활용할 수도 없는 형편이다.

 

지난해 화훼류 수출 금액은 총 58만 3000달러로, 2019년 134만 6000달러에서 45.1%나 줄었다.

 

이 같은 상황에 따라 도는 화훼류 소비 촉진 대책을 수립·추진한다.

 

우선 도청부터 ‘원-테이블 원-플라워’를 시작하고, 생일을 맞은 직원에게 꽃바구니 선물하기 등을 추진해 생활 속 화훼류 소비를 활성화 한다.

 

한편 양승조 지사는 18일 예산 화훼 재배 농가를 방문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nam Province, the price of flowers in half... Ignite the “consumption activation movement”]


As flower consumption and prices plummeted due to the generalization of non-face-to-face graduation ceremonie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Chungnam Province started to support flower farmers amid deepening trouble for flower farmers.

 

Chungnam-do announced that it is starting a campaign to activate flower consumption in earnest to help flower farmers.

 

According to Chungnam-do on the 18th, the market price of auctions for flowers produced in the province, such as chrysanthemums and freesia, has fallen by 20-50% from last year.

 

In the case of chrysanthemum pod varieties, the average price dropped by 21% from 2,719 won per bundle (10 bundles) in the second week of January last year before the outbreak in Korea to 2,145 won in the second week of January this year.

 

The price of the Borami variety plummeted from 3504 won last year to 1901 won this year.
 
Freesia is also facing weakness, and the Solei variety fell 39% from 3437 won last year to 2112 won this year, and 29% yellow from 2645 won to 1885 won.

 

Flower exports also sharply declined due to Corona 19 and cannot be used as a breakthrough to shake off the sluggish domestic consumption.

 

Last year, the amount of flower exports totaled 583,000 dollars, down 45.1% from 1.346,000 dollars in 2019.

 

In accordance with this situation, measures to promote the consumption of flowers in the province will be established and promoted.

 

First, “one-table one-flower” is started from the provincial office, and flower baskets are presented to employees on their birthdays to promote consumption of flowers in daily life.

 

In addition, it has decided to support new market development, such as entering famous online shopping malls.

 

Meanwhile, Governor Yang Seung-jo visited the Yesan flower cultivation farm on the 18th.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18 [14: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열병합발전 발전설비 증설 '반대 투쟁위'집회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