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3.03 [09:13]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민의힘 대전서구의원 전원 ‘조수연 지지 선언’
 
김정환 기자
광고
▲ 국민의힘 대전서구갑 조직위원장 경선에 나선 조수연 변호사     © 김정환 기자


국민의힘 현역 대전서구의원 6명 전원과 전직 의원 10명 등이 경선을 실시하고 있는 대전서구갑 조직위원장으로 조수연 변호사를 공개 지지하면서 조직위원장 경선 결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대전서구갑 조직위원장 여론조사 경선 지지선언’을 발표한 이들 전현직 구의원들은 “국민의힘 대전서구갑 조직위원장 경선에 있어, 우리 전현직 지방 정치인들은 한마음으로 조수연 변호사를 지지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밝히고 공개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대전서구갑 지역은 최근 20여년 동안 국민의힘 정당에서 국회의원 당선자를 배출하지 못한 험지”라고 밝히고 “이로 인해 지역의 정당한 민심이 중앙에 전달되지 못하였고, 매번 선거에 패하여 국민의힘을 지지해온 수 많은 유권자들의 상실감은 이루 말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며 서구갑에서의 국민의힘 현주소를 가감없이 평가했다.
   

그러면서 “특히 내년에는 대한민국의 운명을 가를 대통령 선거와 지방선거가 연이어 예정되어 있어 이번 조직위원장 선출은 우리 지역에서 대단히 중요한 과제”라며 서구갑 조직위원장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들은 또 “이번에 선출될 조직위원장은 망가진 당원협의회를 재건하고 양대 선거에 있어서 적합한 조직을 구성하여 반드시 승리로 견인해야 하는 능력의 소유자여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새로운 조직위원장은) 지방선거에 출마할 후보를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이들간에 유대감을 강화해서 지방선거 승리에 기여할 인물이 조직위원장에 선출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수연 변호사를 서구갑 조직위원장으로 지지하게 된 배경에 대해서는 “조수연 변호사는 검사 출신으로, 검찰 재직 중 모범검사상과 검찰총장상을 수상할 정도로 능력과 인품을 겸비하였고, 탁월한 친화력으로 조직장악력이 뛰어나고, 청렴한 사생활로 현재까지 아무런 하자가 없는 이력의 소유자”라며 지지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우리 전현직 서구갑 정치인들은 절박한 심정으로 조수연 변호사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조수연 변호사는 충청남도와 대전광역시 행정심판위원, 대전변호사협회 감사, 검찰 상고심사위원, 한국연구재단 감찰위원, 대전중구청 인사위원 등을 역임하고, 국민의힘 법제사법위원회 정책자문위원, 대전시당 윤리위원장 등 주요 당직을 맡으며 성실하게 정당생활을 이어 오고 있다고 이들은 평가했다.

 

한편 이날 지지 선언에는 서구의회 부의장 김경석, 서구의회 위원장 정현서, 서구의회 의원 이한영, 서구의회 의원 서지원, 서구의회 의원 강노산, 서구의회 의원 박양주(전 서구 의회 의장)의원 등 현직 의원과 전 서구의회 의장 이의규, 전 서구의회 의장 남재찬, 전 서구의회 의장 구우회, 전 서구의회 운영위원장 유봉권, 전 서구의회 의원 박희창, 전 서구의회 의원 최명희, 전 서구의회 의원 전순덕, 전 서구의회 의원 조성호, 전 서구의회 의원 김성일, 전 서구의회 이석용 의원이 참여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Power of the People'Declaration of Support for Jo Soo-yeon']


The Power of the People As the chairman of the Daejeon Seo Gugap Organizing Committee, where all six active Daejeon Seo-gu members and 10 former members of the Daejeon Seo-gu are holding the contest, it is expected to affect the competition by publicly supporting lawyer Jo Soo-yeon.


The former and current council members who announced the'Declaration of Support for the Daejeon Seo Gugap Organizing Committee Chairman's Contest' said, "In the national power of the Daejeon Seo Gugap organizer, our former and current local politicians have agreed to support lawyer Jo Soo-yeon with unison." And declared public support.


They said, “The Daejeon Seogugap area has been a difficult place for the people's strength in the past 20 years to produce the elected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and “this prevented the legitimate public sentiment of the region from being conveyed to the center, and each time the elections were defeated, the people's strength was supported. “The feeling of loss of so many voters that they have done has reached a point where it cannot be said.”
   

He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organizing chairman Seo Gu-gap, saying, "Especially next year, the presidential and local elections that will determine the fate of the Republic of Korea are scheduled one after another, and this is a very important task in our region."
   

They also stated that "the chairman of the organizing committee to be elected this time must be the possessor of the ability to rebuild the ruined party member council and form an appropriate organization in both major elections and lead to victory."
   

In addition, (the new chairman of the organizing committee) emphasized that the person who will contribute to the victory of the local election by actively discovering candidates to run for local elections and strengthening the bond between them should be elected as the organizer.
 

As for the background of supporting Soo-Yeon Jo as Chairman of the Organizing Committee, “Attorney Soo-Yeon Cho is a former prosecutor who has both the ability and character enough to win the Best Prosecutor Award and the Prosecutor General's Award while serving at the Prosecutor's Office, and has excellent organizational control with excellent affinity. He explained the background of his support, saying, “The owner of a history with integrity and no defects to date with his integrity.
 

In addition, he said, "We, former and current politicians, Seo Gu-gap, support lawyer Jo Soo-yeon with desperate heart."
 

Attorney Soo-yeon Cho has served as an administrative judge of Chungcheongnam-do and Daejeon Metropolitan City, auditor of Daejeon Bar Association, appeal review member of the prosecutor's office, inspector of the National Research Foundation of Korea, personnel member of Daejeon Jung-gu Office, etc. They evaluated that they have been faithfully leading a party life while taking on a major duty.

 

On the other hand, in the declaration of support on the day, incumbent and former chairman of the Western Council including Kim Gyeong-seok, Vice-Chairman of the Western Council, Hyeon-seo Jung, Chairman of the Western Council, Han-young Lee, a Member of the Western Council, Jiwon Seo, a Member of the Western Council, No-san Kang, a member of the Western Council, Yangju Park (former Chairman of the Western Council) of the Western Council. Eui-Gyu Lee, former Chairman of the Western Council Nam Jae-chan, former Chairman of the Western Council, Woo-Hui Koo, former Chairman of the Western Council, Bong-Kwon Yoo, former Member of the Western Council, Hee-Chang Park, former Member of the Western Council, Myung-hee Choi, former Member of the Western Council, Soon-deok Jeon, former Member of the Western Council, Sung-ho Cho, former Member of the Western Council , Former Western Council Member Lee Seok-yong participated.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15 [17:1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세종/충남 제102주년 3.1절 기념식 개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